드디어 평창…"기독선수들도 응원해 주세요" > 한국ㆍ세계ㆍ정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판촉 상패 이규헌박사 제이미 설교
한국ㆍ세계ㆍ정보

드디어 평창…"기독선수들도 응원해 주세요"

페이지 정보

한국ㆍ2018-02-10 19:11

본문

지구촌 최대 겨울 스포츠 축제인 2018 평창동계올림픽이 개회식을 시작으로 17일간의 열전에 들어간다. TV를 통해 올림픽을 즐기며 응원을 하다가 특별히 기독선수가 나오면 좀 더 집중해서 바라보자. 긴장감이 흐르는 가운데 박빙의 승부처에 놓인 선수들을 위해 함께 기도하고 응원하는 것은 크리스천으로서 올림픽을 즐기는 또 하나의 재미가 될 것이다.  

 

e2453b29fb981cc844836eda1492a30d_1518307865_43.jpg
▲평창동계올림픽 145명 중 기독선수 30여 명이 출전해 하나님의 영광을 위한 금빛 사냥에 나선다.ⓒ데일리굿뉴스

 

금빛 사냥 나선 30여 명 기독선수들 

 

평창올림픽에 동계올림픽 사상 역대 최다인 2천920명의 선수가 참가하는 가운데 우리나라도 15개 전 종목에 걸쳐 선수 145명이 출전한다. 이 중에 기독선수는 30여 명인 것으로 전해진다.

 

동계올림픽의 효자종목인 쇼트트랙에는 서이라 선수가 출전해 금메달을 노린다. 서이라 선수는 '2017 쇼트트랙 세계선수권'에서 4년 만에 종합우승을 일궈 남자 쇼트트랙의 '부진'을 끊은 저력이 있다.

 

세계대회 때마다 입상 후 '하나님께 영광 돌린다'는 소감을 전할 정도로 그는 독실한 크리스천이다.

 

서 선수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첫 올림픽이라고 대단하게 생각하지 않고 모든 것을 하나님께 맡기며 즐기고 싶다"면서 "하나님은 사람이 계획하는 것보다 훨씬 더 큰 계획을 갖고 계신다. 이번 올림픽에서 기독선수들이 좋은 성적으로 하나님을 높일 수 있도록 기도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알파인스키 김소희 선수도 믿음으로 무장해 평창의 은빛 설원을 질주한다. 지난해 스포츠선교대상에서 모범선수상을 받은 김 선수는 이번 올림픽이 "복음의 영향력을 나타내는 최고의 기회가 되길 바란다"는 뜻을 전했다.

 

김 선수는 2014년 소치올림픽에 첫 참가 이후 정강이 뼈에 부상을 입는 등 힘든 시간을 견딘 바 있다. 오랫동안 재활 후 출전하는 대회인 만큼 한국교회의 많은 성원이 필요하다. 

 

평창올림픽 주목할 기독선수는?

 

2010년 밴쿠버 동계올림픽 남자 스피드스케이팅에서 깜짝 금메달을 획득한 이승훈 선수는 평창올림픽을 통해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하루의 시작을 기도로 연다는 이 선수는 이번 올림픽에서 첫 정식 종목으로 선보이는 매스스타트 초대 챔피언 자리를 노린다. 현재 매스스타트 세계랭킹 1위를 질주 중인 그는 2017-2018시즌 ISU 월드컵 1, 4차 대회 매스스타트에서 모두 정상에 오르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외에도 남북 단일팀으로 화제가 된 여자 아이스하키팀이 믿음으로 경기를 준비 중이다. 이민지, 한도희, 임진경, 박예은, 박은정 선수 등 다수의 기독 선수들이 포진돼 있다.

 

설상 경기에서는 스키 점프 이주찬 선수와 알파인스키 정동현 선수, 활강종목 김동우 선수가 믿음의 레이스를 펼친다.

 

썰매 불모지인 한국에서 봅슬레이와 스켈레톤은 사상 첫 메달을 꿈꾸며 기독선수들이 대거 나선다. 봅슬레이에는 서영우·원유종 선수가 출전하며 이한신·김준현·김지수 선수가 스켈레톤에 출전한다.

 

세계스포츠선교회 대표회장인 임석순 목사는 "평창동계올림픽대회에서 믿음의 선수들이 좋은 성적을 거둬 하나님의 영광을 드러내길 바란다"며 "이를 통해 올림픽에 참가하는 모든 나라에 복음이 전파되는 귀한 사역이 이뤄질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최상경 ⓒ 데일리굿뉴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Total 669건 1 페이지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가장 어렵다는 '가족전도' 이렇게 다가가세요! 2018-08-10
명성교회 재판 ‘후폭풍’…9월 총회까지 넘어가나 2018-08-09
명성교회 세습 ‘반대표’ 던진 재판국원 6인, 사임서 … 댓글(2) 2018-08-08
예장통합, 명성교회 김하나 목사 청빙 '유효' 판결 댓글(2) 2018-08-07
제3차 NAP 끝내 통과…"차별금지법 제정 우려" 2018-08-07
中 가정교회 성명 "헌법이 정한 종교자유 인정해야" 2018-08-06
예장통합 교세 보니…전국 교회 10곳 중 4곳은 ‘미자… 2018-08-02
정성진 목사 "목사가 죽어야 교회가 삽니다" 2018-08-02
美 유명 팝가수 신곡 '하나님은 여자다' 논란 2018-07-26
예장통합총회 “우리는 동성애 반대!” / 총회의 입장 … 2018-07-18
'양성평등'은 왜 '성평등'이 됐나…제3차 NAP 논란 2018-07-18
이성희 목사 "한국교회, 위기가 도약의 기회" 2018-07-17
채수일 목사 "한국 교회, 공공성 회복해야" 2018-07-17
손봉호 교수 "한국교회 위기극복 방안은 회개" 2018-07-17
월드스타 저스틴비버, 결혼 앞 둔 신앙고백 눈길 끌어 2018-07-16
"소형교회가 살아나야 한국교회가 변화됩니다" 2018-07-06
'세계 제2의 종교' 이슬람…"복음 공략만이 답입니다" 2018-07-05
크리스 프랫 美 MTV어워즈에서 수상소감 "하나님은 진… 2018-06-27
탈교회 시대…"치유와 회복이 해법입니다" 2018-06-25
"한국교회 순교자, 6·25전쟁 때 집중 발생했다" 2018-06-25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 관리지침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