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장총, 제41대 정기총회…신임 상임회장에 권순웅 목사 > 한국ㆍ세계ㆍ정보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제이미 제이미혜택


한국ㆍ세계ㆍ정보

한장총, 제41대 정기총회…신임 상임회장에 권순웅 목사

페이지 정보

한국ㆍ2023-11-15 12:46

본문

한국장로교총연합회 제41회 정기총회 개최

천환 신임 대표회장·권순웅 상임회장 취임

 

a5a62b54677adf8cafd4f2d783b308bd_1700070364_7.jpg
▲(왼쪽부터) 정서영 한국장로교총연합회 직전 대표회장·천환 신임 대표회장·권순웅 신임 상임회장. ⓒ데일리굿뉴스

 

한국장로교총연합회(이하 한장총) 가 신규 임원들을 구성하고 새로운 회기의 시작을 알렸다.

 

한장총은 14일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에서 제41회 정기총회를 개최해 신임 대표회장과 상임회장을 선출했다.

 

신임 대표회장에는 직전회기 상임회장을 역임한 천환 목사(예일교회·예장 고신)가 선출됐다. 천 목사는 단독후보로 박수로 추대됐다. 천 목사는 고든콘웰 신학교에서 목회학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지금은 FIM 국제선교회 이사장과 한국교회봉사단 공동단장 등을 맡고 있다.

 

천 목사는 “한 단체가 40년 이상 지속될 수 있다는 것은 그 역사 속에서 헌신하고 수고하는 지도자들의 노고를 생각하지 않을 수 없다”며 “지극히 부족한 사람인 제가 이 자리에 오게 된 것은 하나님의 은혜와 주변 분들의 도움 덕분”이라고 감사를 전했다.

 

장로교단의 영성 회복뿐만 아니라 다음 세대를 믿음으로 세우겠다는 목표도 밝혔다. 낮은 출산율이 심각한 사회문제로 떠오른 가운데 교회에서 믿음의 자녀를 양육할 수 있도록 묘책을 찾겠다는 계획이다. 또 장로교 교단 소속 신학교 총장들의 모임을 만들어 다음 세대의 신학생을 발굴하고 양성하는 일에도 힘쓰겠다고 약속했다.

 

이어진 신임 상임회장 선거는 권순웅 목사(주다산교회·예장 합동)와 김순미 장로(영락교회·예장 통합)가 후보로 나섰다. 경선 결과, 167표 중 100표를 얻은 권순웅 목사가 최종 선출됐다. 앞선 정견발표에서 권 목사는 장로교단 정체성 확립과 한국교회 침체 회복, 저출산 문제 극복 등의 필요성을 강조하며 총대들의 공감을 샀다.

 

권 목사는 “장로교회 연합체로 개혁교회 정체성을 확립하고 신앙과 전통을 잘 계승해서 발전시키겠다”며 “26개 교단이 하나되어 연합할 수 있도록 겸손히 섬기겠다”고 말했다.

 

선출된 신임 대표회장과 상임회장은 지난 1년간 대표회장으로 헌신한 정서영 목사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정 목사는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지난 회기를 무탈하게 마칠 수 있어서 감사드린다”며 “훌륭한 새로운 임원들을 선출했으니 이분들을 통해 한장총이 잘 성장할 것이라 생각한다”고 이임사를 갈음했다.

 

한장총 대표회장의 임기는 1년으로, 이날 취임한 제41대 임원진은 2024년 11월까지 직책을 맡게 된다.

 

한편, 한장총은 1991년에 한국장로교회 통합, 합동, 고신, 기장, 대신 5개 교단을 시작으로 현재 26개 장로교 소속 회원 교단과 4만3,000여 개 지교회가 가입된 연합단체다. 교단 연합예배와 나라사랑 기도회, 신학대학교 찬양제, 장로교의날 행사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연합과 일치를 도모하고 있다.

 

이새은 기자 ⓒ 데일리굿뉴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Total 1,008건 3 페이지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이름만 교인 10명 중 4명…"절반은 구원의 확신도 없… 2023-11-24
'나는 신이다'에 이은 실체 폭로…"정명석·이만희 등 … 2023-11-24
"기하성 70년, 은혜의 여정"…부흥의 불씨 다시 지폈… 2023-11-15
法, '인터콥 이단 결의 무효 소송' 각하…예장합신 "… 2023-11-15
"목사님 설교에 감히"…교회도 피드백 문화 필요해 2023-11-15
한장총, 제41대 정기총회…신임 상임회장에 권순웅 목사 2023-11-15
한국기독교원로회의, 22일부터 28일까지 '회개기도주간… 2023-10-15
"북방선교, 지난날과는 사뭇 다른 시절 맞이하고 있다” 2023-10-15
"급변하는 시대, 목회는 어떻게?"…'목회트렌드 202… 2023-10-13
"10년 뒤 개신교 교인은 대한민국 인구의 10%대로 … 2023-10-06
“신앙 성장 도움 요인은?”, ‘미디어’ 크게 상승 2023-09-28
올해 한국 교회 트렌드는?…"OTT, 소그룹을 주목하라… 2023-09-27
한국교회 주요교단 2023 정기총회 결산 2023-09-22
예장합동 제108회 총회, 여성 강도사고시 시행 ‘철회… 2023-09-22
고신 신임총회장 김홍석 목사 “한국교회 이끄는 예인선 … 2023-09-20
기침 이종성 신임 총회장 "모든 목회자가 연금 받도록 … 2023-09-20
예장통합, 신임 총회장에 김의식 목사 추대 2023-09-19
예장백석 대표총회장에 장종현 목사, 총회장 김진범 목사 2023-09-19
백석대신 신임 총회장에 류춘배 목사 추대 2023-09-19
[합동3신] 오정호 신임 총회장 "주님의 종 답게 섬길… 2023-09-19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