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자 10명 중 8명, 앞으로 설교 준비에 챗GPT 사용될 것” > 한국ㆍ세계ㆍ정보

본문 바로가기


한국ㆍ세계ㆍ정보

“목회자 10명 중 8명, 앞으로 설교 준비에 챗GPT 사용될 것”

페이지 정보

한국ㆍ2023-04-05 04:01

본문

챗GPT로 설교 준비, ‘적절 VS 부적절’ 의견 팽팽하게 맞서

 

목회데이터연구소가 챗GPT에 대한 목회자의 인식과 사용 실태 조사 결과 목회자 10명 중 8명, 앞으로 설교 준비에 챗GPT 사용될 것으로 전망했다.

 

b57f28a548e6c3fac5b657446bc0e4ca_1680681664_67.png
▲ 우리나라 목회자들이 설교를 준비하는데 챗GPT를 얼마나 사용할지에 대한 질문에 목회자 10명 중 8명은(79%) 앞으로 목회자들이 설교 준비에 챗GPT를 사용할 것이라고 응답했는다.  © 목회데이터연구소

 

앞으로 우리나라 목회자들이 설교를 준비하는데 챗GPT를 얼마나 사용할지에 대한 질문에 목회자 10명 중 8명은(79%) 앞으로 목회자들이 설교 준비에 챗GPT를 사용할 것이라고 응답했는다.

 

설교 준비에 챗GPT를 사용하는 것에 대해 윤리적으로 적절하게 생각하냐는 질문에는 ‘적절하다’ 34%, ‘부적절하다’ 33%, ‘모르겠다’ 33%로 모든 보기에 대한 의견이 1/3정도씩 갈리고 있다.

 

b57f28a548e6c3fac5b657446bc0e4ca_1680681681_95.png
▲ 설교 준비에 챗GPT를 사용하는 것에 대해 윤리적으로 적절하게 생각하냐는 질문에는 ‘적절하다’ 34%, ‘부적절하다’ 33%, ‘모르겠다’ 33%로 모든 보기에 대한 의견이 1/3정도씩 갈리고 있다.  © 목회데이터연구소

 

또한 챗GPT를 사용해 작성한 설교문이 표절인지에 대한 질문에는 ‘일부만 사용한다면 표절이 아니다‘라는 의견이 58%로 가장 높았다. ‘전체를 사용해도 표절이 아니다’ 의견은 5%로 나타났다. 전체적으로 목회자의 60% 이상이 챗GPT의 설교문에 대해 표절로 보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b57f28a548e6c3fac5b657446bc0e4ca_1680681697_63.png
▲ 챗GPT와 같은 인공지능 기술이 교회에서 활용될 때 어떤 문제가 발생될 수 있는지에 한 질문에는 ‘개인적인 묵상과 연구가 줄어듦’이 51%로 높게 응답되었고, 그 다음으로 '비판적 사고와 창의성 부족' 32%, '인공지능의 오작동 가능성' 28%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 뉴스파워

 

특히 챗GPT와 같은 인공지능 기술이 교회에서 활용될 때 어떤 문제가 발생될 수 있는지에 한 질문에는 ‘개인적인 묵상과 연구가 줄어듦’이 51%로 높게 응답되었고, 그 다음으로 '비판적 사고와 창의성 부족' 32%, '인공지능의 오작동 가능성' 28%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미래목회와말씀연구원과 목회데이터연구소가 전국 개신교 목회자 650명을 대상으로 '목회자의 쳇GPT에 대한 인식과 사용 실태 조사'를 지난 3월 24일과 25일 모바일 조사를 한 것이다.

 

김현성 ⓒ 뉴스파워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Total 1,502건 6 페이지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기성 신임 총회장에 임석웅 목사…"교단 미래는 다음세대… 2023-05-25
"차든지 뜨겁든지 하라?"...정치적 성향 뚜렷한 목회… 2023-05-23
세계적인 영적 거장 팀 켈러 목사 별세 2023-05-20
이영훈 목사 "기독교, 정치적으로 이용해선 안 돼" 2023-05-20
주요 10개 교단, 이단 공동 대처키로...이단 규정 … 2023-05-11
"목회자, 인공지능에게 대체될 수 있다" 2023-04-27
원로 박희민 목사 86세로 별세 2023-04-27
美 도서관 차지한 '동성애 서적'…"지난해 금서 요청 … 2023-04-26
한국교회 성도 30% “쳇GPT 통해 생성된 설교문 받… 2023-04-26
2023년 한국교회부활절연합예배…"부활은 우리의 희망" 2023-04-10
한국교회 부활절 메시지…"고난 넘어 희망으로" 2023-04-07
"기도는 영적인 젖줄"…고난주간, 한국교회 회복 위해 … 2023-04-07
“목회자 10명 중 8명, 앞으로 설교 준비에 챗GPT… 2023-04-05
목회자 5명 중 1명, 챗GPT로 설교 준비 2023-04-04
[하디 영적 각성 120주년①] 한반도 부흥의 신호탄 … 2023-03-30
주요 교단 이단퇴치 팔 걷었다…"JMS·만민중앙 등 발… 2023-03-30
이영훈 목사 "싱가포르 교회 1년 안에 큰 부흥 온다" 2023-03-27
기독교인 3명 중 1명 “다른 종교에도 구원있어” 2023-03-22
빌리그래함 전도대회 50주년 기념대회를 위한 단합대회 … 2023-03-18
반복되는 이단·사이비 문제…'악순환의 고리' 끊어야 2023-03-16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