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열방교회’가 ‘뉴욕기둥교회’로 이름을 바꾼 이유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상패 제이미혜택 제이미 이바나바건축 설교
아멘넷 뉴스

‘뉴욕열방교회’가 ‘뉴욕기둥교회’로 이름을 바꾼 이유

페이지 정보

교회ㆍ2020-02-04 20:30

본문

7b15e48c6c94a29e591da868e38f377a_1581464313_37.jpg
▲뉴욕기둥교회 고성민 담임목사

 

‘뉴욕열방교회’가 ‘뉴욕기둥교회’로 이름을 바꾸었다. 지난해 8월에 2대 담임으로 부임한 고성민 목사는 “새로운 도약을 위해 지난 11월 말에 교회의 이름을 바꾸기로 결의했으며, 올해 1월에는 이름을 ‘뉴욕기둥교회’로 정했다”고 밝혔다. ‘뉴욕기둥교회’라는 교회이름은 2월 9일 주일부터 정식으로 사용된다. 

 

크리스찬이면 ‘불기둥’과 ‘구름기둥’에 익숙하다. 한동안 뉴욕에 불기둥교회도 있었다. ‘기둥교회’라는 이름도 그런 의미일까? 반은 맞다. ‘기둥교회’는 고성민 목사의 아버지인 고신일 목사가 목회하는 부천에 있는 교회 이름이다. ‘뉴욕기둥교회’는 한국 기둥교회와 형제 교회가 된 것이다.

 

고성민 목사는 뉴욕기둥교회 외에도 천안기둥교회(한국, 정철호 목사), 밴쿠버기둥교회(미국 워싱턴주, 이혜광 목사) 등의 형제 교회들이 있다며 “좋은 목회 협력 관계를 유지하겠다”고 밝혔다.

 

기독교대한감리회 기둥교회는 경기도 부천시에 위치한 교회로 1971년에 개척되었다. 고성민 목사의 할아버지인 고용봉 목사가 2대 담임목사였으며, 아버지 고신일 목사가 1995년부터 담임목사로 있으며 교회이름을 기둥교회로 바꾸었다. 고성민 목사의 할아버지와 아버지는 모두 기감 감독을 역임했다.

 

7b15e48c6c94a29e591da868e38f377a_1580866207_76.jpg
▲고성민 목사, 할아버지 고용봉 감독, 아버지 고신일 감독
 

따라서 기둥교회는 고성민 목사의 신앙과 가치관이 다져진 홈그라운드와도 같은 곳이다. 고 목사는 기둥교회에서 자라나 신학생과 교육전도사 시절을 거쳤고, 기둥교회의 지교회인 청주기둥교회에서 단독목회를 하며 목사 안수를 받았다. 또 다른 지교회인 밴쿠버기둥교회에서 부목사 생활을 거쳐 뉴욕열방교회로 부임하게 되었다.

 

뉴욕기둥교회는 안혜권 목사가 1998년 2월에 창립하여 올해로 창립 22주년을 맞이했다. 6개월 전에 젊은 고성민 목사가 부임한 후 교회의 분위기가 이전보다 활력이 넘치고 부흥하고 있다고 성도들이 전했다. 고 목사의 취임예배는 오는 봄에 열릴 예정이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8,264건 1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양민석 교협 회장 “기도운동 불붙어, 새로운 목회 패러다임 필요” 새글 2020-04-01
부활주일에 드라이브인 예배를 시도하는 한인교회들 새글 2020-03-30
이준성 목사회 회장 “코로나19 이후 변화 더욱 경계해야” 2020-03-30
손인식 목사 별세 “우리가 여호와께 돌아가자” 2020-03-30
[코로나19 극복] 한인교회들의 사랑 나눔 이어져 댓글(1) 2020-03-27
교회와 성도들의 어려움, 이제는 그리스도의 사랑을 실천할 때 2020-03-25
훼이스선교회 세계 가정기도 운동, 코로나19 도전속에도 진행 2020-03-25
뉴욕교협, 코로나19 극복위한 릴레이 및 9.1(구원) 기도운동 2020-03-24
지금은 기도할 때! 무엇을 위해 기도해야 하는가? 2020-03-24
예배에 대한 온도 다른 “주정부와 미국교회, 그리고 한인교회” 2020-03-23
최호섭 목사 “온라인 예배 초보 목사에서 전문가 되기” 2020-03-23
장동신 회장도 따라하는 온라인 라이브 예배 2020-03-22
뉴욕과 뉴저지 교계, 오후 9시 기도운동 확산 2020-03-22
2000년 기독교, 어떻게 전염병 다뤘나? 2020-03-21
교회는 팬데믹에 어떻게 반응해 왔는가? 2020-03-21
최호섭 목사 “코로나19 도전속 새로운 예배방식 제안” 2020-03-18
뉴욕교협 “부활절 연합모임을 놓았지만 연합정신은 살려” 2020-03-18
퀸즈 카톨릭 성당 두 곳에서 7명 코로나19 양성반응 2020-03-17
김정호 목사 “가짜뉴스 그만, 교회 감염자 40명 거짓” 댓글(1) 2020-03-17
뉴저지 버겐카운티 교회 예배 불가능 “4인 이상 모이지 말라” 댓글(4) 2020-03-17
교회 예배가 닫히던 주일 “주차장에서라도 예배하면 안되나요?“ 2020-03-16
이종식 목사 “행정명령은 따르고, 교회 예배는 지키자” 2020-03-14
뉴욕천성장로교회 리더십 교체, 이승원 목사 후임은? 2020-03-14
프라미스교회 등 뉴욕일원 여러 교회 온라인예배 전환 2020-03-13
루터가 말하는 “전염병을 대하는 크리스천의 자세” 2020-03-13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