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주순회공연 어노인팅, 감동의 뉴욕공연 펼쳐 > 뉴스

본문 바로가기


뉴스

미주순회공연 어노인팅, 감동의 뉴욕공연 펼쳐

페이지 정보

교계ㆍ2006-06-25 00:00

본문

한국의 실력있는 찬양팀인 '어노인팅(Anointing, 대표 박철순 간사)'이 미주 워십투어 차 뉴욕을 방문하고 2006년 6월 25일(주일) 오후 6시 퀸즈한인교회(담임 고성삼 목사)에서 찬양집회를 열었다.

잘 알려진 한국의 찬양사역팀인 '다리놓는 사람들'에서 2003년 독립한 '어노인팅'은 '주님 한분 만으로', '부흥이 있으리라' 등을 불렀다.

퀸즈한인교회에서 열린 공연은 한마디로 "Anointing is Amazing" 였다. 박철순 대표를 중심으로 무대에 선 7명의 싱어들은 젊어서 인지 마치 교회의 찬양팀같이 보였다.

이러한 생각은 첫 찬양이 시작됨과 동시에 달라졌다. 어노인팅 팀은 시작부터 끝까지 한 순간의 빈틈도 없었다. 마치 이 공연을 위해 10년을 준비한 것처럼 회중들에게 찬양 집회의 진수를 보여 주었다.

어노인팅은 회중들이 긴장감을 잃지 않도록 집회를 인도해 나갔다. 찬양의 전체 흐름을 결정하는 선곡이 좋았으며 박철순 대표의 리더 그리고 6명의 찬양멤버는 각자의 개성을 가지고 아름다운 하모니를 만들어 냈다.

어노인팅은 기도가 있는 찬양집회를 인도해 나갔다. 집회가 진행되는 동안 앉아 있는 사람은 아무도 없었다. 모두 일어났으며 모두 손을 들고 찬양했으며 모두 하나님께 받은 사랑이 커서 울었다. 집회를 통해 회중들은 '어노인팅' 즉 '기름부으심'을 받은 셈이다.

2시간여 진행된 찬양집회는 마치 30분 한듯이 모든 사람들이 집회의 흐름에 빠져 들었다. 복음성가와 더불어 찬송가도 불렀지만 이날은 어떤 곡을 불러도 은혜가 있는 밤이었다.

어노인팅 미니스트리는 1987년 시작된 '임마누엘 선교단'에서 왔다. 1997년 '다리놓는사람들'를 거쳐 2003년에 독립했고, 이때부터 본격적인 어노인팅 미니스트리의 사역이 시작되었다.

퀸즈한인교회에서 열린 집회는 기도 이경남 회장(퀸즈한인교회 젊은이 사역), 메세지 오종향 전도사(퀸즈한인교회), 찬양, 광고 고영필 준비위원장, 축도 고성삼 목사의 순으로 진행됐다. 집회는 청년부 주최로 열렸다. 청년부는 집회를 위해 금식릴레이 등을 통해 재원을 조성했다.

어노인팅의 나머지 미주집회 일정은 다음과 같다.

6/28/수: 시애틀 안디옥장로교회 집회 7:30PM
6/29/목: 시애틀 예배팀웍샵
6/30/금: 시애틀 형제교회 집회 7:30PM
7/ 1 /토: LA 뉴호프채플 집회
7/ 2/일: LA 윌셔온누리교회 집회 7PM

ⓒ 2006년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630건 393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소자선교교회, 설립예배보다 세례식이 우선 2006-09-04
김신호 회계사가 "돈 소유 그리고 영원"를 번역하고 반한 이유 2006-09-04
로체스터온누리교회, 같은 건물 사용 4개 교회가 합동예배 2006-09-04
뉴욕초대교회 25주년 맞아 다양한 행사 펼쳐 2006-09-04
뉴욕신학대학 및 대학원 개강예배 2006-09-04
이학준 목사 "다리를 놓는 사람들" 출간 2006-09-02
김만형 목사를 강사로 교회학교 지도자 세미나 및 교사 단기대학 열려 2006-09-02
한재홍 목사 “목사이기 이전에 참다운 그리스도인이 되어야” 2006-09-01
예수마을교회, 시각장애인을 위한 'EZ 장애인 센터'를 개원 2006-09-01
후러싱제일교회는 쉼터같은 교회 2006-09-01
낙원장로교회, 오석환 목사 초청 영어권 학생 청년 부흥회 2006-08-29
베이사이드장로교회, 15주년 맞아 임직식 2006-08-28
"초대교회로 돌아가자" 42차 평신도 가정교회 세미나 2006-08-27
김중언 목사 "연합감리교는 동성애를 지지하는 교단이 아냐" 2006-08-25
평신도협, 신구의장 취임식 및 창립 2주년 기념예배 2006-08-24
뉴욕한인침례교회지방회, 버지니아 비치서 가족수양회 2006-08-23
뉴욕실버선교회 5기 개강예배 "나이 초월해 사람낚는 어부 돼야" 2006-08-22
두란노 아버지학교 김성묵 장로/어머니학교 한은경 권사 부부 2006-08-22
두란노 아버지학교 "남자로서의 최고의 자리가 아버지" 2006-08-22
대뉴욕지구한인목사회 5차 임실행위원회 2006-08-21
맨하탄의 영적인 등대, 뉴욕정원교회 주효식 목사 인터뷰 2006-08-21
제7회 찬양과 예배 컨퍼런스 성료 2006-08-19
이광복 목사 "재림신앙으로 교회를 부흥시키자" 2006-08-18
김수태 목사 "모든 교회들이 부흥했으면..." 2006-08-16
이광복 목사 "계시록을 알아야 제대로 목회한다" 2006-08-15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