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삼 목사 “퀸즈한인교회는 변화중”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제이미 제이미혜택


뉴스

고성삼 목사 “퀸즈한인교회는 변화중”

페이지 정보

화제ㆍ2005-03-22 00:00

본문

지난 1월 31일 퀸즈한인교회 새로운 담임목사로 취임선서를 한 후 50여일이 지난 3월 22일(화) 오전 고성삼 목사를 만났다. 취임 50여일 동안 퀸즈한인교회는 많은 변화가 있었다. 고 목사의 취임이후 300여명의 성인 성도가 늘어 성인만 725명이 주일예배에 참석하는 교회로 옛날의 영화를 회복하고 있다. 새신자중 사랑의 교회 출신이 많지 않느냐는 질문에 고 목사는 사랑의 교회 출신은 10명 밖에 안된다고 말했다. 고 목사는 취임후 강단을 걷어내는 등 분위기를 쇄신하고 주보에 헌금낸 사람을 기록하는 것을 없앴다.

0322.jpg

고 목사는 이에 머물지 않고 제2의 도약을 준비중이다. 디지탈과 인터넷 사역을 위해 양원 목사, 목양과 찬양을 위해 박종윤 목사, 목양과 구역을 담당할 신준희 목사를 새로운 사역자로 청빙했다. 이들은 모두 한국 사랑의 교회 출신이라는 공통 분모를 가지고 있다.

고성삼 목사는 처음 뉴욕에 왔을때 2세 사역을 중점을 두겠다고 생각했는데 이제 1.5세 사역도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그들은 한글권이지만 1세와 문화가 서로 달라 이들을 위한 사역을 더욱 개발하겠다고 목회의 방향을 밝혔다. 사랑의 교회는 한마디로 제자훈련을 하는 교회라며 퀸즈한인교회도 13명의 장로를 중심으로 제자훈련을 시작했다고 했다.

미루어 왔던 취임예배를 5월 8일에 한다. 취임예배는 사랑의교회 옥한흠 목사가 설교말씀을 "목적이 이끄는 삶"의 저자 릭워렌 목사가 영상 축사를 웨스터민스터 신학교 총장이 축사를 한다.

고성삼 목사의 부인은 고 목사를 빈곳이 많은 사람이라며 일선 소대장처럼 모든 일을 챙기는 스타일이 아니라 업무 책임자를 두고 전체적으로 일을 지휘하는 사단장 스타일의 목회방식을 가지고 있다고 평했다.

고성삼 목사는 앞으로 뉴욕교계의 중요행사에는 참여하여 친교를 나누고 개척교회와 목회자료를 공유할 생각이 있다며 함께하는 목회를 강조했다.

ⓒ 2005년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713건 418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지용승 목사, 아내의 투병도 하나님의 역사 2005-06-15
2005 빌리그래함 대뉴욕전도대회 가이드 2005-06-14
볼티모어포럼, 한인이민교회의 방향 설정한다. 2005-06-13
하용조 목사 세미나 “교회성장은 책에 없다” 2005-06-13
이종식 목사가 뉴욕의 새벽을 깨우는 이유 2005-06-15
2005 할렐루야 대회 성황리에 폐막 2005-06-13
뉴욕한민교회, 교단탈퇴건 공동회의 통과 2005-06-13
2005 할렐루야대회 2일 / 강사 하용조 목사 2005-06-11
미주개혁신학대학, 2005 졸업예배 및 학위수여식 2005-06-11
김재열 목사, 이민교회는 지역 커뮤니티센타 2005-06-11
하용조 목사 초청 2005 할렐루야대회 개막 2005-06-10
하용조 목사, 뉴욕교협에 기금 전달 2005-06-08
뉴욕청소년센터와 학원사역의 묘한 관계 2005-06-08
미주순복음교회(이만호 목사) 창립예배 2005-06-05
미주한인장로회 뉴욕신학대학 제24회 학위수여식 2005-08-29
뉴욕은총장로교회 창립 10주년 감사예배 2005-06-05
퀸즈연합장로교회 성전봉헌/10주년 기념예배 2005-06-05
불랜튼 필 상처와 용서 세미나 / 한인 60-70%가 우울증 2005-06-04
나이스크 동북부 본부 설립예배 2005-05-31
2005년 뉴욕 교협 체육대회 2005-05-30
2005 평신도 성령화 대성회 / 강사 김기수 목사 2005-05-29
뉴욕예일장로교회 창립 12주년 기념/새성전 입당 감사예배 2005-05-29
평신도협 주최 제1회 가족찬양제 2005-05-29
팔순의 김준곤 목사 2005 뉴욕성회 2005-05-27
미주장로회 신학대학 제24회 학위수여식 및 학장취임예배 2005-05-23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