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충효회, 제21회 효자효부 시상식 앞두고 교회에 후보추천을 부탁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제이미 제이미혜택


뉴스

한미충효회, 제21회 효자효부 시상식 앞두고 교회에 후보추천을 부탁

페이지 정보

탑3ㆍ2024-04-01 20:36

본문

한미충효회(회장 임형빈 장로)는 제21회 효자효부 시상식 및 경로대잔치를 5월 11일(토) 오전 11시 코리아빌리지 DMOS연회장에서 개최한다. 행사는 1부 시상식, 2부 식사, 3부 공연 및 장수무대의 내용으로 진행된다.d8a28c08b3e5540a92046770cefd7823_1712018107_65.jpg
 

1. 

 

한미충효회 회장 임형빈 장로는 행사에 앞서 효자, 효부, 효행장학생 추천을 한인교회에 부탁했다.

 

d8a28c08b3e5540a92046770cefd7823_1712018147_42.jpg
▲임 장로는 1925년 양력 9월생으로 오는 9월에 한인사회 및 개인적인 100세 행사가 따로 진행된다. 한국은 2023년에 100세를 맞이한 사람은 2,623명이었다.
 

먼저 장수상은 100세 이상 고령자로서 건강하게 활동하는 노인이다. 효자, 효녀, 효부상은 부모에게 지극정성으로 효도함으로서 많은 사람들에게 감동을 주는 사회의 귀감이 되는 분이다.

 

효행상은 친부가 아닌 분들을 친부모처럼 정성을 다해 섬김으로 타인의 칭송이 자자한 분이다. 장한 부부상은 긴 세월 남편 혹은 아내의 투병생활을 지극정성으로 병수발을 한 분이다.

 

각 시상자들에게 상패와 함께 푸짐한 상품이 제공된다.

 

효행장학생은 성적이 우수한 자를 선별하는 것이 아니라, 효심이 지극하고 부모님의 병간호 시중하느라 학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이다. 지난해 3명에게 각 2천 달러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교회 담임목사 외에도 각 기관장과 개인의 추천도 가능하다. 제출할 서류는 공적 추천내용서 1통, 입증서류가 있으면 첨부하면 된다. 제출기간은 4월 20일까지이며, 심사위원들의 엄정한 심사후 선별 개인통지를 한다.

 

문의는 이메일(chunghyu3080@gmail.com)이나 전화(646-338-3080, 646-623-9388)로 하면 된다.

 

2.

 

회장 임형빈 장로는 효자효부 시상식을 하는 이유에 대해 “한국은 동양의 예의지국이라고 부를 정도로 세계에서 모범국가 불렸는데, 지금은 한국도 그렇고 미국에 와서 살다 보니 효에 대한 사상이 자꾸 약해져 가고 있다. 그래서 어떻게 하든지 효라는 한국의 전통문화를 되살려서 자자손손 좋은 본을 보이자해서 한미충효회를 설립했다”고 설명했다.

 

그리고 올해에는 효에 대한 내용이 담긴 <효행록>이라는 책을 한미충효회에서 발행하여 한인들에게 무료로 배급하려고 한다며, 특히 한글학교나 교회에서 요청하면 제공하겠다고 소개했다.

 

3.

 

임형빈 장로는 “충효사상이 중요한 일인데 이제 나이를 먹고 못할 경우도 생각해서 충효사상의 지속적인 계승을 위해 지난해 한미충효재단을 설립했다”고 소개했다. 

 

d8a28c08b3e5540a92046770cefd7823_1712018160_45.jpg
▲임형빈 장로와 아들 임용수 목사
 

재단이사장은 김영덕 박사이다. 이사는 주옥근, 황경일, 홍종학, 박성술, 김용선, 전상복, 곽호수, 이종명, 손성대, 최재복, 이명석, 최윤희, 수잔 박, 김성호, 이영태 등이다.

 

임형빈 장로가 설립기금을 위해 본을 보였다. 임 장로가 10여년 동안 모은 사재 2만5천 달러를 재단 기금으로 기부했다. 또 본인 사망 후에 뉴욕한인상조회에서 받게 되는 3구좌분 4만5천 달러도 인계하기로 약정했다.

 

4.

 

1925년 양력 9월생인 임형빈 장로는 건강의 비결에 대한 질문을 많이 받는다며 이를 소개했다.

 

임 장로는 건강의 특별한 비결은 없으며 아침 5시면 일어나서 새벽기도를 드리고, 기도 후에는 성경을 3~4페이지 읽고 묵상하는 시간을 가진다고 했다. 이어 바깥에 나가서 도수체조를 하고, 걷는 시간을 가진다. 이 과정을 10년 동안을 계속 하고 있으며, 건강을 위해 하는 다른 것은 없다고 소개했다.

 

그리고 “건강을 지켜주시는 하나님의 은혜”도 강조했다.

 

----------------------------------------------------------

 

유튜브 쇼츠
- 아멘넷 유튜브 1분 쇼츠 영상 전체보기(클릭)
- 효자효부 시상식을 21회째 하는 이유 - 임형빈 회장
- 충효사상 계승위해 한미충효재단 설립 - 임형빈 회장
- 100세 장수의 비결은 새벽기도와 성경읽기 - 임형빈 장로

충효사상 계승위해 시상하는 분야는? 

 

----------------------------------------------------------

구글 포토 앨범
아래 구글 앨범 링크를 누르시면 컴퓨터와 스마트폰을 통해서 고화질 사진을 더 보실 수 있습니다. 원하시는 사진을 클릭하면 큰 사진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photos.app.goo.gl/anexvzVLHEHVq9hJ9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704건 2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뉴욕그레잇넥교회, 그레이스 유에게 5천 달러 격려금 전달 2024-05-06
정관호 목사 뉴욕만나교회 원로목사 추대 “모든 것이 하나님 은혜” 2024-05-06
한인교회 성도들은 목회자의 정치적인 발언에 대해 어떻게 생각할까? 2024-05-05
20주년 국가조찬기도회 뉴욕지회, 설립 20주년 기념집회 추진 2024-05-05
성도들은 미국한인교회 10년 뒤의 미래를 어떻게 보고 있을까? 2024-05-05
UMC 한인총회 “변화가 있었지만, 여전히 전통주의 신앙을 지켜갈 수 있… 댓글(1) 2024-05-03
2024 미국한인교회 교인조사 결과, 지용근 대표 “각자도생” 댓글(1) 2024-05-02
개신교 수도원 수도회 13주년 기념예배, 목회자상 호성기 목사 2024-05-02
연합감리교회(UMC), 동성애자 목사 안수금지 조항 삭제 2024-05-02
[한준희 목사] 목회자 위상 회복을 위한 칼럼 (6) 은혜를 아는 자의 … 2024-05-02
구자범 목사의 도전 “하나님의 에클레시아입니까?” 2024-05-02
미동부기아대책 월례회, 유상열 목사 “전통과 개혁의 사이에서” 2024-05-01
뉴하트선교교회 창립 15주년 기념예배 "새 마음 주겠다" 2024-05-01
미주한인교회의 차세대사역 문제해결은 개별교회 차원 넘어 2024-04-30
고난 정면돌파, C&MA한인총회 신학교 2024년 가을에 개강 2024-04-30
뉴욕실버미션학교 제37기 종강 및 파송 예배, 16명 수료 및 24명 파… 2024-04-30
케리그마 남성중창단 초청, 은혜교회 선교후원 음악회 2024-04-29
조명환 목사 새 책 "자이언 캐년에서 눈물이 나다" 출간 2024-04-29
열린문장로교회, 김용훈 목사 은퇴하고 김요셉 담임목사 취임 2024-04-29
세기총 제12차 정기총회, 대표회장 전기현 장로 “회기 중 회관 매입” 2024-04-29
뉴욕베델교회 창립 47주년 감사 및 신성근 담임목사 취임예배 2024-04-29
후러싱제일교회 앞을 지나갈 때면 하늘을 본다 2024-04-27
프라미스교회 춘계부흥성회, 고성준 목사 “영적세계의 원리들” 2024-04-27
종신형을 받은 수감자에게 기적을 허락하신 하나님을 찬양하다 2024-04-26
뉴욕장로연합회 제93차 월례 조찬기도회, 매월 가두전도 2024-04-26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