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E 교회섬김 프로젝트 찾아가는 예배 "Living Water" > 뉴스

본문 바로가기


뉴스

ACE 교회섬김 프로젝트 찾아가는 예배 "Living Water"

페이지 정보

탑2ㆍ2024-03-03 05:57

본문

다음세대를 세우고 네트워킹 하기위해 지난 2022년 11월에 창립예배를 드린 ACE(Adullam Community in the Endtime)의 사역이 계속되고 있다. 

 

작은 교회, 개척교회, 협력교회의 목회자와 성도님들 그리고 다음세대를 섬기는 일환으로 찾아가는 예배 "LIVING WATER"가 지난 1월에는 순복음탬파교회(이병진 목사), 2월 17일(토)~18일(주일)에는 버지니아소리교회(김유정 목사)에서 섬겼다.

 

a5d78b5d8259a95b14da6259753bc079_1709463420_75.jpg
 

17일(토) 청년집회는 장의기 전도사(ACE 차세대사역위원회)의 찬양 인도와 한건희 전도사(뉴저지리빙스턴교회 청년부 담당)의 말씀으로 진행됐다. 한 전도사는 청년들을 향해, 왜 교회를 다니는지에 대한 근본적인 질문을 던지며, 나의 부족함을 채우기 위한 수단으로 교회를 다니는 것이 아니라 주님의 사랑으로 채울 것을 강조했다. 설교 후에는 뜨겁게 합심으로 기도한 후, 정병길 목사(ACE 집회사역위원회)의 축도로 예배를 마쳤다.

 

a5d78b5d8259a95b14da6259753bc079_1709463429_85.jpg
 

18일 주일예배는 정병길 목사의 찬양 인도, 김유정 담임목사의 로마서 말씀이 선포됐다.

 

ACE측은 “버지니아소리교회와 함께 한 이번 Living Water는 ACE의 사역원칙인 '함께'와 '위임'이 이루어진 실제 현장이었다. 부모세대와 자녀세대가 '함께' 예배하는 자리였으며, ACE와 협력교회가 '함께' 준비한 집회였다”고 설명했다.

 

더불어 “ACE 차세대사역위원회와 뉴저지리빙스턴교회 청년부가 소리교회 방문을 기획하고 집회를 인도하였는데, 이것은 다음세대 사역은 다음세대가 할 수 있도록 한다는 '위임'의 원칙이 그대로 적용된 것”이라는 것.

 

정병길 목사(ACE 집회사역위원회)는 "Living Water 사역이 예배를 통해서 교회들을 섬기는 것을 넘어서, 젊은 예배 사역자들과 예배 사역에 관심있는 청년들에게 실제 사역의 기회를 제공해 주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사역문의: ACE 집회사역위원회 정병길 목사(989-971-2877)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783건 7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황하균 목사 “10년 후의 미주성결교회는 어떻게 될까?” 2024-04-18
글로벌뉴욕여성목, 나라와 민족을 위한 기도회 - 강사 노기송 목사 2024-04-17
플루티스트 제시유 교수의 봄밤 힐링 콘서트 2024-04-17
미남침례회 뉴욕지방회 40주년 감사예배 “믿음으로 변화와 도약 선언” 2024-04-17
시나브로교회, 박근재 목사 은퇴와 윤양필 담임목사 취임예식 2024-04-17
쉐퍼드콰이어 '십자가상의 칠언' 2024 공연, 박요셉 단장 목사안수 받… 2024-04-16
완전히 달라진 교역자연합회 제3회기 시무예배 및 이취임식 댓글(1) 2024-04-15
허장길 목사 담대한교회 개척 “맨하탄에서 사도행전 29장 쓴다” 2024-04-14
뉴욕목사회 은퇴목회자 위로모임 “영화의 면류관을 기대하라” 2024-04-10
더라이프장로교회 유태웅 목사 홈 카페 오픈 감사예배 2024-04-09
[한준희 목사] 목회자 위상 회복을 위한 칼럼 (5) 은혜를 아는 자의 … 2024-04-09
퀸즈장로교회 50주년 임직예배, 50명의 임직자 세우고 100주년 향해 … 2024-04-09
나무교회 교회설립 10주년 임직식, 16명 일꾼들과 다시 10년을 향해 … 2024-04-08
클레어몬트 신학대학원, 신임 부학장으로 김남중 교수 임명 2024-04-06
“더 많이, 더 뜨겁게” 뉴욕한인청소년센터 제8회 청소년 찬양의 밤 2024-04-06
뉴욕교협, 사임 유경희 간사에게 감사패 / 유승례 총무 임명장 2024-04-05
미국은 얼마나 종교적인가? 가장 큰 영적문제는 무엇인가? 2024-04-05
박태규 뉴욕교협 회장 “세계할렐루야대회와 뉴욕할렐루야대회 따로 개최” 댓글(2) 2024-04-04
이기응 목사, 뉴욕성결교회 사퇴하고 휴스톤에서 교회개척한다 2024-04-04
교회 하향 평준화의 시대에 필요한 것은 선택과 집중 - 한국교회 2024-04-04
좋은씨앗교회, 부활주일예배와 함께 임직식 통해 교회일꾼 세워 2024-04-03
뉴욕한인이민교회 현안 - 고령화에 어떻게 대응하나? 2024-04-03
뉴욕새교회, 잠겼던 예배당 안으로 들어가 감격의 부활주일예배 2024-04-02
미남침례회 뉴욕한인지방회, 40주년 맞아 연합으로 기념예배 드린다 2024-04-02
한미충효회, 제21회 효자효부 시상식 앞두고 교회에 후보추천을 부탁 2024-04-01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