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차 강소(強素)교회 세미나 "예수로 강하고, 예수로 정하라!" > 뉴스

본문 바로가기


뉴스

제2차 강소(強素)교회 세미나 "예수로 강하고, 예수로 정하라!"

페이지 정보

탑2ㆍ2024-02-20 04:55

본문

제2차 강소(強素)교회 세미나가 "예수로 강하고, 예수로 정하라!"라는 주제로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개최된다. 2023년에 참여했던 목회자 부부와 선교사들에게 신선한 은혜를 끼쳤던 "강소(強素)교회 세미나"가 올해도 5월 28일(화)부터 30일(목)까지 2박3일 프레드릭 소재 안나산 기도원에서 무료로 진행된다.0f03d4ff51e500da1c6be961bf87f15f_1708476811_34.jpg 

 

0f03d4ff51e500da1c6be961bf87f15f_1708476803_25.jpg
▲2023년 제1차 강소(強素)교회 세미나

 

지난해 시작하며 궁금증을 자아냈던 세미나 이름 "강소(強素)"는 "예수님으로 인해 강하고, 예수님처럼 정결함"을 의미한다. 제2차 강소(強素)교회 세미나 2024에서는 종말론적 교회론과 목회론의 정체성과 방향성을 중심으로 제시된다.

 

강사진은 권기창 목사(말씀으로 사는 교회), 나동원 교수(췌사픽신학대학원 신약학), 이상만 목사(뉴저지 베이직교회), 이재현 목사(내쉬빌 복된교회)으로 작년에 이어 더욱 업그레이드된 강의로 섬긴다.

 

제1차 세미나 참석자들은 "강소교회가 무엇인지 몰랐는데 너무 큰 임팩트를 준 세미나였다", "팬데믹 시대를 지내면서 답답했는데 교회를 향한 하나님의 뜻을 깨닫고 영적 척추를 다시 세우는 시간이었다", "많은 은혜와 도전을 받고 진정한 강소교회를 세워가는 목회자가 되려한다", "강하고 거룩한 무리들이 함께 모여 새 힘을 얻는 시간이었다", "시의 적절한 주제로 목회자의 재충전을 시키는데 귀한 세미나였다"고 소감을 밝힌 바 있다.

 

강소교회 운동 국제본부에서는 참여하는 목회자와 사모, 선교사께 2박 3일동안 등록비 및 숙식 일체를 무료로 제공한다. 3월 31일까지 30명에 한해 선착순으로 등록을 마감한다.

 

이번 세미나는 월드비전, 하비스트 커넥션, 패밀리 인스티튜트, 바이블 선교재단, 말씀으로 사는 교회, 안나산 기도원에서 동역 후원한다. 온라인등록은 아래 주소를 통해 하면 된다.       

 

온라인 등록사이트  

https://docs.google.com/forms/d/1ddYOT3pDHNyrw7ttxG3iHXvkebSPs9NBeA7yxEhmKsg/edit

 

ⓒ 아멘넷 뉴스(USAamen.net)

 

0f03d4ff51e500da1c6be961bf87f15f_1708422918_43.jpg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628건 400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뉴욕교협 증경회장 조덕현 목사 93세를 일기로 별세 2022-12-05
뉴저지 선교사의집 오프닝 감사예배 2022-12-05
웨스트체스터목사합창단 제2회 정기연주회 “찬양하며 위로하며” 2022-12-06
뉴욕크로마하프연주단, 너싱홈 찾아 성탄절 위문공연 2022-12-06
하은교회, 거스 김 제3대 담임목사 위임예배 2022-12-07
아름다운교회 3대 담임목사는 계재광 목사 2022-12-07
[목회지 이동] 에리자베스교회 이동석 목사, 머릿돌교회 소재신 목사 2022-12-07
뉴욕교계의 승리! 이준성 목사 뉴욕교협 회장 당선 2022-12-07
강제로 뉴욕에 온 남미 이주민들을 환대하는 ‘빅 허그’ 캠페인 댓글(3) 2022-12-08
미 거물 정치인이 한인교회에서 간증집회를 하는 이유 2022-12-08
[현장] 뉴욕교협 49회기 회장선거를 위한 임시총회 댓글(1) 2022-12-09
손성대 뉴욕지회장이 본 제54회 대한민국국가조찬기도회 2022-12-10
뉴욕교협 선거관리위원회 “가짜뉴스이면 책임져야 한다!” 댓글(1) 2022-12-10
“신앙과 인권 챔피언” 크리스 스미스 의원의 간증집회 2022-12-10
세계한인기독언론협회 총회 열고 이영선 회장 연임결의 2022-12-10
신임 노회장 김원재 목사가 축하화환을 받지 않는 이유 2022-12-11
뉴욕크로마하프연주단 제3회 정기연주회 2022-12-12
더나눔하우스, 2022 쉘터구입 후원모금의 밤 2022-12-12
뉴욕센트럴교회, 성령으로 쓰여진 메시야 전곡 공연 2022-12-12
지역교회 연합의 모델, 웨체스터교회협의회 정기총회 2022-12-12
12.12 취임 김홍석 뉴욕목사회 회장 “뉴욕교계에도 공의의 쿠데타 필요… 댓글(2) 2022-12-13
뉴욕목사회 51회기 이취임식 “함께 세워가는 목사회” 2022-12-13
뉴욕교협 증경회장단 총회 “화합의 진원지 된다” 2022-12-13
미주성결신학대학교, 간증과 축복이 넘친 감사의 밤 2022-12-13
안나산기도원, 사역자들을 위로하는 연합 송년 찬양 콘서트 2022-12-14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