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교협 2005 정기이사회 > 뉴스

본문 바로가기


뉴스

뉴욕교협 2005 정기이사회

페이지 정보

교계ㆍ2005-01-13 00:00

본문

0113a.jpg

뉴욕교협 2005년도 제19회기 정기 이사회(전반기)가 1월 13일 저녁 8시 플러싱 소재 금강산식당에서 열렸다. 이사회는 신임 임원진으로 총무이사에 최재복 권사, 서기에 이주익 집사, 회계에 한영숙 장로, 사업부에 정경진 집사, 기획 및 모금부에 문일한 집사를 임명했으며 부이사장으로는 이사담당에 정도인 목사, 대내담당에 유지성 장로, 대외담당에 강현석 장로, 기획담당에 유일용 집사를 각각 선임하였다. 신임이사 후보로 황규복 장로와 한동훈 장로, 김용걸 신부가 추천되었으나 다음 회기로 유보되었다.

2005년도 수입 및 지출 예산으로 총 $352,900이 책정되었으며, 가장 수입($120,000)과 지출($46,900)이 많은 교협사업은 "할렐루야대회"로 나타났다. 교협분과 예산에서는 사회분과(위원장 김원기 목사, $20,000), 음악분과(위원장 유상열 목사, $10,000), 체육분과(위원장 정경진 회장, $10,000), 홍보분과(위원장 정대영 목사, $9,000) 순으로 나타났다.

수입(금액순/만불이상)은 할렐루야대회($120,000), 지원금($40,000), 건물임대수입($38,400), 주소록 발간($30,000), 신년하례만찬예배($20,000), 교협회비($20,000), 부활절예배($15,000), 불우이웃돕기($11,000), 체육대회($10,000), 이사회비($10,000) 등이다.

지출(금액순/만불이상)은 할렐루야대회($46,900), 인건비($26,000), 차용금 반환($20,000), 신년하례만찬($20,000), 사회분과($20,000), 주소록발간($17,000), 차기이월($12,938), 복리후생비($12,000), 미지급금($10,000), 체육분과($10,000), 음악분과($10,000) 등이다.

ⓒ 2005년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627건 419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은혜교회, 지용수 목사 초청 부흥회 2005-03-13
뉴욕남교회, 호성기 목사 초청 부흥회 2005-03-11
연합전도집회를 위한 뉴욕전도협의회 발족 2005-03-10
뉴욕교협 신규가입 조건 강화 필요성 제기 2005-03-08
KCBN 실행이사회, 김영호 목사 신임 부결 2005-03-07
후러싱제일교회, 조현삼 목사 초청 부흥회 2005-03-01
뉴욕교협 주최 2005 삼일절 기념예배 2005-03-01
문봉주 “성경공부는 십자가에 매달렸습니다” 2005-02-27
두란노서원, 성경강좌 중단으로 환불 2005-02-27
김남수 목사 "성경강좌가 순교의 이유가 될 수 없다" 2005-02-27
문봉주 성경강좌 중단 / 김종덕 교협회장 입장 2005-02-27
어린양교회, 이상남 목사 초청 부흥회 2005-02-26
미주기독문학동우회 2005 열린문학회 - 변영로의 밤 2005-02-26
문봉주 장로 성경강좌 중단한다 2005-02-22
끝나지 않은 문봉주 장로 성경강좌 시비 2005-02-22
기도하는 어머니가 되게하소서 / 어머니학교 2005-02-21
우익 보수 김한식 목사 조찬 시국강연회 2005-02-21
김기동 고구마 전도학교 "찔러 보세요!" 2005-02-17
심성식 교수 교회음악 세미나 2005-02-19
2004 할렐루야대회 강사 김정훈 목사 부흥회 2005-02-18
뉴욕성신클럽, 2005 사업계획과 신임회장 인사 모임 2005-02-18
세계 기독군인회 회장 이필섭 대장 간증 2005-02-16
뉴욕교협, 월드비전에 쓰나미 성금 전달 2005-02-16
기쁨의교회, 이병창 목사 초청 영성수련회 2005-02-15
문봉주 성경강의 논란 / 교협과 불교 대표 대타협 2005-02-14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