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목사회, 긴급회의를 통해 사과하고 후보등록 연장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스피드 제이미 제이미혜택 에바다 손소혜


뉴스

뉴욕목사회, 긴급회의를 통해 사과하고 후보등록 연장

페이지 정보

탑2ㆍ2022-11-23 18:11

본문

뉴욕목사회 임원회와 선거관리위원회의 긴급회의를 통해 후보등록을 연장한다고 11월 23일(수) 오후에 발표했다. 

 

bad325e14f1afde9e0e6095075267f8b_1669245079_3.jpg
 

이에 앞서 뉴욕목사회 선거관리위원회는 11월 29일(화) 프라미스교회에서 열리는 51회 정기총회를 앞두고 후보등록을 받고 서류심사를 한 결과를 19일(토)에 발표했다. 그런데 이 발표는 큰 파장을 가져왔다.

 

[관련기사] 뉴욕목사회 후보 - 회장 김홍석 목사, 부회장 정관호 목사

https://usaamen.net/bbs/board.php?bo_table=data&wr_id=11982

 

목사회 회칙에는 총회 통지를 15일 전에 발송되어야 하는데, 목사회로부터 후보등록과 총회개회에 대한 아무런 통지를 받지 못했다는 회원들의 불만이 이어졌다.

 

이에 대해 목사회측은 임원회와 선거관리위원회의 긴급회의를 통해 정기총회는 예정대로 29일(화)에 열리나, 후보등록을 연장한다고 알렸다. 회장과 부회장 입후보는 11월 23일(목)부터 27일(주일)까지 등록을 연장한다. 

 

뉴욕목사회는 해명을 통해 정기총회와 회장과 부회장 선거를 위한 공고가 뉴욕의 일간신문(10/31, 11/3)에 광고로 나갔을 뿐만 아니라 회원들에게도 이메일으로 공문이 나갔다고 설명했다. 회칙에는 “총회 통지는 15일 전에 발송”이라고 명시하고 있다.

 

목사회는 “하지만 인지하지 못한 회원이 많다는 의견에 따라 본 회의 선거 공정성에 문제의 소지가 발생할 우려가 있었음을 깊이 사과”한다고 입장을 밝혔다. 

 

한편 19일 후보마감 당시에는 후보 등록자는 회장 김홍석 목사, 부회장 정관호 목사였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bad325e14f1afde9e0e6095075267f8b_1669245089_14.jpg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freedom님의 댓글

freedom ()

회장의 공식 사과문이 있어야 합니다.
교계 언론을 깡그리 무시하고 쥐새끼 광고(그것도 확인이 안됐지만)를 한점 깊이 사과해야 합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056건 58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훼이스선교회, 팬데믹 속에도 선교지 어머니 기도소리 끓기지 않아 2020-10-13
황영송 목사 “우리 곁에 다가온 이웃, 난민 선교의 장점” 2020-10-13
손문성 선교사 ‘커피 선교사’에서 ‘코로나 선교사’로 2020-10-12
양무리장로교회와 뉴욕엘피스장로교회의 독특한 연합 2020-10-12
월드 허그 재단, 취약 한인가정에 120개 식료품 박스 전달 2020-10-12
GRS 상관문화사역 박사과정 뉴욕수업 “목회자를 위한 부흥사경회” 2020-10-11
청교도 미국 이주 400주년 영적대각성 온라인 부흥회 열린다 2020-10-11
뉴욕교협 부회장 입후보자들 난상토론 “누가 적격자인가?” 2020-10-10
문석호 회장 후보 “내일을 향한 새로움으로 앞을 향해 나아갑시다!” 2020-10-09
청소년센터 제26회 정기총회 “팬데믹 속 차세대 사역은?” 2020-10-09
뉴욕주 예배제한 행정명령에 유태인과 가톨릭 반대 이어져 2020-10-09
KCMUSA 2020 온라인 찬양제 7개 팀 본선 진출 2020-10-09
C&MA 한인총회 37차 정기총회, 정재호 감독 선출 2020-10-07
뉴욕시 일부 코로나19 클러스터 예배제한 2020-10-07
예장 백석 미주동부노회 제59회 정기노회 온‧오프라인으로 2020-10-06
뉴욕모자이크신학교 개강 “너는 내 것이라, 두려워마라” 2020-10-06
뉴저지 사모회 정기총회, 신임 회장 이언경 사모 선출 2020-10-04
동성애 강좌 숙제 “화목하지 못한 가정에서 동성애자 자녀가 나올 가능성 … 2020-10-03
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 9월 정기예배 열려 2020-10-02
뉴욕교협 30명 장학금 수혜자 중 반이 불신자 학생인 이유 댓글(3) 2020-10-02
[서류심사 통과] 뉴욕교협 부회장 후보, 김희복 목사와 김요셉 목사 등록 2020-10-02
정민철 목사 “팬데믹 중에도 하나님은 일하고 계십니다” 2020-10-02
트럼프 대통령과 영부인, 코로나19 바이러스 양성반응 2020-10-02
홍인석 목사 “환경이 아니라 하나님나라를 위해 기도할 때” 2020-09-30
뉴욕방문 제한 강화, 한국과 중남미 출발자도 자가격리 대상 2020-09-30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