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감리교회 50주년 맞아 다양한 행사 연다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스피드 제이미 제이미혜택 에바다 손소혜


뉴스

뉴욕감리교회 50주년 맞아 다양한 행사 연다

페이지 정보

탑2ㆍ2022-09-18 16:37

본문

뉴욕감리교회가 50주년을 맞았다. 1972년에 개척된 역사적인 교회에 강원근 목사가 2012년 7월에 담임목사로 파송을 받아 사역을 하고 있다.  

 

fb8cd92568df666616079b65dfd82b3a_1663533407_95.jpg
 

뉴욕감리교회는 50주년을 기념하여 하나님께 감사드리며, 교회의 모든 구성원과 함께 과거 50년을 회고하고 축하하며, 앞으로 50년을 위한 영성을 높이는 자리가 될 수 있도록 50주년 기념사업을 준비하고 있다. 50주년 사업은 예배, 선교, 전도, 구제, 사랑이라는 5가지 테마로 준비하고 있다.

 

50주년 기념 감사찬양제가 9월 18일 주일 오후 5시에 열렸다. 간증과 가족찬양으로 마음을 움직인다. 임마누엘 성가대, 아이노스 찬양팀, 남성과 여성 중창단, 바이올린 독주, 현악 4중주 등이 진행됐다. 

 

찬양제에서 강원근 목사는 “하나님께서 온 땅을 두루 살피실 때에 하나님께 전심으로 하는 자세를 가지면 개인도 교회도 사용하신다.(역대하 16:9). 그리고 하나님께서 예레미야에게 한사람을 찾지 못해서 예루살렘을 멸망시킨다고 하셨다(예레미야 5:1). 지금은 말세인데 많은 교회들이 있다. 주님이 온 땅을 두루 살피시며 한 교회를 찾으실 때, 바로 그 한 교회 때문에 미국과 뉴욕이 사는 것이다. 그 한 교회가 뉴욕감리교회가 되기를 축원하고, 자부심을 가지고 함께 나아가자”고 부탁했다. 

 

50주년 기념 부흥집회가 9월 23일(금)부터 25일(주일)까지 열린다. 강사는 뉴욕감리교회가 기도하며 후원하는 스리랑카 정은범 선교사이다. 정은범 선교사는 26년째 스리랑카에서 원주민 선교를 하고 있다.

 

23일(금)에는 오후 8시, 24일(토)에는 새벽 5시30분과 오후 8시, 25일(주일)에는 오전 8시30분과 11시에 집회가 진행된다.  

 

50주년 기념예배 및 장로와 권사 임직식은 10월 9일 주일 오후 4시에 드려진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9,975건 57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해외한인장로회 뉴저지노회, 대면으로 63회 정기노회 2020-09-15
미국 청소년들의 신앙생활 10가지 주요 경향 2020-09-15
청소년 할렐루야대회 “재난시 가장 아픈 자는 어린이와 청소년” 2020-09-14
해외한인장로회 뉴욕노회 줌 정기노회, 지교회 출석/헌금 감소 2020-09-14
성경이 스스로 증거하는 여덟 가지 2020-09-14
35주년 맞은 한소망교회 “교회의 참 주인은 하나님” 2020-09-14
김병훈 교수 “팬데믹 시대, 부정적 만큼 긍정적 영향도 있어” 2020-09-14
할렐루야대회 카운트다운 “팬데믹가운데 오히려 은혜충만” 2020-09-13
9.11테러 19주년 “하나님, 미국을 축복하여 주소서!” 2020-09-12
이원호 목사 “영성훈련은 하나님께 우리를 내어 드리는 훈련” 2020-09-12
뉴욕교협 전 회장(김해종, 김정국 목사)들을 위해 기도해주세요 2020-09-11
뉴욕빌라델비아장로교회 김혜천 목사, 하나님의 부르심 받아 2020-09-10
함영주 교수 “동성애에 대한 10가지 기독교교육 방법” 2020-09-09
미국인의 56%가 지옥 믿고, 52%는 예수 신성 부인 2020-09-09
강단에서 정치적 견해를 말해도 될 때와 그렇지 않아야 할 때 2020-09-09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뉴욕남노회 19회 정기노회는 부흥성회 2020-09-08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뉴욕서노회 87회 정기노회 2020-09-08
UMC 한인교회, 교단분리시 교단에 남겠다는 새로운 그룹 등장 2020-09-08
뉴욕목사회 회칙개정 임시총회, 화창한 날씨처럼 순풍 2020-09-07
팬데믹 속 퀸장 의료인들의 이야기 “삶과 죽음의 현장에서” 2020-09-07
은혜주신교회, 노영민 담임목사 취임 “복음으로 미래를 준비” 2020-09-07
샘물장로교회(현영갑 목사), 새 처소에서 예배재개 2020-09-07
[인터뷰] 6개월 만에 교회문을 다시 여는 찬양교회 허봉기 목사 2020-09-06
동서관통 6개 UMC 한인교회, 온라인 연합새벽부흥회 2020-09-05
뉴저지교협 회장 후보 최준호 목사 사퇴, 정기총회 연기 2020-09-05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