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청소년 할렐루야대회, 제한 완전히 풀리고 개막 앞둬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스피드 제이미 제이미혜택 에바다 손소혜


뉴스

2022년 청소년 할렐루야대회, 제한 완전히 풀리고 개막 앞둬

페이지 정보

교계ㆍ2022-09-15 06:47

본문

뉴욕교협 산하 청소년센터(대표 최호섭 목사)가 주최하는 2022년 청소년 할렐루야대회가 9월 16일(금)부터 2일간 베이사이드장로교회(이종식 목사)에서 열린다. 시간은 16일(금) 오후 7시와 17일(토) 오후 5시30분이다. 

 

fb8cd92568df666616079b65dfd82b3a_1663238799_88.jpgfb8cd92568df666616079b65dfd82b3a_1663238800_08.jpg
 

올해도 현장 집회와 함께 유튜브를 이용한 생중계를 진행한다. 그리고 지난 2년간 팬데믹으로 인해 30명과 50명으로 각각 참가 인원을 제한했지만, 올해는 그 인원제한이 모두 풀렸다.

 

올해 대회의 주제는 고린도전서 1:10 “형제들아 내가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너희를 권하노니 모두가 같은 말을 하고 너희 가운데 분쟁이 없이 같은 마음과 같은 뜻으로 온전히 합하라” 말씀에서 나온 “One Kingdom One Church”이다.

 

강사는 맨하탄 그루터기교회에서 유스와 EM을 담당하고 있는 쟌 리 강도사이다. 이 강도사는 NYU 학부에서 심리학을 공부했으며, 탈봇신학교에서 목회학석사(M.Div.) 학위를 받았다. 차세대에 대한 뜨거운 열정이 강사로 초청된 이유이다.  

 

청소년 할렐루야대회에서 찬양팀은 중요하다. 이번 대회에 서는 “Poiema Ministry” 찬양팀은 베이사이드장로교회 차세대 찬양팀과 교계멤버들이 연합하여 구성한 찬양팀이다.

 

올해 대회가 열리는 베이사이드장로교회는 차세대 교육으로 교계에 잘알려진 교회이다. 오히려 처음으로 대회가 열리는 것이 이상할 정도이다. 베이사이드장로교회는 교회내 차세대들의 참여는 물론, 대회에 참가하는 청소년들에게 구디백을 준비했을 정도로 따뜻한 관심을 보여주고 있다.    

 

올해는 그 어느 때보다 뉴욕 교계와 교회의 청소년 할렐루야대회에 대한 관심이 필요한 때이다. 왜 그런가?

 

역대 뉴욕교협은 청소년대회 준비를 위해 1만 달러를 지원해 왔으나, 올해는 5천 달러만 지원한다고 밝혔다. 48회기 뉴욕교협이 어느 회기보다 선교와 전도에 관련한 행사를 많이 열었지만, 정작 한인교회들의 미래에 중요한 역할을 할 차세대 사역에 대한 지원이 부족한 것은 아쉬움으로 남았다. (대회 후원문의 사무총장 김준현 목사 212-464-7812)

 

성인 할렐루야대회에서도 전반적인 참여인원들이 줄어드는 가운데, 한인교회 지도자들의 청소년 할렐루야대회에 대한 관심이 필요하다. 특히 지난 2년간의 팬데믹으로 인한 제한을 풀고 자유로운 참가를 선언한 가운데 올해 대회가 어떻게 진행될지 주목을 받고 있다.

 

청소년센터는 “오늘의 청소년들은 이전과는 크게 다른 문화 속에 살아가고 있다. 그 속에서 하나님의 자녀로 살아가기 위한 영적 무장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 교회의 다음 세대를 이어갈 청년, 청소년들이 이번 할렐루야 대회에 더 많이 참여할 수 있도록 협조해 주시기를 요청드린다”고 부탁했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059건 6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36회기 뉴저지교협과 13회기 뉴저지목사회 취임식 열고 출범 2022-11-04
차세대를 위한 ACE 창립예배 및 출범식 “함께”와 “위임” 2022-11-02
해외기독문학 회원 단풍제 “시월은 참 아름다워라” 2022-10-31
뉴욕마하나임선교교회 은퇴 및 임직예배, 안근준 목사안수 2022-10-31
제1회 뉴욕 대한민국 음악제 “민족의 긍지를 되살리는 기회” 2022-10-31
이준성 목사 기자회견 “불법문서로 심각한 명예훼손 당해” 2022-10-29
뉴욕교협 회장후보 증경회장단에서 추천, 이준성 목사도 가능 2022-10-29
뉴욕교협 48회 정기총회, 회장을 선출하지 못한 이유 2022-10-29
2022 청교도 온라인부흥회 “부흥을 통해 청교도신앙을 회복하자” 2022-10-27
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 과테말라 단기선교에 총 1만3천 달러 지원 2022-10-27
UMC 뉴욕한인코커스 성령집회 “성령충만한 목회가 주는 능력” 2022-10-26
뉴욕그레잇넥교회 45주년 기념 감사예배 및 임직식 2022-10-25
백석 미주동부노회, 노회선교사 후원 특별성회 개최 2022-10-25
하나님이기뻐하시는교회 임직 및 취임 예배 2022-10-24
뉴욕장로연합회, 9차 다민족선교대회 개최 “가거나 보내라” 2022-10-23
동부개혁장로회신학교, 류응렬 목사 초청 설교 특강 2022-10-22
효신교회 김광선 3대 담임목사 노회인준 받고 11월 13일 취임식 2022-10-21
선한목자교회 임직감사예배 “임직자들이 축하받아야 할 이유” 2022-10-20
뉴욕성령대망회 10월 영성회복집회 “언약적 믿음” 2022-10-20
손창남 선교사 “원리없이 하는 선교는 위험”, 미주 선교적교회 코칭 세미… 2022-10-20
예수교미주성결교회 제20회 정기총회, 총회장 장동신 목사 2022-10-19
CTS뉴욕방송 창립 15주년 감사예배 통해 2023 미주 한인목회 트렌드… 2022-10-19
동부개혁장로회신학교 총동문회 제33회 정기총회 2022-10-18
뉴저지초대교회 8대 박찬섭 담임목사 취임예배 2022-10-17
월드밀알선교합창단 제19회 찬양대축제 2022-10-16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