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은교회 새 담임목사는 독립시킨 EM교회 1.5세 목사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스피드 제이미 제이미혜택 에바다 손소혜


뉴스

하은교회 새 담임목사는 독립시킨 EM교회 1.5세 목사

페이지 정보

탑2ㆍ2022-07-20 09:10

본문

▲[동영상] 제100차 정기노회 현장

 

미국장로교(PCUSA) 동부한미노회 제100차 정기노회가 뉴저지 밀포드에 있는 펠로우쉽교회(추요섭 목사)에서 열렸다.

 

1.

 

동부한미노회는 하은교회가 청원한 거스 김(김홍민, Gus Hongmin Kim) 담임목사 추천을 허락했다. 

 

41세의 김홍민 목사는 1981년 한국에서 태어나 1991년에 아르헨티나로 이민을 갔다가 1997년에 다시 미국으로 온 1.5세이다. 코넬대학교 학사과정 후에 다양한 사회생활을 하다,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고 2014년에 골든콘웰신학교에 입학하여 목회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ECA교단에서 목사안수를 받았으며, ECO교단 소속으로 있다가 미국장로교(PCUSA) 교회 목사가 되었다.

 

주목을 받는 것은 하은교회 EM으로 있다 2020년에 독립한 그레이스처치(Grace Church) 담임목사로 2016년부터 있다가 모교회 담임목사의 부름을 받았다는 것이다. 이날 하은교회의 한 장로는 자신보다 한국어를 잘한다고 말할 정도로 김홍민 목사는 한국어에 능통하며, 백수현 사모와 사이에 두 자녀를 두었다.

 

동부한미노회는 ‘교회 정치’와 ‘예배와 성례’ 두 과목 시험을 1년 내에 통과하는 조건으로 김홍민 목사의 노회가입을 허락하기로 했다. 가입이 정해진 후에 하은교회 임시당회장 우수환 목사가 기도를 했으며, 노회장 오문구 장로가 노회 배지를 달아주었다. 

 

b3b4b2ddd05e24963f50cbfab3432a08_1658322550_41.jpg
▲거스 김 목사, 그리고 하은교회 장로들과 노회 사무총장과 함께
 

b3b4b2ddd05e24963f50cbfab3432a08_1658322550_58.jpg
▲노회장 오문구 장로, 거스 김 목사, 목회위원장 빈상석 목사
 

2.

 

뉴욕소망장로교회가 청원한 부목사 박예일 목사를 동사목사(담임목사)로 변경하는 것을 허락했다. 박예일 목사는 총신대학교를 졸업하고, 미국에 와 골든콘웰신학교에서 목회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2019년 해외한인장로회에서 목사안수를 받았으며, 지난해 7월에 열린 동부한미노회 제97차 정기노회에서 부목사로 허락받고 노회원이 되었다.

 

뉴욕소망장로교회는 1997년 개척시 부터 사역을 해 온 장경혜 목사가 2006년에 위임목사가 되어 목회를 해 왔다.

 

동부한미노회는 에리자베스교회의 청원으로 담임목사 소재신 목사의 목회관계 해소와 함께 임시당회장으로 허봉기 목사를 추천했다. 소재신 목사는 2010년에 에리자베스교회 35주년을 맞아 4대 담임목사로 부임한 바 있다. 

 

하은교회 민동기 목사가 필라안디옥교회 부목사로 사역지를 변경했으며, 찬양교회 최사라 부목사가 교회를 사임했다. 2022년 5월에는 하은교회 김슬기 목사, 6월에는 친구교회 강다솔 목사의 안수식이 있었다. 머릿돌교회(이상칠 목사)가 동사목사 청빙절차 시작을 보고했다.

 

-------------------------------------------------------------------------------------

더 많은 사진을 앨범으로 보기

아래 구글 앨범 링크를 누르시면 컴퓨터와 스마트폰을 통해서 고화질 사진을 더 보실 수 있습니다. 원하시는 사진을 클릭하면 큰 사진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photos.app.goo.gl/JQnuMji11P9ENixi7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9,891건 2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뉴욕감리교회 50주년 맞아 다양한 행사 연다 2022-09-18
제4회 앰배서더 컨퍼런스, 주강사는 톰 우드 박사 2022-09-18
훼이스선교회, 9월 정기예배 및 선교보고 2022-09-17
퀸즈한인교회, 2022 온가족 가을 페스티벌 2022-09-17
이민자보호교회, 19일에 아시안 혐오 범죄 대응 워크샵 2022-09-17
2022년 청소년 할렐루야대회 개막 2022-09-17
베이사이드장로교회, 꾸준한 선교가 열매를 맺습니다 2022-09-16
뉴욕실버미션학교 제34기 개강예배 “달라진 분위기” 2022-09-16
2022년 청소년 할렐루야대회, 제한 완전히 풀리고 개막 앞둬 2022-09-15
KAPC 뉴욕노회 제91회 정기노회, 2인(김성은, 전은호) 목사안수 2022-09-14
미남침례회 뉴욕한인지방회 제39회 정기총회, 회장 한필상 목사 2022-09-14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가든노회 제91회 정기노회 2022-09-13
해외한인장로회 뉴저지노회 제67회 정기노회 “노회주일 제정” 2022-09-13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뉴욕남노회 제23회 정기노회 2022-09-13
해외한인장로회 동북노회 39회 정기노회, 랭커스터에서 열려 2022-09-13
뉴저지초대교회 8대 담임목사는 박찬섭 목사 “컴백 홈” 2022-09-13
해외한인장로회 뉴욕노회 67회 정기노회 “원칙으로 돌아갈 때” 2022-09-13
백석 미주동부노회 제63회기 추계 정기노회 및 목회자 가족 수련회 2022-09-13
좋은이웃되기운동본부, 한인사회 백년대계 뉴욕포럼 개최 2022-09-11
프라미스교회, 장경동 목사 초청 ‘행복나눔 말씀축제’ 2022-09-10
“어메이징 그레이스” 뉴저지동산교회 가을 찬양 콘서트에 초대합니다 2022-09-09
동부개혁장로회신학교 2022년 가을학기 개강예배 2022-09-09
UPCA 동북노회의 과테말라 목사임직식이 화제인 이유 2022-09-08
퀸즈장로교회 바자회 "온라인 오더와 딜리버리도 가능하다고~" 2022-09-08
월드밀알선교합창단의 회복, 카네기홀 찬양대축제 연다 2022-09-08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