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남침례교, 헌금과 침례의 지표에서 회복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스피드 제이미 제이미혜택 에바다 손소혜


뉴스

2021년 남침례교, 헌금과 침례의 지표에서 회복

페이지 정보

교계ㆍ2022-05-13 10:46

본문

▲[동영상] 2021년 남침례교 통계 뉴스

 

미국에서 가장 큰 개신교 교단인 남침례교의 2021년 통계가 나왔다. 라이프웨이 크리스천 리소스가 남침례교 주대회와 협력하여 나온 자료이며 팬데믹으로 인한 대표적인 개신교단의 투쟁이 잘 나타난다.

 

미국 개신교단들은 전체적으로 후퇴하고 있으며 남침례교도 이에 벗어나지 못한다. 먼저 교회수는 2017년 51920개로 최고를 기록한 후에 감소하고 있으며, 2021년에는 지난해보다 소수 줄어들은 50423개이다. 남침례교 북미선교위원회는 2021년에도 735개 교회를 개척하며 교단의 에너지를 집중했다.

 

남침례교 총 회원은 2006년에 1,630만 명으로 최고를 기록한 후에 2021년에는 지난해보다 40만 명이 줄어 1368만 명으로 40년 만에 가장 낮은 수치이다.

 

남침례회 교회의 매주 대면 평균 출석률은 2020년 444만 명에서 2021년 361만 명으로 19% 감소했다. 주일학교, 성경공부, 소그룹 기독교 교육은 287만 명에서 224만 명으로 22%의 더 큰 감소를 보였다. 처음으로 온라인 비대면 예배 참석자들도 조사했는데 145만 명이며, 온라인 기독교 교육 참여는 평균 20만 명이다.

 

남침례교의 주요 지표인 침례는 21세기를 시작하며 1년에 40만 명씩 주었으나 조금씩 후퇴하다 2019년에는 24만 명, 그리고 팬데믹이 시작한 2020년에는 12만 명으로 급감했다. 하지만 2021년에는 15.4만 명으로 회복하고 있다.

 

헌금도 증가하여 2021년에 118억 달러이다. 회원 수는 감소세를 보였지만 헌금 수준은 높아졌으며, 팬데믹 이전 해보다 훨씬 더 많은 금액이다. 2021년 남침례교 침례와 헌금 지수는 팬데믹으로부터 회복하고 있다는 희망적인 신호이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dd9abb6b14db0eeb483b2d7f1abfb60b_1652453167_43.jpg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9,989건 9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8월 5일, 한흑이 함께하는 인종 혐오범죄를 예방하기 위한 연대 결성 및… 2022-07-26
뉴욕신학대학교, 제3대 총장 윤세웅 박사 취임감사예배 2022-07-25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세계선교회, 선교사지원재단과 MOU 체결 2022-07-24
7월 뉴욕성령대망회 “하나님의 영광을 회복하라” 2022-07-21
뉴저지 KM과 EM 목회자 모임 “다윗과 솔로몬처럼 아름다운 계승” 2022-07-21
하은교회 새 담임목사는 독립시킨 EM교회 1.5세 목사 2022-07-20
뉴욕우리교회 영어회중의 비전찾기 특강시리즈 댓글(1) 2022-07-19
이승종 목사 “한인교회의 가장 급한 과제는 예수회복” 댓글(1) 2022-07-19
뉴저지개혁신학대학원(ERTS), 기독교상담학 과정 강화 2022-07-17
월드밀알선교합창단 엘살바도르 찬양대행진이 특별한 이유 2022-07-17
뉴욕모자이크교회 독특한 선교문화 - 2022 선교 디너 음악회 2022-07-16
할렐루야대회 3차 준비기도회 “기도하면 하나님이 손이 움직여” 2022-07-16
[3일] 제9차 한인세계선교대회 “예수 우리 왕이여” 2022-07-14
제9차 한인세계선교대회 폐회 “예수없는 선교대회는 지푸라기” 2022-07-14
제9차 한인세계선교대회 “워싱턴 선언문” 발표하고 폐회 2022-07-14
[2일] 제9차 한인세계선교대회 “꺼지지 않는 불길” 2022-07-13
[1일] 제9차 한인세계선교대회 개막 “예수, 온 인류의 소망” 2022-07-12
뉴욕수정교회 제11회 미션콘서트 “우리 곁에 다가온 이웃, 난민 선교” 2022-07-11
연합감리교회(UMC) 교단분리 앞두고 양측 입장의 대립 이어져 댓글(1) 2022-07-08
뉴욕센트럴교회 독립기념일 페스티발 “진정한 독립과 자유는 예수 그리스도” 댓글(1) 2022-07-04
할렐루야대회 2차 준비기도회 “이런 부흥을 주소서!” 2022-07-02
2022 할렐루야대회 통해 뉴욕교계가 하나되는 역사 기대 2022-07-01
뉴욕장로성가단 창단 26주년 기념 제16회 정기연주회 2022-07-01
박성일 목사가 설립한 GATE, 미시오신학교와 신학석사 학점공유 MOU 2022-06-30
베이사이드장로교회 VBS “다음세대를 일으키시는 하나님의 은혜” 2022-06-30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