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교협 이사회 제35회 정기총회, 김일태 이사장 선출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스피드 제이미 제이미혜택 에바다 손소혜


뉴스

뉴욕교협 이사회 제35회 정기총회, 김일태 이사장 선출

페이지 정보

교계ㆍ2021-10-20 08:19

본문

뉴욕교협 제48회기 시무예배 및 회장 및 임실행위원 그리고 이사장 이취임식을 앞두고 김일태 이사장 이름이 먼저 광고되었다. 그리고 교협 보도자료에 따르면, 이사회 제35회 정기총회가 10월 18일(월) 오후 7시 거성식당에서 열려 신임 이사장으로 김일태 성도를 선출했다.

 

171e415df322b752233c4daba16f7ca8_1634732368_02.jpg
 

김일태 이사장의 출석교회와 직분은 알려지지 않았으며, 올해 1월 열린 뉴욕교협의 “이민사회와 함께하는” 신년하례회에서 뉴욕대한체육회 회장으로 나와 인사를 한 바 있다.

 

뉴욕교협 이사회는 최근에는 이전과 전혀 다른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이전에는 이사로 들어 온 회원이 오랜 활동 끝에 이사장이 되었으나, 최근에는 이사회 활동이 위축하여 인물난 가운데 교계 활동을 거의 하지 않아 교협사정을 잘 모르는 사람이 이사장이 되고 있다. 지난 회기 이춘범 이사장과 이번 김일태 이사장도 같은 경우이다. 이사장은 관례에 따라 평신도 부회장이 되고 이후 감사가 된다.

 

지난 회기에 교협 이사회에서는 무슨 일을 했나? 교협 예산을 통과하는 기본적 기능 이외에 교협 총회록을 보면 신년하례예배, 이취임식, 할렐루야대회를 지원했다고 되어 있다. 올해 할렐루야대회에는 6천불을 지원했다.

 

이사회 정기총회에 참가한 회장 김희복 목사는 고전 3장 6-9절 말씀을 본문으로 "자라나게 하시는 하나님"이란 제목으로 "우리는 하나님의 도구이다. 딤전 1:11말씀처럼 직분을 맡겼을 때 겸손과 함께 죽도록 충성을 다하는 회기가 되기를 다짐한다"라고 했으며, 교협과 이사회는 동역자라며 함께 힘을 모아 최선을 다하는 회기가 되기를 기대했다.

 

총회후에는 교협과 이사회 신임 임원진들은 대화를 통해 서로 더욱 친밀한 관계를 가지며, 앞으로 임실행위원 모임에도 이사회 임원진이 참여하는 등 더욱 활발한 활동을 펼쳐 나가기로 했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9,692건 7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오이코스대학교 온라인 목회학박사 프로그램 미동부 진출 2022-02-10
하나님의성회 한국총회 동중부지방회 중보기도회 2022-02-10
뉴욕목사회, 직전 회기 조사위원회 2년 연속으로 구성 댓글(4) 2022-02-09
뉴욕에서 전문 선교훈련 하는 지구촌성경선교훈련원 개원한다 2022-02-06
허연행 목사의 희망의 속삭임 “치매도 비껴가는 기억” 2022-02-04
김바나바 목사 “사역 이전에 먼저 제대로 믿자” 2022-02-04
뉴욕장로성가단, 단장 이취임식 및 2022년 신년감사예배 2022-02-03
뉴욕실버선교회, 2022년 신년하례 및 기도회 2022-02-02
뉴욕교협, 초유의 “1분기 감사 예배 및 기도회” 개최 2022-02-02
뉴욕장로연합회, 제12대 회장과 이사장 이취임식/2022 신년감사예배 댓글(1) 2022-01-31
뉴저지초대교회 박형은 담임목사 사퇴의사 밝혀 댓글(1) 2022-01-30
“나라 밖에서 찾은 나의 나라-뉴욕한인교회 100년” 시사회 2022-01-29
뉴저지교협 2022년 신년감사예배 및 하례식 2022-01-26
조병호 박사 통성경 뉴욕 목회자세미나 “성경 한 권이면 충분” 2022-01-21
한기부 뉴욕지회 영성회복 및 복음통일 구국기도회 및 시무예배 2022-01-20
뉴저지교협 임시총회 현장에서는 무슨 일이? 2022-01-19
KAPC 뉴욕동노회 대면 신년예배 “하나님의 음성을 듣자” 2022-01-19
오미크론을 극복한 뉴욕교협 신년감사예배 및 하례식 2022-01-17
다이어트 해서 다시 돌아온 뉴욕교협 주소록 2022-01-16
사역 임시중단 뉴욕선교사의집 위한 한인교회들의 지원이어져 2022-01-15
더나눔하우스 거액 기부금은 모두 약한 자에게서 온다 2022-01-15
동부개혁장로회신학교와 미시오신학교, 공동학위 제공 MOU 2022-01-14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가든노회 2022년 신년하례예배 2022-01-13
하나님의성회 성장 이끈 조지 우드 목사 하나님의 부르심 받아 2022-01-13
뉴욕교협 2022년 신년감사예배 및 하례식 준비기도회 2022-01-13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