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 인종차별에 대한 뉴저지 사랑과 화합을 위한 평화적 촛불집회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나비 제이미 제이미혜택 877라디오 에바다 손소혜


뉴스

아시안 인종차별에 대한 뉴저지 사랑과 화합을 위한 평화적 촛불집회

페이지 정보

교계ㆍ2021-04-23 16:41

본문

최근 미국 전역에 아시안을 향한 인종차별 폭력과 증오범죄가 늘어나고 있어 이를 규탄하는 평화적 촛불집회 및 예배가 4월 20일(화) 저녁 7시부터 8시30분까지 뉴저지 놀우드 장로교회(손 디모데 목사)에서 열렸다. 

 

이번 집회는 실내에서 많은 인원의 참석이 어려워 교회 앞 잔디밭 야외에서 열렸으며 지역사회의 지도자들과 이웃 그리고 아시안 커뮤니티의 청소년들과 학부모 및 많은 가족들이 참여하여 화합과 사랑을 위한 평화적 촛불시위를 개최했다.

 

797b1b4e3ae7808d6dd67de448a60f38_1619210451_07.jpg
 

주요 참석자는 놀우드(Norwood) 시장인 Jim Barsa와 한국계 시의원인 B.J. Kim을 비롯한 시의원들과 인근 Derarest 시장과 Closter, Old Tappan의 한국계 시의원인 Jannie Chung과 Jin Yhu 및 각 타운의 시의원들이 함께 했다. 또 Good Neighbor의 유스 앙상블 팀과 가족, 아시안 아메리칸 유스 카운슬(AAYC) 학생과 가족 등 110여명이 참석했다.

 

놀우드 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미국에서 함께 사는 아시안을 혐오하는 행위는 즉시 멈춰져야 한다고 했다. Harrington Park시의 정준임(Joon Chung) 시의원은 자신이 어린 시절에 미국으로 이민을 와서 받은 여러 인종차별 사례를 돌아보며, 아시안도 미국의 일원이며 같은 공동체인으로 차별과 혐오 범죄의 대상이 되어서는 안된다고 역설하고 사랑으로 함께 나아가야 한다고 부탁했다.

 

AAYC의 의장인 Brian Jon군(버겐아카데미 12학년)은 고등학교 재학중 교사로부터 받은 아시안 인종 차별 사례를 소개하며, 미국사회 모두가 한마음으로 인종차별 문제를 해소해야 한다고 소개하여 참석자들로 부터 많은 호응을 받았다.

 

797b1b4e3ae7808d6dd67de448a60f38_1619210463_83.jpg
 

집회의 마지막은 손 디모데 목사의 미국과 모든 인종을 위한 사랑의 기도에 맞춰 참석자들이 평화의 촛불을 켜고 기도를 했으며 ‘갓 브레스 어메리카(God Bless America)’를 부르며 마무리 했다.

 

이날 집회로 미국 주류사회와 지역 리더들 그리고 한인들을 포함한 아시안들이 한 목소리로 함께 사랑과 화합의 염원을 전하였다. 집회는 Suburnite 신문에 기사로, 채널 42(히스패닉 TV방송)에 로컬 저녁 뉴스에 소개가 되었다.

 

놀우드 장로교회는 152년 역사의 미국장로교단 소속 교회로 미국인들과 한인 등 여러 민족들이 함께 사랑으로 섬기는 믿음의 공동체이다. 2015년부터 손 디모데 목사가 담임으로 시무하면서 한국계 미국인과 한인 교인들이 출석하기 시작하여 영어로만 드리던 예배를 2018년도부터 한국어 예배를 개설하여 한인들 및 한국계 미국인들이 함께 한국어로 예배를 드리고 있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9,227건 6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뉴욕교협 이사회, 한인 2세대와 코로나 극복을 위한 희망 콘서트 2021-05-24
뉴욕 완화후 첫 주일, 마스크 착용 의무화하지 않은 교회도 2021-05-24
뉴욕교협 임원과 특별혁신위 상견례 “공감있는 시대적 역할 고민” 2021-05-22
50주년을 맞은 NCKPC가 희년을 축하하는 방법 2021-05-21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드디어 “은퇴연금 프로그램” 통과시켜 2021-05-20
미국은 기독교 국가일까? 성경사용자 통계로 미국읽기 2021-05-20
뉴저지교계, 6월 10일 “교회여 일어나라!” 영적대각성 기도회 2021-05-20
KAPC, 영문 사도신경 “예수님이 지옥으로 내려갔다” 연구 발표 2021-05-20
희년 맞은 미국장로교 한인교회 전국총회(NCKPC) 정기총회 2021-05-20
조진모 목사 "한국기독교 100년 선교에서 평신도의 역할" 2021-05-19
뉴욕초대교회 김승희 목사 원로목사 추대 및 선교사 파송식 2021-05-19
UMC 파송문제 확대, 항의 시위 및 긴급 기도와 금식 진행 2021-05-19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제45회 정기총회 “팬데믹 속에서도 멈추지 않아” 2021-05-18
40주년 뉴욕초대교회, 김승현 2대 담임목사 위임 2021-05-18
왜 한인교계가 UMC 한인목사 파송문제에 항의하고 나섰나? 2021-05-17
남가주 교계 발표, UMC 재파송 문제 성명서 전문 2021-05-17
정재호 감독, 가장 어려운 시기에 부흥을 선언한 이유 2021-05-17
UMC 뉴욕연회 한인코커스 정기총회, 회장 정인구 목사 2021-05-17
뉴욕장로교회, 40일 전교인 릴레이 금식 특별 새벽부흥회 2021-05-17
사랑의 공동체를 세워 나가는 ‘크로스웨이 의료상조회’ 2021-05-17
김정호 목사 “제로섬 게임 그만하고 예수 썸타는 교회” 2021-05-17
아름다운교회 조문길 임시목사 부임 1달반만에 사퇴 댓글(1) 2021-05-16
70년간 목회한 분으로부터 배운 세 가지 2021-05-15
제11회 CCV 말씀축제 “시대에 울림을 주는 설교자가 나올 것” 2021-05-15
뉴욕교협 “평등법 해악 설명 특별 세미나” 개최 2021-05-15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