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을 움직일 117차 의회의 88% 의원이 기독교인 > 뉴스

본문 바로가기


뉴스

미국을 움직일 117차 의회의 88% 의원이 기독교인

페이지 정보

화제ㆍ2021-01-06 08:36

본문

117차 미국 의회 의원들은 종교적 성향에서 전체적으로 보통 미국인과는 상당히 다르다. 그리고 117차 의회는 116차와 매우 비슷하다. 117차 의회의 531명 중 464명(87%)이 재선의원이기 때문이다. 

 

e47284f421e59556055e4e7b7a6208bc_1609940170_8.jpg
 

퓨리서치센터 조사에 의하면, 117차 의회의 의원 531명중 468명(88%)가 기독교인이라고 답했다. 미국 일반인의 65%에 비해 23%가 높은 비율이다. 개신교인 비율은 55%인데 일반인의 43%에 비해 상당히 높다. 놀라운 것은 미국 성인의 26%가 무신론자인 반면, 오직 1명의 의원이 무신론자라고 밝혔다.

 

기독교라고 밝힌 의원 중에는 개신교 294명(55.4%), 카톨릭 158명(29.8), 몰몬교 9명(1.7%) 등이 있다. 개신교인 중에는 침례교 12.4%, 감리교 6.6%, 성공회 4.9%, 장로교 4.5%, 루트란 4.1% 순으로 많다.

 

기독교인이 아닌 63명(11.9%)의 의원의 경우 유대교가 33명(6.2%)으로 가장 높으며 불교 2명, 무슬림 3명, 힌두교 2명 등의 의원이 있다. 종교적 소속을 지정하지 않은 의원은 18명이다.

 

상원과 하원, 양 의회는 모두 기독교가 다수이다. 상원과 하원 의원 대부분은 기독교인이며 하원(88%)은 상원(87%)보다 약간 더 기독교인들이 많다. 그리고 양 의회 모두 개신교인들이 다수를 차지지고 있다. 상원 의원의 59%, 하원 의원의 55%가 개신교인이다.

 

정당에 의한 종교적 차이가 크다. 공화당 의원의 99%가 기독교인이며, 거의 모든 비기독교 의원은 민주당 의원이다. 민주당 의원도 기독교인이 78%나 되지만 공화당 의원 99% 보다 21%나 낮다. 개신교인 비율은 공화당 68%, 민주당 43%이다. 가톨릭은 공화당 26%, 민주당 34%로 오히려 민주당이 높다. 무슬림, 불교, 힌두교 의원들은 모두 민주당 소속이다.

 

미국 전체 인구는 계속해서 기독교인이 줄어들고 있지만, 의회는 최근 비교적 안정된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 통계가 시작된 1961년 87차 의회 의원의 95%는 기독교인이었으며, 당시 미국인의 약 93%와 거의 일치했다. 2021년 117차 의회 의원의 88%가 기독교인이다. 하지만 미국 성인의 65%만이 기독교인으로 의원들의 기독교인 비율이 높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9,218건 7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해외한인장로회 제45회 정기총회, 이번 총회의 쟁점들은? 2021-05-12
해외한인장로회 필라노회, “고인물은 썩는다”며 담임목사 시무연한 청원 2021-05-12
미남침례회 뉴욕한인지방회, 코비드19 위로회 2021-05-12
AG 뉴욕신학대 영성수련회, 현전 총회장들 대거 참여 관심 2021-05-12
이승만 박사 기념사업회 제16차 연차총회 개최 2021-05-12
해외한인장로회 제45회 정기총회, 총회장 이재광 목사 2021-05-11
뉴욕초대교회, 16일 김승희 목사 은퇴/김승현 목사 위임 2021-05-11
새들백교회의 여성 목사안수가 왜 화제가 되는가? 2021-05-10
UMC 뉴저지한인교회연합회 “이기성 목사 문제는 우리 모두의 문제” 2021-05-10
14일(금) 다 모이자! “평등법 해악 설명 특별 세미나” 2021-05-10
훼이스선교회,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현장에서는 2021-05-10
“그 아버지에 그 아들” City MD 설립자 리처드 박 2021-05-08
허연행 목사 “인종차별 문제를 해결하는 5가지 방법” 2021-05-08
<증오발언, 증오범죄, 인종차별 대응 매뉴얼> 증보판 발행 2021-05-08
미국에 사는 아시아 출신 그룹에 대한 중요한 사실 2021-05-08
뉴욕과 남가주 제70회 국가기도의날 기도회 열려 2021-05-07
미국을 위해 기도할 때, 낙태와 동성결혼에 대해 기도해야 하는 이유 2021-05-07
기감 미주자치연회 제29회 연회에서 11명 목사안수 받아 2021-05-06
바이든 대통령, 국가기도의날에 “하나님”을 언급하지 않은 첫 대통령 2021-05-06
이윤석 목사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과 대소교리(요리)문답” 더 알기 2021-05-06
C&MA, 여성목사 호칭 및 안수에 대한 변화의 물결 2021-05-06
‘재파송 불가 통보’로 빚어진 UMC 한인 코커스 비상대책회의 2021-05-06
ATS 동문세미나, 권혁빈 목사 “팬데믹에 최적화 된 선교적교회” 2021-05-05
UMC 목사직 포기 이기성 목사 “타협치 않고 진리를 거룩히 지키고자” 2021-05-04
김성국 목사 “그 많던 예배자는 어디로 갔을까?” 2021-05-04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