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저지 동산교회, 온라인 찬양집회 “내 백성을 위로하라”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제이미혜택 제이미 설교
뉴스

뉴저지 동산교회, 온라인 찬양집회 “내 백성을 위로하라”

페이지 정보

탑2ㆍ2020-09-18 05:32

본문

 

뉴저지 동산교회(윤명호 목사)는 “내 백성을 위로하라”라는 주제로 9월 27일 주일 오후 8시 찬양집회를 개최한다. 팬데믹 시대를 맞이하여 집회는 현장집회가 아니라 실시간 온라인 찬양집회이다. 뉴저지 동산교회 유튜브 채널 (http://youtube.com/njdac)을 통해서 생중계된다.

 

이번 찬양집회의 의미는 무엇일까? “뉴욕과 뉴저지에서 수많은 사람들이 쓰러지던 지난 6개월간 우리는 현장에서 모일 수 없어서 온라인으로 예배하고 찬양했다. 비대면 온라인예배에서 함께 불렀던 찬양들을 다시 고백하는 시간이다.”

 

이날 드려지는 찬양은 제목만 읽어도 치유가 되는 '주 사랑이 나를 숨쉬게 해', '광야를 지나며', '믿음과 삶', '나는 믿네', '주만 의지해', '예수 나의 치료자', '하나님의 등불', '주께서 다스리네', '행복' 등이다.

 

피아노 주하은, 키보드 소지현, 전자 기타 박주현, 베이스 기타 김다슬, 드럼 한동훈, 보컬 김캐롤, 인도 정명진 등이 출연한다.  

 

뉴저지 동산교회의 초대의 글에 음악회의 취지가 잘 담겨있다.

 

지난 3월 초, 코로나 19로 인해 뉴욕과 뉴저지에 ‘자가 격리’ 행정 명령이 떨어질 때만해도, 우리는 몇 주만 지나면 곧 모든 일이 정상화될 줄 기대했습니다. 그런데, 그 기다림의 시간들이 하루가 이틀이 되고 사흘이 되고 한 달이 되고, 두 달이 넘더니, 이제 9월이 되었는데도 여전히 코로나는 잠잠해질 기미가 보이지 않습니다.

 

코로나 감염의 두려움과 경제적인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고, 사람을 만나고 싶어도 만날 수 없고, 서로 만나도 마스크를 쓰고 하는 대화가 시원치 않아 답답하고 왠지 한스럽고 슬프고, 우울한 순간들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 하나님께서는 언제 이 코로나가 깨끗이 종식되고 일상을 회복할는지 알 수 없어, 우울하고 답답하여 고통 하는 ‘내 백성을 위로하라’고 말씀하십니다. 주님께서는 늘 환란가운데, 주님의 백성을 떠나지고 않고 버리지도 않으시고, 함께 하시어, 놀라운 행복에의 길로 인도해 주셨습니다.

 

그리하여, 오는 9월 27일 주일, 오후 8시, 유튜브 온라인에서 실시간으로 드리는 ‘내 백성을 위로하라’ 찬양집회에 코로나에 지친 여러분 모두를 초청합니다.  오셔서, 잠시라도, 찬양을 통해, 우리 주님의 위로를 받으시고, 새 힘을 얻어 범사에 승리하는 여러분 모두가 되시기를 소원합니다.

 

일시: 2020년 9월 27일 주일 오후 8시

생중계: 유튜브 채널 http://youtube.com/njdac

장소: 뉴저지동산교회

201-229-1561

210 Washington Ave, Little Ferry, NJ 07643

www.dongsanchurch.org

 

ⓒ 아멘넷 뉴스(USAamen.net)

 

5d9294326403ecb9071fdd421d01f512_1600421543_84.jpg5d9294326403ecb9071fdd421d01f512_1600421544_06.jpg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8,674건 1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Live] 뉴욕교협 제46회 정기총회, 팬데믹을 이긴 선거열기 새글 2020-10-26
양춘길 목사 “미셔날처치, 일상에서부터 먼저 시작하라” 새글 2020-10-26
제5회 남가주 신학대학 연합설교 페스티발 / 뉴욕에도 열리길 새글 2020-10-24
팬데믹 46회기 뉴욕교협, 마지막까지 3만6천불 사랑의 나눔 새글 2020-10-24
지역 선교와 세계 선교는 결국 하나다 새글 2020-10-24
장재웅 목사 “종교개혁 503주년을 다시 맞아” 2020-10-23
이종식 목사 “오직 성경! 오직 하나뿐인 영적인 나침반” 2020-10-23
“교황이 아니라 성경을 보라” 교황의 동성애 관련 발언 반응 2020-10-23
하나님의성회 뉴욕신학대 회지 <코이노니아> 2호 발간 2020-10-22
이용걸 목사 “신앙의 최고봉은 재림신앙, 팬데믹은 재림의 징조” 2020-10-22
임흥섭 목사 <고물 심장, 고장 난 심장> 출간 2020-10-22
멧처치, 미국의 신앙과 역사를 돌아보는 배움터 연다 2020-10-21
주디장 변호사 “필라 빈민가, 이태후 목사의 친구가 되어주세요” 2020-10-21
안선홍 목사 ① 목사의 성품 - 목사의 7가지 덕목 2020-10-21
팬데믹 이전 출석 수준으로 돌아가는 교회는 거의 없다 2020-10-21
쿠오모 주지사 “뉴저지 등 인근 3개주 비필수적인 여행 피하라” 2020-10-20
김재열 목사 “하나님은 왜 팬데믹의 기간을 길게 하시나?” 2020-10-20
롱아일랜드교회가 2주 동안 21만 번의 종을 울리는 이유 2020-10-20
동부개혁장로회신학교 총동문회 제31회 정기총회 2020-10-20
조진모 목사 “400주년을 맞아 기억해야 할 청교도 정신들” 2020-10-19
뉴욕모자이크교회 6주년 감사예배, 1만5천 불 구제금 전달 2020-10-19
프라미스교회, 뉴저지 성전 리모델링 감사예배 2020-10-19
뉴욕주는교회 “온라인 바자회” 팬데믹 속에 창조적 접근 2020-10-19
남가주 다민족연합기도회, 2시간 동안 무엇을 위해 기도했나? 2020-10-17
김정호 목사 “교단과 교회의 현실 속에 팬데믹이 주는 교훈” 2020-10-17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