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보교, 서류미비자 한 부모 가정에 총 2만4천불 렌트비 지원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아멘넷 뉴스

이보교, 서류미비자 한 부모 가정에 총 2만4천불 렌트비 지원

페이지 정보

교계ㆍ 2020-07-14

본문

이민자보호교회는 ‘신나는 공동구매 협동조합’(이하 협동조합)과 공동으로 '서류미비자 한 부모 가정 렌트비 지원 프로젝트'를 8월부터 시작한다.  

 

이 프로젝트는 6월 22일, 협동조합이 펜데믹 시대에 모두 어렵지만, 정부나 지자체로부터 어떠한 지원도 받을 수 없는 서류미비자, 그 중에서 한 부모 가정을 돕기로 했지만 수혜자를 선정하는데 어려움이 있음을 알고 이민자보호교회에 선정 과정을 위탁했다.

 

a4d74304d4f5bad290a502f6a5a32a32_1594754816_34.jpg
 

이민자보호교회는 추가로 각 지역에서 매칭펀드를 마련하여 증액할 것을 결정하였다. 선정대상은 시카고, 뉴저지, 뉴욕 지역에서 각각 1가정 이상으로 총 4가정에게 한 가정당 1달에 500불씩 1년 동안 지원한다. 협동조합에서 출연한 6천불에, 세 지역이 동일한 금액을 매칭하여 1만 8천불을 마련하여 도합 2만 4천불의 기금으로 운영한다.

 

뉴욕이민자보호교회 조원태 대책위원장은 "그동안 이민자 보호교회가 서류미비자들과 동행하면서 의미있는 배움과 감동이 여럿 있었는데, 이번 경우에는 우리 내부에서 나온 의제가 아니라서 더욱 뜻 깊은 프로젝트라고 생각한다"며 협동조합의 요청에 의미를 부여했다.   

 

한편, 렌트비 지원 프로젝트를 시작한 협동조합은 7년 전에 대안적 소비문화에 대한 연구의 일환으로 협동조합을 공부하던 이들의 뜻을 모아 시작되었다. 뉴저지 지역 주민들의 이해와 요구를 취합하여 3년 전부터 공동구매로 방향을 잡고, 미국 전역에 걸친 소비자협동조합으로 운영을 시작한 단체다. 소비자협동조합이란 한국의 '한살림'같은 생활협동조합으로 알려진 조합원의 이익을 도모하는 단체다. 그동안 발생한 잉여금은 전액 장애인과 비영리단체, 서류미비자, 그리고 유학생 등 사회적 소외계층에게 지급되었다.

 

협동조합 준비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한재경 목사(하늘뜻교회)는 "소비하는 우리도 신선하고 저렴한 가격에 재화를 구입하는 유익 뿐 아니라, 더불어 나누는 기쁨도 누린다. 교회들뿐만 아니라, 뜻에 동의하는 지인들의 적극적인 협력과 모금이 큰 힘이 되고 있다"고 밝혔다.  

 

신나는 공동구매 협동조합은 앞선 준비기간과, 공동구매 경험을 기반으로 7월 중 발기인대회를 앞두고 있다. 이어서 창립총회를 거쳐 출자자를 모집할 계획이다. 설립에 동의하는 사람은 누구나 joyfulcoop.com에서 신청할 수 있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아멘넷 시각게시물 관리광고안내
후원안내
ⓒ 아멘넷(USAamen.net)
카톡 아이디 : usaamen
(917) 684-0562 / USAamen@gmail.com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