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 선교사 사모의 눈물 > 톡톡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제이미혜택 제이미 설교
톡톡 뉴스

노 선교사 사모의 눈물

페이지 정보

기사 작성일2009-11-04

본문

SEED 선교회에서는 미전도 종족 선교를 주제로 한 '남은 과업 완수를 위한 선교 전략 세미나'를 11월 2일부터 3일까지 뉴욕장로교회(안민성 목사)에서 열렸다.

김혜택 목사(뉴욕충신교회)등 3명의 주강사들이 7번의 세미나를 열었다. 둘째날 남침례 교단 선교사로 30년간 한국과 아시아 지역에서 선교사였던 빌 퍼지(Bill Fudge) 선교사가 "남은 과업 완수(FIT)와 미전도종족 교회개척운동(CPM)"라는 주제로 3번의 세미나를 인도했다.

빌 퍼지(Bill Fudge) 선교사와 부인 샤론 퍼지 사모는 미국 남침례교 파송 선교사로 1973년부터 1996년까지 한국에서 사역을 해 정확한 표준 한국말을 구사한다. 이후 몽골 대만 중국등지의 선교사역을 해 왔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톡톡 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