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교사들의 아름다운 관계, 니카라과 한인선교사 협의회 > 아멘넷 톡톡 뉴스

본문 바로가기


판촉 상패 이규헌박사 제이미 설교
아멘넷 톡톡 뉴스

선교사들의 아름다운 관계, 니카라과 한인선교사 협의회

페이지 정보

기사 작성일2018-12-04

본문

니카라과 한인선교사들은 협의회(이하 한선협)을 구성하고 자주 모여 교제와 사랑을 나누며 아름다운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한선협은 니카라과에는 교민 600여명이 거주하고 있는 가운데 대한민국 대사관과 한인회 그리고 니카라과 한인선교사 협의회가 그 대표성을 갖고 활동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bcad7133074a94acee4224d50d3f5aa9_1543930176_3.jpg
 

한선협은 2개월에 한 번씩 정기 모임을 통해 각 선교사의 사역지에서 예배와 기도 그리고 교제를 통하여 서로 간의 돈독한 관계를 맺고 있다. 그리고 11월 첫째 주말에는 선교사 전체가 모여 총회와 가족 수양회를 갖고 있다.

 

한선협은 “이렇게 서로를 아껴주고 챙기면서 가족과 고국을 떠나 온 한인 선교사들은 교회 사역, 목회자 교육 사역, 학교 사역, 대학생 제자 사역, 진료 사역, 빈민 사역, 감옥 사역 등으로 현지인 선교를 위해 땀과 눈물로 헌신하고 있다. 부족하고 연약하지만 오직 하나님께 영광, 오직 성경, 오직 예수를 위해 십자가와 부활의 복음 중심으로 선교에 힘쓰고 있다. 니카라과 선교사와 선교를 위해 지속적인 기도와 사랑을 부탁드린다”라고 소개했다.

 

니카라과 한인선교사 협의회는 11월 9일부터 1박2일간 총회 및 가족 수양회를 열고 새로운 임원을 선출했다. 2019년 한선협 임원들은 회장 김기선 선교사(8445-8853, kimks713@daum.net), 총무 김성헌 선교사(8281-7993, jlovehuny@daum.net), 그리고 회계 김미애 선교사(8393-8039, hec209@daum.net).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아멘넷 톡톡 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