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이 힘겨워질때(3M) > 아멘넷 오피니언

본문 바로가기


상패 이바나바건축 이규헌박사 제이미 설교

이곳은 2017년 이후에 올려진 글입니다. 이전에 올려진 오피니언 글은 지난 오피니언 게시판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아멘넷 오피니언

삶이 힘겨워질때(3M)

페이지 정보

장재웅2019-11-05

본문

장재웅미국인이 쓰는 화폐에서 우리는 2가지 사실을 발견할 수 있다. 첫째는 돈의 색깔이 초록색(Green)즉 나뭇잎색이라는 것이다. 1달러에서부터 100달러에 이르기까지 모두 초록색이다.

그 이유는 아래와 같다. 미국 개척시대에 개척자들의 필수품은 4가지였다. 그것은 성경, 괭이, 총, 묘목이었다. 성경은 어느 곳에 가든지 예배드리기 위하여 괭이는 밭을 갈기 위해 총은 자신을 보호하기 위하여 필요했던것이다. 그리고 묘목은 그 땅이 살 수 있는 곳인지 그렇지 아닌지를 시험하기위하여 묘목을 심어 그 묘목이 잘 자라면 그 땅에 정착하였고 묘목이 자라지 못하고 죽으면 그 땅을 떠난 것이다. 여기에서 유래하여 돈의 색깔을 ‘묘목의 색깔 Green’으로 하였다고 한다.

둘째는 미국의 모든 화폐, 100불 지폐에서 1센트 동전에 이르기까지 모든 돈에 “IN GOD WE TRUST 우리는 하나님을 신뢰한다"라는 문구가 새겨져 있다는 점이다. 돈을 볼 때마다 돈을 신뢰하는 것이 아니라 살아계신 하나님을 신뢰한다는 것이다. 이러한 사실은 미국인들이 개척당시부터 얼마나 하나님을 신뢰하며 살아왔는지 그 정신을 엿볼 수 있다. 그래서 미국의 시스템은 사회전반에 걸쳐 모든 의사결정이 종교적인 신념과 도덕적 명분의 바탕위에서 이루어지고 있는 것을알 수 있다. 대법원 판사중의 한 사람이었던 윌리엄 더글라스는 “우리는 종교적 국민이다. 따라서종교기관은 대법원에 우선한다”라고 말한 적이 있는데 이는 미국의 종교적이고 도덕적인 가치관을 잘 나타내주는 말이라고 할 수 있다.

돈의 권세가 대단하여 흔들리지 않는 사람이 없다. 엄청난 권력의 자리에서도 돈 앞에 무릎을 꿇기도 하고 부모 형제, 부부사이에서도 돈 때문에 법정에 서기도 한다. 돈의 유혹을 이기는 길은 돈보다 더 큰 권세인 하나님의 은혜를 덧입으면 돈의 파워를 이겨내게 된다. 자신의 삶의 발자취가운데 하나님께서 간섭하시고 도우신 손길을 알게되면 돈에 대해 무장해제가 일어난다. 그때부터 돈을 통치하고 다스리게된다. 그래서 우리의 삶과 신앙은 돈의 힘과 치열하게 싸우는 전쟁이라고 할 수 있는 것이다.

이민교회도 재정(Money)과 교인수(Membership)가 줄어져갈 때 교회의 존재의미 즉 소명의 이유에 대한 의미(Meaning)을 회복하면 모든 것이 회복되어지는 것이다.

11월은 감사의 계절이다. 시대가 어두워지고 삶이 힘겨워질수록 오늘 이 시대를 살게하시는 하나님의 은혜에 감사하며 삶의 문제와 고난, 무게를 거뜬히 견뎌내고 이겨내야 할 것이다.

(글: 하늘비전교회(MD) 장재웅목사)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아멘넷 오피니언 목록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