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개교단이대위 "임보라 목사, 총회별 세부조사 필요" > 한국ㆍ세계ㆍ정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한국ㆍ세계ㆍ정보

8개교단이대위 "임보라 목사, 총회별 세부조사 필요"

페이지 정보

한국ㆍ2017-09-04 12:20

본문

aaf34b69b5a0b3df4d2e7c97c3a8433f_1504541999_08.jpg
▲1일 오전 11시 합신 총회 본부에서 '한국교회 8개 교단 이단대책위원회 위원장 연석회의'가 열렸다. ⓒ데일리굿뉴스 

 

"임보라 목사, 범기독교적 영향 미친다"

 

9월 교단 정기총회를 앞둔 가운데, '한국교회 8개 교단 이단대책위원회 위원장 연석회의'가 1일 오전 11시 합신 총회 본부에서 열렸다.

 

통합을 제외한 7개 교단 이단대책위원장이 참석한 이날 연석회의는 임보라 목사에 대한 이단성 조사가 주요 안건으로 진행됐다.

 

이대위원장들은 "지난 7월 열린 회의에서 임 목사에 대한 이단성 판단을 소속 교단인 한국기독교장로회에 요청했으나, 공식적인 답변을 받지 못했다"며 "동성애를 성경적이라고 주장하는 등 성경에 반하는 임보라 목사의 행위를 더 이상 허용할 수 없다는 데에 뜻을 같이 했다"고 밝혔다.

 

일각에서 나온 '타 교단 소속 목사의 이단성 조사는 월권 행위'라는 지적에 대해, 이들은 "임보라 목사는 해당 교단을 벗어나 범기독교적으로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기독교를 왜곡시키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성소수자의 인권을 위한 운동과 동성애가 성경적이라는 주장은 엄연히 다르다고 지적했다. 

 

합동 이대위원장 진용식 목사는 "동성애자를 비롯한 성소수자들을 돕는 긍정적 역할을 하는 분들이 많지만 그런 경우에 이단 관련 조사를 한 적은 없다"며 "임보라 목사에 대한 이단성 조사는 단순 인권 활동에 대한 조사 및 평가가 아니"라고 강조했다.

 

이날 이대위원장들은 '임보라 목사의 이단적 경향에 관한 보고서'를 채택했으며, 이를 8개 교단 총회와 각 교단의 이단연구기관에 발송해 각 교단에 임 목사에 대한 이단성 판단을 요청할 계획이다.

 

이들은 "임 목사가 △여성 하나님 주장 △동성결혼 가족 정당화 △동성애를 성경적이라고 표현하는 등 정통 기독교의 성경 해석에 크게 반하는 주장을 했다"며 "이러한 구체적인 이유를 근거로 각 교단에 이단성 조사를 요청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기장총회는 지난달 기자회견을 열고 "임보라 목사가 성소수자를 위한 목회를 하는 것은 교단 헌법 상 존중돼야 한다"며 "본 교단의 목회자에 대해 적절한 절차 없이 진행된 이단성 시비에 강한 유감을 표한다"고 밝힌 바 있다.

 

윤인경 ⓒ 데일리굿뉴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Total 552건 1 페이지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예장 합동 102회총회 마무리..목회자 윤리강령 부결 2017-09-22
기장 정족수 미달로 '정회'…주요 헌의안 논의 못해 2017-09-22
예장고신 제67회 총회 폐회…임보라 목사 '교류 금지' 2017-09-22
합동총회, 동성애자 신학교 입학, 직원 채용 금지 2017-09-21
합동 이대위, 임보라·김성로 목사 '참여금지' 결의 2017-09-21
호주 목회자, SNS에 사진 한 장 올렸다가 '신변위협… 2017-09-20
통합 "동성애자 신학교 입학 안돼"…요가ㆍ마술도 '금지… 2017-09-20
기장 102회 총회…신임 총회장 윤세관 목사 2017-09-19
침례교 신임총회장에 안희묵 목사 당선 2017-09-19
예장 고신, 김상석 총회장 당선.."교회 현장 목소리 … 2017-09-19
예장 고신총회, 제67회 총회 개회.."예수를 바라보자… 2017-09-19
합신 제102회 총회 개회…'퀴어신학' 이단 조사 예정 2017-09-19
기침 제107차 정기 총회…"자랑스런 침례교 만들자" 2017-09-19
"거룩한 교회, 다시 세상 속으로!" 예장통합 102회… 2017-09-18
예장합동 제102회 총회 댓글(1) 2017-09-18
예장통합, 제102회 총회 개회 2017-09-18
예장합동, 교인 수 6만3431명 증가 2017-09-17
[교단 총회]'대신 명칭' 뜨거운 감자…'항소'에 관심… 2017-09-15
"WEA 신학 문제없다…WCC와 본질적으로 달라" 2017-09-15
'창조과학' 논란 박성진 후보자 자진 사퇴 2017-09-15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 관리지침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