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헌금 급격히 줄고 있다-서부 최악 > 한국ㆍ세계ㆍ정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한국ㆍ세계ㆍ정보

교회헌금 급격히 줄고 있다-서부 최악

페이지 정보

세계ㆍ2010-03-30 00:00

본문

교회헌금 급격히 줄고 있다-서부 최악 

빈곤경제로 상처받는 교회 증가…서부 교회들“최악” 

 

교회헌금이 급격히 줄고 있다. 지난해, 특히 연말에 헌금이 현저히 줄어든 것으로 최신조사에 나타났다. 

 

맥시멈제 너러시티와 크리스채너티투데이 인터내셔널의 ‘파이낸스투데이와 리더십‘이 전국의 1000여 목회자/스태프/지도자들을 상대로 공동실시한 제2차 연례 ‘헌금상태’ 조사를 인용한 ‘유어처치’에 따르면, 특히 서부의 메가처치들은 현저히 그렇다. 이 조사는 헌금과 예산, 재정적 관대성 등을 바탕으로 했다.

 

평년도엔 가장 헌금이 많은 12월의 경우도 예외는 아니어서 교회지도자들을 위한 ‘재정안보’가 보장되지 못하는 현상이 빚어졌다. 이에는 일반경제가 미친 영향이 크다. 2008년 10월 이후 주식시장이‘드랍’됐고 교회헌금이 20% 하강세를 보였다. 2009년엔 더 심화돼 38%였다. 분석결과 5개 성향이 감지됐다.

 

첫째, 빈곤경제에 상처받는 교회가 늘고 있다. 2009년 헌금이 증액된 교회는 전체교회의 36%(2008년: 47%). 특히 교인수 2000-5000명인 메가처치들은 피해가 커서 대형교회들의 약 절반(47% 전년도: 23%)이나 감소세를 보였다.

 

둘째, 캘리포니아/오리건/워싱턴/알래스카/하와이 등 서부는 가장 심하다. 이곳 전체교회의 55%(전년도 34%)가 헌금이 줄었다. 서부 산간주(네바다/유타/아이다호/와이오밍/몬태나)들은 그 다음(48%)으로 나빴다.

 

셋째, 수많은 교회의 12월 연말 헌금이 예산에 비해“턱없이”모자랐다. 전체 조사대상 교회들의 32%가 연말 헌금이“과녁을 빗나갔다”고 보고했다. 기대에 넘쳤다는 교회는 23%에 불과하다. 이에 따라 대다수 교회가 2010년 전반기 예산집행이‘슬로모션’ 흐름을 타고있다.

 

넷째, 교회들이 예산절감과 증액 선상으로 엇갈리고 있다. 점점 많은 교회들이 새해 예산을 줄이고 있다. 32%가 예산을 1%-20%(전년도 14%) 줄였다고 답했다. 가장 많은 절감 대상은 사역자 여행/컨퍼런스 참가, 사역 프로그램, 확장/리노베이션 프로젝트 등. 24%는 예년 수준이고, 45%(전년도 23%)는 예산을 증액했다. 예산을 늘린 분야는 주로 구호/사역프로그램, 선교헌금 등. 마지막으로 다수 교회가 헌금과 재정, 헌신에 관한 설교나 교육 프로그램 등을 강화할 계획이다.

 

ⓒ 크리스찬투데이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Total 106건 1 페이지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웨딩케이크 둘러싼 美 동성애…대법원서도 팽팽한 공방 2017-12-06
동성혼 합법 앞둔 호주…의회서 '깜짝 청혼' 2017-12-06
'묻지마 총격'당한 美교회, 30명 회심…"하나님께 감… 2017-11-24
美국민 절반 "하나님 믿지 않아도 착한 사람 될 수 있… 2017-10-19
캘리포니아, 美 최초 '중성(中性)' 표기 허용 댓글(1) 2017-10-18
존파이퍼, "크리스천, 결혼에 조급할 필요 없다" 2017-10-18
목회자 부인이 되는것 믿음에는 좋고 우정에는 손실 2017-10-01
美 사모들 "교회 사례비로 생계 유지 힘들어" 2017-09-14
美 공립도서관, 동성애 그림책 한 권 때문에 '시끌' 2017-08-31
조엘 오스틴 목사, '이재민 외면' 비난에 입장 번복 2017-08-30
임현수 목사 "2년 7개월 억류한 북한, 용서했다" 2017-08-28
미국 도시들의 신앙과 관련한 10가지 사실 2017-08-25
"중국 정부 기독교 탄압…'역대 최악의 상황'" 2017-08-24
“십일조 대신 자원봉사도 OK?” 2017-08-24
"임현수 목사 귀환은 하나님의 놀라운 타이밍" 댓글(4) 2017-08-23
팀 켈러 목사 "백인우월주의는 파시스트" 맹비난 2017-08-22
아이슬란드에서 다운증후군이 태어나지 않는 이유 2017-08-20
임현수 목사 "1m깊이 구덩이 파…손발동상" 2017-08-14
美 교회, 10곳 중 1 곳 "헌금 도난 경험" 2017-08-10
화제의 영화 '예수는 역사다'의 실제 주인공은 누구? 2017-08-06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 관리지침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