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닫은 개척교회 절반, 장년사역 경험부족 초임 목회자 > 한국ㆍ세계ㆍ정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한국ㆍ세계ㆍ정보

문닫은 개척교회 절반, 장년사역 경험부족 초임 목회자

페이지 정보

정보ㆍ2012-02-22 00:00

본문

개척교회 중 문닫은 곳의 절반은 사역 경험이나 훈련이 부족한, 초임 목회자가 개척한 것으로 조사돼 이에 대한 대책이 절실히 요청된다. 

 

개척교회 연평균 결산 2,300만원…대부분 미자립상태

 

기독교대한감리회 선교국은 2000년부터 2009년까지 10년간 서울연회 내에서 개척된 감리교회들의 현황을 파악한 결과를 발표했다.

 

선교국이 조사한 개척교회는 교단차원의 정책적 개척이나 분립개척을 제외한 순수 개인 개척 교회만을 대상으로 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지난 10년간 감리교 서울연회에서 연 평균 6개 교회가 개척해 총 62개 교회가 설립됐고, 26개 교회가 폐지됐다.

 

개척교회들의 연평균 결산은 2,300만원을 밑돌았다. 교회들 중 대부분이 기감 본부에서 정한 미자립 기준선인 2,500만원이 안돼 미자립 상태에 머물고 있는 것이다.

 

뿐만 아니라 개척 1년차 결산은 1,140만원 정도로, 개척 초기 교회 재정 운영의 열악함을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


담임자 중 정1년급 이하 45%…성인사역 훈련 부족

 

개척을 시작한 담임자의 연급을 분석한 결과, 정1년급 이하 목회자가 전체의 45%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담임자 중 서리전도사가 39%, 정회원 목사(10년 이상의 사역자)가 22%를 차지하며, 나머지 39%는 10년 미만의 사역자들로 이중 정1년급의 목회자가 15%를 차지했다.

 

선교국은 “서리와 준필자가 39%를 차지하는 바, 이들의 경우 성인 사역의 경험보다는 아동 사역의 경험이 많은 경우를 고려한다면 시작부터 사역의 대상에 대한 충분한 준비가 필요하다고 본다”고 설명했다.

 

정1년급 목사들의 경우도 부교역자로서 성인사역보다는 청년부 혹은 행정이나 기획 일을 담당한 경우가 많아, 개척교회 담임자 중 절반 정도는 성인 사역에 대한 충분한 훈련이 거치지 않고 교회 개척을 시작하는 형편인 것이다.

 

폐지하는 교회의 담임목회자 중에서도 서리전도사와 정1년급 이하가 45%나 차지하고 있었는데, 이에 선교국은 “미숙함으로 시작하는 모험의 결과 혹은 단지 목사가 되기 위한 과정으로 개척을 하는 경우라고 볼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결과적으로 전체 감리교회의 과반수를 넘어가는 빈약한 인적, 물질적 자원을 가진 작은 교회들의 현상유지를 위하여 전체 교회가 부담해야하는 비용이 늘어가고 있는 현실”이라며 “선교적인 부분에 대한 적극적인 투자보다는 현상유지도 제대로 하지 못한채 교회의 양극화가 심화될 우려를 낳고 있다”고 분석했다.

 

교회 연한과 교인수 비례하지 않아

 

10년간의 개척교회 교인수 변화를 지켜본 결과, 교회 연한이 길다고 해서 교인수가 비례해 증가하지는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 개척 1년차와 9년차 교회는 오히려 개척시보다 교인수가 감소했다.

 

10년 동안 전반적으로 교인은 증가하며 입교인 여성이 증가하는 반면 세례인과 세례 아동은 개척 당시보다 감소했다.

 

개척을 시작한 교회들은 평균 23명의 교인으로 시작하는데, 입교인 여성 및 세례교인 여성이 많은 비중을 차지하며, 상대적으로 세례아동이나 원입인(세례받지 않은 사람)은 미미한 상황이다.

 

이는 개척교회 형편상 아동부를 운영하는 것이 어렵거나 아동을 자녀로 둔 젊은 부부들이 자녀 교육을 위해서 혹은 자녀들을 맡기고 예배드릴 수 있는 환경을 선호해 개척교회를 기피한 결과라고 선교국은 추론했다.

 

윤화미 ⓒ뉴스미션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Total 123건 1 페이지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종교화ㆍ게토화ㆍ제도화' 직면한 한국교회, 타개할 방법… 2017-01-17
한국선교연구원 "선교사 수, 소폭 증가했다" 2017-01-16
전 세계 21개국, "기독교 박해율 100%" 2017-01-12
조용중 선교사 "새로운 부흥은 선교계로부터!" 2017-01-12
한국교회 선교사 파송 '거품' 빠졌나…"양보단 질에 집… 2017-01-09
기독교 인구 120만 증가 분석했더니… 2017-01-08
언론인들이 바라본 개신교…"10년 내 침체할 종교 1위… 2017-01-08
종교인구 1위의 숨은 뜻…"위상과 책임의 무게 느껴야" 2017-01-08
개신교 인구 늘었단 소식에 교인들도 '설왕설래' 2017-01-08
통계청 종교인구 조사, 왜 개신교 인구만 늘어났을까? 2017-01-08
개신교 인구 967만 명 넘어…종교 인구 중 유일하게 … 2017-01-08
임성빈 교수 "한국교회, 무너진 신뢰 회복하려면" 2012-08-24
문닫은 개척교회 절반, 장년사역 경험부족 초임 목회자 2012-02-22
세이비어교회 앤딘 목사 “교회 사이즈보다 사역의 깊이가… 2011-10-28
"교회는 특정인 아닌 오직 하나님의 것" 2011-10-26
목회자의 아내, 사모들의 애환 2016-04-25
방언 왜 한국교회에 많이 나타나나 2010-12-28
왜 한국 기독교인들은 유태민족의 역사와 종교를 믿는 건… 2013-10-14
"제사 지내야 하는데 어떡하죠?" 2013-09-17
주일에 운동경기에 참가하면 안되나요? 2013-07-27
예배보다(구경) 예배하다(드리다) 2012-08-16
주일과 안식일 무엇이 다른가? 2012-08-16
죽은 사람이 어떻게 부활할 수 있습니까? 2009-03-06
노아의 홍수 이전에 사람이 어떻게 수백년이나 살 수 있… 2009-03-03
예수님이 부활하셨다는 증거는 무엇입니까? 2009-03-03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 관리지침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