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난은 신神이 파송한 천사 > 자유게시판 추천글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제이미혜택 제이미 설교

 

이전 자유게시판에서 독자들에 의해 추천되어 이동한 글입니다. 이후에도 계속 업데이트됩니다.



자유게시판 추천글

고난은 신神이 파송한 천사

페이지 정보

별똥별2017-01-18

본문

고난은 神이 파송한 천사
 
                            최송연

바람이 세다고 불평 마라
그 바람 때문에
나무가 강해지느니

바다의 폭풍을 탓하지 말라
폭풍이 지나간 후
고기가 많아지느니

고난을 불평 말고 환영하라
고난은 그대를 바로 세우라고
神이 파송한 천사이니

 

"내 고초와 재난 곧 쑥과 담즙을 기억하소서
내 마음이 그것을 기억하고 내가 낙심이 되오나
이것을 내가 내 마음에 담아 두었더니
그것이 오히려 나의 소망이 되었사옴은
여호와의 인자와 긍휼이 무긍하시므로
우리가 진멸되지 아니함이니이다
이것들이 아침마다 새로우니
주의 성실하심이 크시도소이다"(애3:19-23)
 
"나의 가는 길을 오직 그가 아시나니
그가 나를 단련하신 후에는 내가 정금 같이 나오리라"[욥23:10]
-------------------------------------------------------------------------
조경현 
2013-03-30 03:31
 175.xxx.183
 짧지만, 깊은 암시를 주셨네요.
고난은 신이 파송한 천사... 아, 고난 뒤에는 반드시
 주님의 위로가 있겠군요. 기대가 됩니다.
부활주일을 바로 전날에.


이화 
2013-03-29 22:00
 64.xxx.185
 고난...
피할 수만 있으면 피하고 싶어라
 고난...
본의 아니게 어제는 절정이었습니다
 주님의 마지막 피 한 방울을 기억하라 하심인 듯...
지금까지 너무 힘들고 아픈데...

역시...

나를 더 강하게 하시어
 어디에 쓰시려고...
고기가 많아져서
 어디에 쓰시려고...

그러나
 주님이 원하시는 길이라면
 힘들어도
 마다하지 아니하고
 불평하지 아니하고

 나를 바로 세우기 위한
 신이 파송한 천사이니
 아멘 입니다...
잠긴동산
2013-04-03 11:22
 67.xxx.142
 아직도 불평하며, 탓하며, 환영하지 못하는
 용서 받은 죄인을 위로 하시고자 하시는

神이 파송한 천사의 위로가
 아름다운 찬양(Butterfly Concerto_Denean)과
 어우러지며 알지 못할 뭉쿨함? 으로 닥아 옵니다

 초생달 님! 따라 꽝 입니다!^^ :)
 
 초생달 
2013-03-31 03:31
 211.xxx.23
    엄청난 고난 과  시련이닥치더래도
 주님의 힘 빌려 이겨나가면
  더 굳어지는 나의 삶.

감동의 님의 시 머리숙여 감사 드리면서
 쾅 추천 찍어드립니다.
   
 코람데오 
2013-03-30 00:18
 70.xxx.174
 "나의 가는 길을 오직 그가 아시나니
 그가 나를 단련하신 후에는 내가 정금 같이 나오리라"[욥23:10]

사도 바울은 "이 고난은 장차 찾아올 영광과 족히 비교할 수 없도다"고 하였습니다.

이 고난의 터널을 지나면 하나님께서 주시는 영광이 반드시 있을 줄 믿습니다. 

고로 고난은 하나님께서 주시는 영광의 sign 입니다.

야곱 
2013-03-29 23:26
 58.xxx.75
 "내 고초와 재난 곧 쑥과 담즙을 기억하소서
 내 마음이 그것을 기억하고 내가 낙심이 되오나
 이것을 내가 내 마음에 담아 두었더니
 그것이 오히려 나의 소망이 되었사옴은
 여호와의 인자와 긍휼이 무긍하시므로
 우리가 진멸되지 아니함이니이다
 이것들이 아침마다 새로우니
 주의 성실하심이 크시도소이다"(애3:19-23)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추천글 목록

Total 10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추천글 목록
제목 이름 날짜
어느 사모의 기도 별똥별 2017-01-18
그저 그러려니...하고 별똥별 2017-01-18
고난은 신神이 파송한 천사 별똥별 2017-01-18
교회 재정 이렇게 관리하라 댓글(1) 별똥별 2017-01-23
사랑받는 사모 수칙 10훈(訓) 별똥별 2017-01-22
선택권에 대한 나의 헌장 별똥별 2017-01-22
나를 위하여... 별똥별 2017-01-21
한 사명자의 고통 별똥별 2017-01-21
향나무처럼 향기로운 사람 별똥별 2017-01-19
훌라후프 별똥별 2017-01-19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