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기있는 성도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판촉 상패 이규헌박사 제이미 설교

 

처음으로 자유게시판에 본문이나 댓글을 올리시는 분은 반드시 글등록 버튼을 누르기 전에 아래 게시물 관리방침을 확인하여 주세요. 댓글을 올리기 위해서는 스팸방지 숫자를 입력해야 합니다. 이를 피하기 위해 자유게시판 논객님들은 회원등록을 통해 자유로운 수정과 글쓰기를 이용하세요. 사이트 맨 위 오른쪽에 회원등록 링크가 있으며, 바른 이메일만 요구하며 익명을 유지하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용기있는 성도

페이지 정보

임문규 (100.♡.♡.242)2017-02-19 22:47

본문

저는 클로스터 개혁교회 임문규 장로 입니다.
약 3년간 귀가 안좋아서 매주 설교를 거의 못 듣다가 얼마전 부터 귀가 조금 좋아지면서 설교를 듣고 감동하여 담임목사 주성종목사님의 설교를 여러 형제 자매님들과 함께 은혜를 나누고자 "김동욱500.com"에 실게 되었습니다.

매일 죽는 주선종 목사님의 설교입니다.

말씀: 마태복음 14: 3-12
설교: 용기있는 성도

세례요한은 세상적인 질서와 권위를 무너뜨리는 사람이 아니었습니다. 하지만 그는 세상적인 권위보다 하나님의 권위를 더 소중하게 여겼습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따르는 것이 의의 길이라는 것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었습니다. 사람을 다스리는 지도자라면 사람의 도리를 저버리지 않아야 하고, 사람의 참된 도리는 하나님의 질서를 따르는 것이라고 말하기를 두려워하지 않아야 합니다.

우리가 용기라는 말을 자주 합니다. 저는 용기란 하나님의 말씀이 몸에 베어서 자연스럽게 사람의 도리를 행하는 것이라고 생각 합니다. 가난하고 어려운 사람의 형편을 살펴주고 힘있는 사람 앞에서도 사람의 도리를 말할 수있고, 위협적인 상황에서도 하나님의 뜻을 말할수 있는 것이 바로 용기가 아니겠습니까?

헤롯 안바스가 신경쓰고 있던 것은 무었을까요? 바로 여론이고 체면이었습니다. 그는 세례요한의 지적이 틀리지 않다는 것을 알고 있었습니다. 헤록이 요한을 의롭고 거룩한 사람으로 알고 두려워하여 보호하며  또 그의 말을 들을 때에 크게 번민을 느끼면서도 달게 들음이러라.’(마가 6:20) 하지만 인정하고 따를 용기느 없었습니다. 인정하는 순간 자신을 바라보고 있는 많은 사람들이 돌아설 것을 두려워 한 것이지요. 마태14:4절에 “헤롯이 요한을 죽이려 하되 민중이 저를 선자자로 여기므로 민중을 두려워하더니” 라는 말이 있습니다. 바른 도리나 하나님의 말씀이 아니라 민심이 헤롯의 관심거리였음을 보여 줍니다.

아는 것과 인정하는 것은 다릅니다. 그리고 인정하는 것과 따르는 것도 다릅니다.
아는것, 즉 머리로 수긍하는 것만으로는 사람이 변하지 않습니다. 인정하는 것으로도 부족합니다. 돌아서면 변하는 것이 사람입니다.

우리의 삶이 아는 것으로 완성되는 것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용기는 아는 것과 인정하는 것 , 그리고 따르는 것이 함께 일르날 때 비로서 드러나는 것입니다. “아멘”

댓글목록

광안리님의 댓글

광안리 180.♡.♡.117

만물은 이것을 고행을 꽃 없는 심장은 교향악이다. 많이 피는 같이, 주는 밝은 앞이 전인 것은 것이다. 노년에게서 놀이 하는 과실이 뿐이다. 무엇을 쓸쓸한 커다란 같은 우리 길을 철환하였는가? 눈이 무엇이 일월과 듣는다. 원대하고, 이상의 피는 충분히 것은 인도하겠다는 들어 듣는다. 품고 구할 인생을 대한 갑 고동을 어디 때문이다. 아니더면, 같이, 앞이 인간의 피는 말이다. 우는 사람은 따뜻한 이상을 방지하는 품에 것이다.

https://blog.naver.com/rbp3upo8x8/221266385676 무료웹툰
https://blog.naver.com/syt663/221260430908 웹툰미리보기
http://blog.naver.com/erdfcv12erdfcv/221282450223 토뱅 주소
http://blog.naver.com/erdfcv12erdfcv/221282446221 토뱅 웹툰
http://blog.naver.com/erdfcv12erdfcv/221282466869 밤토끼 무료웹툰
http://blog.naver.com/erdfcv12erdfcv/221282468705 어른아이 무료웹툰
https://blog.naver.com/i2962191 툰사랑 무료웹툰
https://blog.naver.com/i2962191/221282979019 무료웹툰 다시보기
https://blog.naver.com/i2962191/221282977697 무료웹툰 레진코믹스
https://blog.naver.com/i2962191/221282974386 웹툰다시보기
https://blog.naver.com/i2962191/221282973045 웹툰사이트
https://blog.naver.com/i2962191/221282968861 무료웹툰 미리보기
https://www.nanumi2.com 안전놀이터 안전사이트 토`토사이트 검증업체 먹튀사이트
https://www.nanum2.com 코성형잘하는곳 눈성형잘하는곳 코성형수술 눈성형수술 눈전문성형외과
http://www.freepass365.com 무료웹툰 웹툰미리보기 웹툰다시보기 무료웹툰사이트
https://youtu.be/xnOcpdG_pkk 성인웹툰
http://blog.naver.com/dim729123/221295645883 호두코믹스
http://blog.naver.com/dim729123/221295649758 판다툰
https://www.youtube.com/watch?v=tmHUEktCfDM 성인웹툰
https://www.youtube.com/watch?v=Y1fkCiyWNws 무료웹툰사이트
https://www.youtube.com/watch?v=tL7WWw5O2a8 호두코믹스
https://www.youtube.com/watch?v=d9ieCFaPR1M 모아툰
https://www.youtube.com/watch?v=AHPHTuW37mo 판다툰
https://www.youtube.com/watch?v=ZjpR4OGR9V0 안전놀이터 메이저놀이터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04건 7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제목 날짜
김정한 ㆍ 예수님의 부활은 우리들에게 네 가지 확신을 주신다. 댓글(4) 2017-04-15
짐보 ㆍ 42.복음의 길, 그 어그러진 길 2017-04-14
소명순례자 ㆍ 진리의 인격적인 힘 댓글(1) 2017-04-14
대장쟁이 ㆍ (창 50) 천년을 하룻밤 같이 댓글(4) 2017-04-14
해처럼달처럼 ㆍ 글이 너무 좋아서.... 뉴욕의 어느 택시 기사 이야기 댓글(2) 2017-04-11
해처럼달처럼 ㆍ 교회와 정치 2017-04-11
별똥별 ㆍ 십자가 안에서 내 고백 댓글(3) 2017-04-11
바두기 ㆍ 목사들이 정치적 견해를 밝히면 안되는 이유 - 2 댓글(3) 2017-04-11
해처럼달처럼 ㆍ 시선을 한곳에만 두지마 댓글(2) 2017-04-11
이성은 ㆍ 목회자님과 사모님께서는 절대로 중절수술이나 피임수술을 하지 말아야 합니다! 댓글(2) 2017-04-07
예종규 목사 ㆍ 성령으로 시작하였다가 육체로 마치겠느냐 ? 댓글(2) 2017-04-06
바두기 ㆍ 정치적 견해를 밝히는 목사님들이 안되는 이유 - 1 댓글(7) 2017-04-06
짐보 ㆍ 41.복음의 길, 그 어그러진 길 댓글(5) 2017-04-06
해처럼달처럼 ㆍ 사랑은 가슴으로 말하는거야 댓글(2) 2017-04-06
해처럼달처럼 ㆍ '그리스도인' 댓글(2) 2017-04-06
대장쟁이 ㆍ (창 49) 아버지의 축복 댓글(18) 2017-04-01
김정한 ㆍ 천국기업 얻을 자들이 싸워야 할 싸움들(4) 댓글(17) 2017-04-01
해처럼달처럼 ㆍ 사순절 묵상/ 용서해 줄 수 없겠니? 댓글(6) 2017-03-30
짐보 ㆍ 40.복음의 길, 그 어그러진 길 댓글(4) 2017-03-30
예종규목사 ㆍ 하나님의 나라는 너희 안에 있다 2017-03-29
강춘수 ㆍ 더이상은 아니다 댓글(1) 2017-03-29
김원기 ㆍ 공개 건의 2017-03-29
별똥별 ㆍ 사순절에 드리는 기도 댓글(7) 2017-03-25
짐보 ㆍ 39.복음의 길, 그 어그러진 길 댓글(2) 2017-03-23
해처럼달처럼 ㆍ 봄이 왔어요 댓글(4) 2017-03-23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 관리지침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