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단하지마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판촉 상패 이규헌박사 제이미 설교

 

처음으로 자유게시판에 본문이나 댓글을 올리시는 분은 반드시 글등록 버튼을 누르기 전에 아래 게시물 관리방침을 확인하여 주세요. 댓글을 올리기 위해서는 스팸방지 숫자를 입력해야 합니다. 이를 피하기 위해 자유게시판 논객님들은 회원등록을 통해 자유로운 수정과 글쓰기를 이용하세요. 사이트 맨 위 오른쪽에 회원등록 링크가 있으며, 바른 이메일만 요구하며 익명을 유지하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판단하지마

페이지 정보

해처럼달처럼 (68.♡.♡.116)2017-02-18 16:06

본문

판단하지마



너무 쉽게 결정하지마
매사에 신중을 요할 때도 있거든?

사물을 볼 때에도
너무 쉽게 판단하지마

그 사물마다
하나님이 주신
특별한 그 무언가가 있어

그 말은 너에게도
특별한 재능이나
뛰어난 그 무언가가 있다는 말이지.

말 한마디로
어떻게 상대방을 다 헤아릴 수 있겠니
이런 말이 있잖아
"사람은 겪어봐야 안다"는...

같은 말을 할 때에도
같은 행동을 할 때에도
사람에 따라 달라

그러기 때문에
말 한마디,
행동 하나로
그 사람을 다 알 수는 없어.

사람들은 친구가 아닌 경우에는
자기 속을 그리 쉽게
드러내지 않거든?

그러니 너무 쉽게
사람을 평가하거나  판단하지 말아줘

그렇다고
"신중하지 말아라" 하는 말은 아니야
경거망동을 하지 말라는 말이지

너무 급하게 판단하다가
정말 좋은 친구를 놓칠 수 있어.

한가지 팁을 준다면,
그 사람이 나에게나
그 누구를 대할 때에
악의를 가지고
그러는 것인지 아닌지만 생각해봐

악의가 없다면
그 사람 자체가 그런거거든?
그럴 때 그 사람을 판단하면 안되지

항상 매사에
상대방을 나보다
낫게 여기는 마음을 가져봐
다시 말해 네 마음의 여유를 가져봐
그러면, 다른 시각으로
그 사람을 이해할 수 있는 마음이 생기거든?

네가 누군가를 판단하면
누군가도 너를 판단한다는 것을 잊지마.

허참...
정말이라니까!?

- 해처럼달처럼

댓글목록

김정한님의 댓글

김정한 114.♡.♡.146

허참...
정말이네요!~

별똥별님의 댓글

별똥별 24.♡.♡.100

판단...
쉽게 하면 안 된다는 말씀
맞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01건 7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제목 날짜
대장쟁이 ㆍ (창 50) 천년을 하룻밤 같이 댓글(4) 2017-04-14
해처럼달처럼 ㆍ 글이 너무 좋아서.... 뉴욕의 어느 택시 기사 이야기 댓글(2) 2017-04-11
해처럼달처럼 ㆍ 교회와 정치 2017-04-11
별똥별 ㆍ 십자가 안에서 내 고백 댓글(3) 2017-04-11
바두기 ㆍ 목사들이 정치적 견해를 밝히면 안되는 이유 - 2 댓글(3) 2017-04-11
해처럼달처럼 ㆍ 시선을 한곳에만 두지마 댓글(2) 2017-04-11
이성은 ㆍ 목회자님과 사모님께서는 절대로 중절수술이나 피임수술을 하지 말아야 합니다! 댓글(2) 2017-04-07
예종규 목사 ㆍ 성령으로 시작하였다가 육체로 마치겠느냐 ? 댓글(2) 2017-04-06
바두기 ㆍ 정치적 견해를 밝히는 목사님들이 안되는 이유 - 1 댓글(7) 2017-04-06
짐보 ㆍ 41.복음의 길, 그 어그러진 길 댓글(5) 2017-04-06
해처럼달처럼 ㆍ 사랑은 가슴으로 말하는거야 댓글(2) 2017-04-06
해처럼달처럼 ㆍ '그리스도인' 댓글(2) 2017-04-06
대장쟁이 ㆍ (창 49) 아버지의 축복 댓글(18) 2017-04-01
김정한 ㆍ 천국기업 얻을 자들이 싸워야 할 싸움들(4) 댓글(17) 2017-04-01
해처럼달처럼 ㆍ 사순절 묵상/ 용서해 줄 수 없겠니? 댓글(6) 2017-03-30
짐보 ㆍ 40.복음의 길, 그 어그러진 길 댓글(4) 2017-03-30
예종규목사 ㆍ 하나님의 나라는 너희 안에 있다 2017-03-29
강춘수 ㆍ 더이상은 아니다 댓글(1) 2017-03-29
김원기 ㆍ 공개 건의 2017-03-29
별똥별 ㆍ 사순절에 드리는 기도 댓글(7) 2017-03-25
짐보 ㆍ 39.복음의 길, 그 어그러진 길 댓글(2) 2017-03-23
해처럼달처럼 ㆍ 봄이 왔어요 댓글(4) 2017-03-23
해처럼달처럼 ㆍ 이런 목사, 이런 성도 어디 없나요? 댓글(5) 2017-03-23
잠긴동산 ㆍ 1948년 5월 31일 제헌국회 개원식 기도문 전문 댓글(9) 2017-03-23
강춘수 ㆍ 인생에 가장 힘든 때를 지나는자에게 댓글(1) 2017-03-20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 관리지침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