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 9월 정기예배 > 뉴스

본문 바로가기


뉴스

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 9월 정기예배

페이지 정보

교계ㆍ2019-09-26 14:12

본문

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회장 이종명 목사) 9월 정기예배가 9월 25일(수) 오전에 에벤에셀선교교회(최창섭, 이재홍 목사)에서 열렸다. 

 

507c939846a0630ee9e1565803d79941_1569521532_05.jpg
 

예배는 전희수 목사(상임고문) 인도로 기도 박진하 목사(상임고문), 설교 최창섭 목사(자문위원), 합심기도 인도 권캐더린 목사, 축도 이종명 목사의 순서로 진행됐다.

 

최창섭 목사는 “참 목자 상”(슥11:4-10)이라는 제목의 설교에서 “리차드 백스터의 저서 ‘참 목자상’을 보면 목회본질, 목회태도, 목회동기 등에 대해 쓰고 있는데, 목회 주요과제는 ‘영혼 구원’으로 거짓목자와 참 목사, 두 목자를 소개하고 있다”며 “이 시대도 마찬가지로 참 목사는 △양떼를 불쌍히 여기는 자 △양떼들에게 풍성한 꼴을 먹이는 자 △은총과 연합의 사명을 다하는 자”라고 강조했다.

 

최 목사는 “본문의 세 목자는 왕, 선지자, 제사장을 말하는데 그들이 자기 역할을 잘 하지 못해서 꺾임당하는 심판을 받게 된 것”이라며 “당시 참 목자의 모습은 찾을 수 없었지만 머지않아 예수 그리스도가 참된 목자, 선한 목자로 오셔서 생명을 얻게 하시고 풍성하고 복된 삶을 살게 하신다고 선포했다”고 말했다.

 

최창섭 목사는 “선한 목자는 양을 위해 목숨을 버린다. 목회는 목사의 희생이 없이는 바로 세워질 수 없다. 나는 참 목자인가, 선한 목자인가를 생각하고 어려운 상황이지만 헤쳐 나가자”고 격려했다.

 

2부 회무는 회장 이종명 목사 사회로 개회기도 후 박이스라엘 목사의 사역보고, 권캐더린 목사의 광고, 한준희 목사의 폐회기도로 마쳤다.

 

이날 콜롬비아 김혜정 선교사 원주민선교 후원 동영상을 배부했으며, 후원비 1만 달러 중 남은 금액 7천 달러는 회원들이 5백 달러씩 모아 지원하기로 결의했다. 또 지난달 모임에서 보고한 △정관개정(1조 명칭 수정, 4조 회장임기 1년)을 통과시켰으며 △사무총장제 도입 △선교사 파송신학교 설립 등을 구체화 해나가기로 결의했다.

 

10월 월례모임은 30일(수) 오전 10시30분 뉴욕겟세마네교회(이지용 목사)에서 열린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8,851건 1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뉴저지 교협과 목사회 회장이 말하는 유례없는 연합의 이유와 방향 새글 2021-01-20
미국인들이 비종교화 되어가 “기독교인 64%, 무종교인 28%” 새글 2021-01-19
팀 켈러 "크리스천의 의사결정 원칙: 예배와 자유와 사랑(상)" 새글 2021-01-19
국가조찬기도회 뉴욕지회, 2월 6일 이취임식 열린다 새글 2021-01-19
한 회계의 주장에서 시작된 변화, 교계단체 재정이월 관례 깨지나? 댓글(1) 2021-01-16
후러싱제일교회, 맨해튼 청년선교 센터 입당 예배 2021-01-16
49회기 뉴욕목사회, 제1차 임실행위원 회의 열려 2021-01-15
이상훈 미성대 총장 "팬데믹 시대와 교회 변혁" 심포지움 2021-01-14
미남침례회 뉴욕한인지방회, 대면 2021 신년기도회 2021-01-13
김영환 목사, 20년 사역한 뉴욕 떠나 달라스에서 새 출발 댓글(1) 2021-01-12
뉴저지 교협, 지역교회에 세정제 432개 박스 배부 2021-01-12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가든노회 화상 신년하례예배 2021-01-12
뉴욕노회 사모들의 팬데믹 극복 간증과 새해 소망들 2021-01-12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뉴욕노회 화상 신년감사예배 2021-01-12
[퀸장 특강] 이국진 목사 “코로나19를 허락하신 하나님의 뜻은 무엇?” 2021-01-11
미동부 총신대학교신대원 화상 정기총회, 회장 변창국 목사 2021-01-11
해외한인장로회 뉴욕노회 화상 신년하례예배 “왜 의심하였느냐!” 2021-01-11
멧처치 수요 역사 배움터 ‘‘미국의 혁명과 건국 정신을 찾아서” 2021-01-09
황영송 목사 "뉴노멀 시대, 기독교가 나아가야 할 방향"(차세대 시각에서… 2021-01-08
뉴욕과 뉴저지 교협의 독특한 2021년 신년하례식 열린다 2021-01-07
JAMA 리더십, 다음세대 4명 공동체제 - 강순영 대표 은퇴 2021-01-07
UMC 한교총 연합 특새, 이기성 목사 “새해에 필요한 잠언의 지혜” 2021-01-07
미국을 움직일 117차 의회의 88% 의원이 기독교인 2021-01-06
[교협 다락 휴게실] 정영민 목사 “21세기 교회에 대한 생각” 2021-01-06
뉴저지목사회 어려운 목회자 돕기 참여 이어져 - 2만여 불 현재 모금 2021-01-05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