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소망교회 정세훈 목사 청빙 노회 통과, 위임식과 임직식으로 새출발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상패 제이미혜택 제이미 이바나바건축 설교
아멘넷 뉴스

한소망교회 정세훈 목사 청빙 노회 통과, 위임식과 임직식으로 새출발

페이지 정보

교회ㆍ2019-09-12 06:32

본문

뉴저지 한소망교회 정세훈 4대 담임목사 청빙 건이 9월 10일(화) 열린 미국장로교(PCUSA) 동부한미노회 91차 정기노회에서 통과됐다. 또 15일(주일)에는 정세훈 목사 위임식과 6명의 장로를 세우는 임직식이 동시에 열려 교회가 새롭게 출발할 수 있게 됐다.

 

임무를 다한 AC(행정전권위원회)도 해산됐는데, 위원장 허봉기 목사는 정세훈 목사의 노회가입이 허가된 후 기도를 마지막 미션으로 했다. 허 목사는 “한소망교회에 정 목사를 보내주셔서 감사합니다. 종을 중심으로 하나님의 교회가 다시 든든히 서게 하시고, 하나님이 기대하시는 바 소원을 이루는 교회가 되게 하소서. 교회도 목회자도 행복한 목회가 되게 하소서”라고 기도했다.

 

5b07e2b432ab63d8033352dd9648bc35_1568284342_08.jpg
 

정세훈 목사는 노회가입 절차 신앙고백 순서에서 노회원들에게서 2차례 질문을 받았으나, 정 목사의 조금도 흔들리지 않고 대처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 정 목사는 지적된 내용의 수정과 헌법 시험을 1년 내에 통과를 조건으로 노회가입이 허락됐다.

 

한소망교회 공동의회에서 91% 지지를 얻은 정세훈 목사는 장신대 신대원(M.Div., Th.M.)에서 공부하고 2000년 예장통합 인천노회에서 목사안수를 받았다. 또 에모리대학교(Th.M.)에서 공부했다. 2009년부터 LA새한교회 담임목사로 있다 청빙을 받았다.

 

한편 지난해 말 접수된 모 장로에 대한 징계 요청 건은 명확한 징계사유 의견을 첨부하여 새로 구성되는 당회로 판결을 이관하기로 했다.   

 

-------------------------------------------------------------------------------------

더 많은 사진과 동영상 보기

아래 구글 앨범 링크를 누르시면 컴퓨터와 스마트폰을 통해서 다이나믹한 사진/동영상을 더 보실 수 있습니다. 원하시는 사진을 클릭하면 큰 사진을, 동영상을 클릭하면 동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photos.app.goo.gl/4NEZD9RHaQn2cuXh6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8,376건 1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뉴욕주, 예배제한 10명에서 25%로 올려 (2단계에서) 새글 2020-06-06
후러싱제일교회, 뉴욕교계 어려운 교회위해 2만불 지원금 전달 새글 2020-06-05
교회가 ‘필수적인 것’이 아니라고? 새글 2020-06-05
양민석 목사 “조지 플로이드 사건과 절제 그리고 성령” 댓글(1) 새글 2020-06-04
"설상가상, 오늘 미국의 현실을 잘 표현해주는 말" 댓글(1) 새글 2020-06-04
혼란의 시위속에 교회와 크리스찬들은 무엇을 해야 할까? 2020-06-03
세계예수교장로회총회 제44회 정기총회 / 총회장 정우용 목사 2020-06-03
뉴욕어린양교회 30주년 “청년의 마음으로 힘찬 출발 다짐” 2020-06-02
시위대 뚫고 교회 깜짝 방문 '트럼프'…美 주교들 "신성 모독" 댓글(1) 2020-06-02
뉴욕시, 화요일~주일 / 오후 8시부터 통행금지령 2020-06-02
조지 플로이드 사건과 오바마 대통령의 지혜 2020-06-01
이보교 선언문 “인종차별은 죄악, 행동 나서야 하지만 평화롭게” 2020-06-01
프라미스교회 드라이브인 예배 “성령으로 코로나를 물리치자” 2020-06-01
뉴욕장로교회가 50주년 행사 대신 택한 희년의 의미 찾음 2020-06-01
퀸즈장로교회, 코로나19 백서 발행하고 현재 및 미래 교회이슈 점검 2020-05-30
세상이 보는 교회가 현장예배를 서두르는 4가지 이유 2020-05-30
통합측 7개 교회 지원금, 도움 절실한 서류미비자 지원위해 사용 2020-05-30
뉴욕시 6월 8일 리오픈, 뉴저지 6월 14일 실내예배 제한 완화 2020-05-29
공영방송 PBS에서 동성애 옹호 방송 앞두고 금지청원 운동 2020-05-29
성도와 직접 만남을 대신하는 3인3색 동영상 채널 2020-05-29
미국장로교, 온라인 총회보다 관심 끈 이문희 장로 총회장 출마 2020-05-28
필라 안디옥교회, 자발적인 섬김으로부터 확산된 구제와 섬김 2020-05-28
뉴저지장로교회, 감격의 드라이브인 예배 2020-05-27
“즉시 교회 열라” 대통령의 발언에 대한 뉴욕시장의 대답 2020-05-27
명의 도용한 “현장 체험 지옥” 뉴욕일원에 배포되어 2020-05-27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