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광성 목사 67.77% 지지로 재신임, 노회 최종 인준남아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아멘넷 뉴스

전광성 목사 67.77% 지지로 재신임, 노회 최종 인준남아

페이지 정보

교회ㆍ2019-05-20 19:58

본문

하크네시야교회는 5월 19일 주일 공동의회를 열고 전광성 목사 재신임 건을 다루었다. 

 

211명이 투표한 가운데 143명이 찬성하고 68명이 반대를 하여 통과에 필요한 3분의 2인 66.66%를 살짝 넘는 67.77%의 지지를 얻었다. 사람으로 계산하면 통과에는 최소 141명의 지지가 필요했는데 2명이 더 지지했다.

 

현재 하크네시야교회는 교회가 속한 미국장로교 뉴욕시노회에서 행정전권위원회(AC)가 파송된 상태이며, 노회의 최종 인준과정이 남아 있다.

 

31e2a31022420e3f1349b3f41eb31eba_1558396706_68.jpg
 

전광성 목사는 2014년 11월 하크네시야교회의 전신인 퀸즈중앙장로교회 2대 담임목사로 위임됐다. 하지만 3년 뒤 재신임 건을 얻기로 한 것이 발목을 잡아, 전 목사를 지지하는 교인과 반대하는 교인들 간의 의견차이로 인해 교회 그리고 노회가 어려움을 겪어 왔다. 

 

공동의회는 오후 2시에 시작할 예정이었으나 활동교인의 포토 ID 대조작업이 길어져 오후 4시가 넘어 투표가 진행됐다. 공동의회에는 행정전권위원회(AC) 관계자와 노회 총무 등이 참석했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274건 7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2011년 북미 원주민 연합선교 파송기도회 2011-07-31
박수호 전도사, 2011년 카자흐스탄 선교를 다녀와서 2011-07-26
뉴욕장로교회 청년부, 뉴욕에서 하는 인도 미전도 종족 선교 2011-07-19
프라미스교회 2011 중미축구선교 2011-07-09
카자흐스탄 16년차 선교파송기도회 2011-07-03
뉴욕교계, 6년째 북미원주민 연합선교 나섰다 2011-05-22
프라미스교회, 아프리카와 중남미에서 어린이들을 위한 대형행사 2011-03-31
호성기 목사 "선교를 하기전에 먼저 사람이 되라" 2011-03-11
미동부지역 나눔과 기쁨, 히스패닉 선교대회 2011-02-09
미동부이대위 이종명 회장, 한기총의 이단해제 결정 강력항의 2010-12-17
[현장 르뽀] 김명희 선교사, 할렘 홈리스 점심 사역 15년 외길 2010-12-14
정이철 목사 "앞으로도 신사도 운동 관련연구 계속" 2010-10-25
임현수 목사 "협력선교 중요, 세상보다 협력 잘하는 교회가 되자" 2010-10-18
한규삼목사 "중국선교의 새로운 패러다임-BY CHINA" 2010-10-16
최바울 선교사 "한국정부, 인터콥 이슬람 선교를 막지마라" 2010-10-06
2010 북미원주민 선교 파송기도회-연합 5년 2010-08-01
뉴욕교계의 자랑, 2010 북미원주민 연합선교 훈련 시작 2010-05-23
미동부지역 교계, 아이티 현황 파악위한 연합방문 2010-05-08
뉴욕교계 피켓시위, 박옥수씨측과 일촉즉발의 위기속 진행 댓글(1) 2010-04-12
유병국 선교사 "우리는 후원을 요청하지 않고 믿음으로 선교" 2010-02-15
해외한인장로회 뉴욕지역 노회들 중남미 선교바람 2009-12-06
김혜택 목사 "선교에 목회생명을 걸었다" 2009-11-11
SEED 선교회, 미전도 종족 선교 위한 선교 전략 세미나 2009-11-03
감동있는 한편의 드라마 - 2009년 북미원주민 선교 선교간증집회 2009-09-20
감동과 은혜의 연속, 2009 카자흐스탄 선교간증집회 2009-09-19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