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님의 심장가지고 암환자 섬긴 새생명선교회 15주년 감사예배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판촉 상패 이바나바건축 이규헌박사 제이미 설교
아멘넷 뉴스

주님의 심장가지고 암환자 섬긴 새생명선교회 15주년 감사예배

페이지 정보

교계ㆍ2019-02-08 09:36

본문

암환자들에게 복음으로 위로와 소망을 주기위해 설립된 새생명선교회가 15주년을 맞이하여 2월 7일(목) 오전 11시 금강산 식당에서 15주년 감사예배를 드렸다. 

 

c354f45e501cc57b8f8ed3befe82a406_1549636545_12.jpg
 

c354f45e501cc57b8f8ed3befe82a406_1549636545_49.jpg
 

새생명선교회는 대표 심의례 전도사가 2004년 유방암 수술과 항암치료를 받으면서 낙담하고 실망하는 것이 아니라 암환자들을 위한 선교의 사명으로 받고 2005년 6명의 암 환우들을 섬기며 시작됐다. 새생명선교회 사역은 처음에는 의학정보 교환하기도 했으나 인터넷의 발달로 암환자의 손을 잡고 위로하는 심방사역에 중점을 맞추고 있다.

 

새생명선교회는 매주 목요일 플러싱 섬기는교회에서 기도회를 열고 있다. 또 △1월 설립감사예배 △펀드레이징을 위한 사랑의 음악회 △암 환우 자녀에게 장학금 지급 △암 환우와 함께하는 가족 야유회 △추수감사절 만찬 △한해를 보내는 송년모임 △ 암 환우 심방과 말기암 환자를 위한 호스피스 사역 △암 환우를 위한 건강 세미나와 식생활 세미나 △암 투병 수기공모 등의 사역을 하고 있다.

 

후원자들과 암 환우들이 모여 함께 드린 15주년 예배는 사회 조태호 목사(섬기는교회), 기도 황규복 장로(고문), 말씀과 축도 김성국 목사(고문, 퀸즈장로교회), 인사와 사역소개 대표 심의례 전도사, 식사기도 이윤석 목사의 순서로 진행됐다. 

 

황규복 장로는 먼저 선교회를 15년 전에 설립하게 하시고 오늘까지 인도하신 에벤에셀 하나님께 감사를 올려 드렸다. 황 장로는 “우리 몸은 아무리 보아도 단백질 덩어리로 연약하기 그지없는 모습입니다. 작은 물체에 부딪치기만 하여도 찢어지고 무너지는 약한 육체를 전혀 신뢰하지 않고, 생명의 원천이시고 공급자이신 주님만 의지하고 따라가고 바라보도록 인도하소서”라고 기도했다.

 

김성국 목사는 마가복음 14:3-9의 “온 천하에 어디서든지 복음이 전파되는 곳에는 이 여자가 행한 일도 말하여 그를 기억하리라 하시니라”라는 말씀을 통해, 특히 사람의 15살은 불안정한 시기인데 여전히 견고하게 주님의 사역을 감당하고 있는 심의례 전도사의 모습을 격려하고 하나님께 영광을 올려 드렸다.

 

김성국 목사는 “본인도 암으로 아픔을 가졌지만 원망하지 않고 해석을 달리하고 사명으로 나아갔다. 전도사님이 마치 주님의 심장을 가지고 현장을 찾아 만져주고 감싸주고 주님의 사랑의 손길을 전했다. 이를 통해 많은 사람들이 용기를 얻고, 다시 한 번 살 소망을 가졌다”라며, 심의례 전도사의 쏟음과 뿌림을 주님께서 기억하리라 하신 본문 여인의 모습을 통해 격려하고 용기를 주었다.

 

새생명선교회 (The Great Mission For New Life) 

142-01 41 Ave #403 Flushing, NY, 11355 

(718) 460-5506 / euilae2005@gmail.com 

 

-------------------------------------------------------------------------------------

더 많은 사진과 동영상 보기

아래 구글 앨범 링크를 누르시면 컴퓨터와 스마트폰을 통해서 다이나믹한 사진/동영상을 더 보실 수 있습니다. 원하시는 사진을 클릭하면 큰 사진을, 동영상을 클릭하면 동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photos.app.goo.gl/4N6CntzJzeSSqJRs9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7,484건 1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뉴욕 장년들이 ‘내 생애 최고의 찬양’으로 선택한 찬양은? 새글 2019-02-21
뉴욕교협, 4번의 교계집회 통해 부흥의 불 지핀다! 새글 2019-02-20
웨스트체스터연합교회, 선교사 출신 전구 4대 담임목사 위임식 새글 2019-02-20
김재홍 목사 (8) 선교하고 전도하는 시니어 새글 2019-02-20
"눈오는 지도"의 윤동주 74주기 추모 뉴저지 공연 새글 2019-02-19
좋은씨앗교회 창립 8주년 감사 및 권사 취임예배 새글 2019-02-19
황태연 목사 뉴욕 떠나 - 확신교회 14주년 임직예배후 새글 2019-02-19
UMC 한인 목회자 49%가 재산 포기하고 교단 떠날 수 있다 새글 2019-02-18
뉴욕목사회 신년기도회 "오늘, 내일, 모레를 가는 목회" 2019-02-18
뉴욕우리교회, 이상현 목사 초청 말씀사경회 2019-02-18
생존에서 한걸음 더 나아가는 소규모 교회들의 연합의 방향성 2019-02-16
해외기독문학협회 2019년 첫 모임 “꽃이 지기로서니 바람을 탓하랴” 2019-02-16
유상열 목사 ② 다민족선교 - 이민교회 위기 대처 및 극복 방안 2019-02-15
UMC 한인교회, 중대결정 앞두고 내부정리 이어 외부홍보 2019-02-15
미주여성목 기도회 “여 목회자의 신령한 은사는 모성애” 2019-02-14
조관식 목사 “18교회로 이루어진 원천침례교회 이야기” 2019-02-13
사랑의교회 출신 목사가 말하는 제자훈련과 가정교회 2019-02-13
노승환 목사 “주일학교 교육의 목표는 하나님의 형상 회복” 2019-02-12
홍상설 목사, 브니엘선교교회와 브니엘선교회 설립 2019-02-12
2019년 첫 이민자보호교회 한인교회 방문 설명회 2019-02-12
뉴욕센트럴교회 임직감사예배 "기둥 같은 일꾼되라" 2019-02-11
미주크리스천신문 사장 이취임식 보고 및 출판 감사 예배 2019-02-11
김정호 목사 “누구의 아픔도 모두 소중한 아픔입니다” 2019-02-10
복음을 들어 보지 못한 사람도 구원받을 수 있을까? 2019-02-10
부모와 교사가 먼저 삶으로 보이라! BLESSED 컨퍼런스 2019-02-09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