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교협 45회기 회장/부회장 후보 단독 등록 - 정순원/양민석 목사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판촉 상패 이규헌박사 제이미 설교
아멘넷 뉴스

뉴욕교협 45회기 회장/부회장 후보 단독 등록 - 정순원/양민석 목사

페이지 정보

교계ㆍ2018-09-07 17:26

본문

뉴욕교협 선거관리위원회는 45회기 회장, 부회장, 감사 입후보 등록을 9월 7일(금) 오후 4시까지 받았다. 

 

그 결과 회장에는 현 부회장 정순원 목사(빛과소금교회)가 목사 부회장에는 양민석 목사(뉴욕그레잇넥교회)가 단독으로 등록했다. 열띤 선거전이 펼쳐지는 뉴욕교협 선거 특성상 목사 부회장 단독 후보는 이종명 목사 이래 오랜만이다. 특히 복수의 부회장 후보가 유력하게 거론되기도 했으나 등록하지 않았다. 회장과 부회장 등록비는 3천불이다.

 

02c545f3d1bf3a95570f2a370bf375c4_1536355888_55.jpg
 

02c545f3d1bf3a95570f2a370bf375c4_1536355603_71.jpg
▲선관위 서기 김진화 목사에게 서류를 접수시키는 목사 부회장 후보 양민석 목사(오른쪽) 
 

평신도 부회장은 관례에 따라 현 이사장 김주열 장로(목양장로교회)가 등록했으며, 감사는  김영철 목사와 김기호 목사가 등록했다. 이 2명의 감사가 만약 정기총회에서 당선이 되면 김영철 목사는 7년째이며 김기호 목사는 4년째이다. 그래서 특정인이 이렇게 장기간 감사직을 감당하는 것이 과연 옳은가 하는 의문이 교계에 존재한다. 감사 후보 등록비는 없다.

 

선거관리위원회의 남은 일정은 9월 10일 입후보자 서류심사, 17일 입후보자 확정, 21일 총회공고 및 입후보자 공고, 28일 임실행위원회 회의후 후보자 소견발표 등이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기대님의 댓글

기대 ()

2020년 46회기를 기대해봅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921건 1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물 흐르는 듯이 흐르는 찬양순서 그리고 찬양을 찬양답게 2018-09-06
박용규 교수 “옥한흠 목사는 메시지 한편에 생명을 걸었다” 댓글(1) 2018-08-16
박용규 교수 “설교만큼 삶이 아름다운 이동원 목사” 2018-08-15
원로 방지각 목사 “한국 장로교가 크게 잘못한 일 2가지” 2018-07-25
송영재 선교사 "하나님 나라와 선교" / 김준수 목사 "가치와 선택" 2018-07-21
이정익 목사 세미나 “은사와 재주보다 목회열정이 중요” 2018-06-27
베장에서 교역자 청빙시 필수적 질문 “소명을 받았는가?” 댓글(1) 2018-06-21
동부개혁 동문회 세미나 “여성 사역자들의 권위는 어디서 나오는가?” 2018-06-18
별세한 최양선 목사가 남긴 “한인교계 신학교를 위한 조언” 2018-05-19
김의원 목사 세미나 "진정한 전도는 그리스도인답게 사는 것" 댓글(2) 2018-05-09
홍정길 목사 “말로만 아닌 보여주는 기독교가 되어야 한다” 2018-04-26
김홍석 목사 “사역을 직업으로 하느냐 아니면 사명으로 하느냐?” 2018-04-25
홍정길 목사 “성도 앞에 서기 전에 하나님 앞에 먼저 서라” 2018-04-20
홍정길 목사 “제가 목회자란 말을 감히 못 쓰는 이유” 댓글(7) 2018-04-18
뉴욕사모기도회 “내면이 아름다운 사람” 세미나 2018-04-10
"너 진짜 목사냐?" 저자 손형식 목사, 회복의 복음 세미나 2018-03-02
방지각 목사 “목사가 경건을 잃어버리면 다 잃어버리는 것” 2018-02-27
정춘석 목사 “목회자의 가장 중요한 품성은 정직” 댓글(1) 2018-02-15
김현일 선교사 “유대인을 전도할 때 그들의 공허함을 보아야” 2018-02-10
채규만 교수 “정서적으로 건강한 목회자상” 세미나 2018-02-05
"24시간 주님과 함께" 전주남 목사 목회자 세미나 2018-02-03
김인기 목사 “목사의 사명은 성경적 다이나믹을 불어 넣는 것” 2018-01-29
이종식 목사 “헌금과 바자회, 그리고 차세대에 대한 목회지침” 2018-01-04
도상원 목사 “갈등 목회속에서 평화를 유지하는 유일한 방법” 2018-01-03
권금주 목사 “고 한진관 목사님을 추모하면서” 2017-12-22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 관리지침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