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차 홈 테마 콘서트 - 웨체스터 시인 혜성 목사의 집에서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판촉 상패 이규헌박사 제이미 설교
아멘넷 뉴스

3차 홈 테마 콘서트 - 웨체스터 시인 혜성 목사의 집에서

페이지 정보

교계ㆍ2018-07-17 19:34

본문

찬양과 시, 토크와 힐링이 있는 ‘주 예비 하신 집’ 릴레이 홈 테마 콘서트가 지난 4월 이래 계속되고 있다. 교회가 아니라 또 다른 분위기가 있는 집에서 모이는 소그룹으로, 편안한 장소에서 감동 있는 따뜻한 나눔으로 위로를 전하고 받는 모임이다. 

 

e145fb1e30346b39b1fafc1866afb79c_1531870432_84.jpg
 

세번째 홈 테마 콘서트 7월 14일(토) 오후 5시부터 8시까지 웨체스터 지역에 있는 시인 혜성 목사의 집에서 열렸다. 시인 혜성 목사는 첫 번째 콘서트 초대 손님으로 참가한 바 있다. 이번 모임에는 믿지 않는 6분의 이웃 초청하는 등 29명이 참석하여 즐거운 시간을 보냤다.

 

오후 5시 시작을 앞두고 3시부터 스텝들의 분주한 데코레이션 준비와 세팅을 했으며, 4시부터 먼저 온 참가자들과의 교제가 진행됐다. 홈 테마 콘서트는 유태웅 목사의 진행으로 찬양과 간증 그리고 토크로 순서가 이어졌다.

 

찬양사역자 이광선 집사와 정인영 집사의 찬양인도와 함께 찬양했으며 개인으로도 찬양을 했다. 이광선 집사의 인도로 “나는 아무것도 아닙니다”와 “약할 때 강함 되시네”를 함께 찬양했으며, “그들은 모두 주가 필요해”와 “피 흘린 사랑”을 독창으로 찬양했다. 이어 피아니스트 윤석종의 반주로 김경두 집사의 색소폰 찬송 연주가 진행됐다. 정인영 집사의 인도로 “내 진정 사모하는”과 “전능하신 나의 주 하나님은”를 함께 찬양했으며, “내 모습 이대로”와 “나 주님의 기쁨 되기 원하네”를 독창으로 찬양했다.

 

혜성 시인의 시 두 편이 낭독됐는데 김미령 집사가 “들켰으면”을 혜성 시인이 “믿음아”를 낭독했다. 혜성 시인의 시 두 편으로 마음을 따뜻하게 녹이는 시간이 진행됐다.

 

e145fb1e30346b39b1fafc1866afb79c_1531870442_82.jpg
 

유태웅 목사의 인도로 “은혜로다 주의 은혜”와 “예배합니다”를 다 함께 찬양했으며, 이광선 집사가 유태웅 목사의 앨범 찬양곡인 “그분은 나의 아버지”를 찬양했으며, 유태웅 목사가 “언젠가 우리가”를 찬양했다.

 

마무리 인사 및 광고후, 초대자 혜성 시인의 지인들이 만들어온 회덮밥으로 만찬을 함께 나누었으며, “여기에 모인 우리”를 찬양하고 모든 순서를 마무리했다.

 

[관련기사] 주께서 예비하신 집에서 열린 릴레이 홈 테마 콘서트

http://usaamen.net/bbs/board.php?bo_table=data&wr_id=8202

 

-------------------------------------------------------------------------------------

더 많은 사진과 동영상 보기

아래 구글 앨범 링크를 누르시면 컴퓨터와 스마트폰을 통해서 다이나믹한 사진/동영상을 더 보실 수 있습니다. 원하시는 사진을 클릭하면 큰 사진을, 동영상을 클릭하면 동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photos.app.goo.gl/XcMFKQ8SbrPFZ5bm8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7,149건 1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배임순 목사 “어머니의 2가지 정체성” / 21차 어머니 기도회 새글 2018-08-16
영생장학회 제2회 장학금 수여식 / 30명에게 5만7천여불 장학금 수여 새글 2018-08-16
김진산 목사 “히브리어로 알아가는 성서의 땅” 새글 2018-08-15
박용규 교수 “설교만큼 삶이 아름다운 이동원 목사” 새글 2018-08-15
그레이스뉴욕교회(조항제 목사) 창립감사예배 새글 2018-08-14
정주성 목사가 “나무”라고 교회이름을 정한 이유 새글 2018-08-14
제6차 다민족선교대회 “천국에 갈 수 있다고 확신하십니까?” 새글 2018-08-13
어려운 한인 입양인들에게 그리스도의 사랑을 전하는 월드 허그 파운데이션 2018-08-11
뉴저지 이보교 - 14교회 가입, 임원 구성, 창작뮤지컬 공연 협력 2018-08-10
[CSO 10주년] 젊은 신학생들의 심장을 움직인 작은 교회 어린 영혼들… 2018-08-08
2018 여름, 세계를 뜨겁게 품은 “4/14 윈도우 어린이선교” 2018-08-07
[CSO 10주년] 이석형 교수 “교인들의 숨고자 하는 경향”을 경계 2018-08-07
[CSO 10주년] 작은 두 교회 연합예배를 시작한 박근재 목사 2018-08-06
[CSO 10주년] 작은 교회의 큰 기쁨은 하나님의 역사를 가장 가까이서… 2018-08-06
분위기가 달라진 DMZ에서 진행된 제5회 국제청소년 평화순례 댓글(1) 2018-08-03
뉴저지초대교회 부임 1년 박형은 목사, 성도들 지지받아 위임목사로 2018-08-02
아마존 인터넷 쇼핑을 하면 뉴욕의 한인 자선기관을 돕는다? 댓글(2) 2018-08-01
뉴욕 총력전도 “짙은 어둠이 덮고 있는 뉴욕에 주의 빛을 비추라!” 댓글(1) 2018-08-01
동부개혁장로회신학교 신임 학장에 김성국 목사 2018-07-31
황인철 목사 “사도 바울을 세운 바나바의 심정으로” 댓글(11) 2018-07-31
뉴욕 성시화 대회 "NYPD가 뉴욕을 살릴 수도 지킬 수도 없다” 댓글(1) 2018-07-30
전 교회가, 전 복음을, 전 도시에 “2018 뉴욕 성시화 총력전도 대회… 2018-07-30
육체의 한계를 넘어 선교현장을 뛰어다니는 박인갑 목사 댓글(4) 2018-07-29
뉴저지 이보교 활동 시작 / 뉴욕 이보교는 사회복지까지 발전 댓글(4) 2018-07-27
"지상낙원 가자"…신도들 감금·폭행한 신옥주 구속 댓글(4) 2018-07-27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 관리지침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