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태 목사와 박윤선 목사 “이런 전임과 후임 보셨나요?”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판촉 상패 이규헌박사 제이미 설교
아멘넷 뉴스

김수태 목사와 박윤선 목사 “이런 전임과 후임 보셨나요?”

페이지 정보

교계ㆍ2018-06-27 07:04

본문

뉴욕어린양교회(박윤선 목사)와 한국 우리성문교회(김수태 목사)가 연합으로 6월 27일(수)부터 7월 6일(금)까지 파라과이에 단기선교를 떠난다. 

 

뉴욕어린양교회는 파라과이 현지 원주민들을 위해 13만 불을 지원하여 예배당을 완공하고 차세대들을 포함하여 30명의 선교팀원들이 현지를 방문하여 선교를 하게 된다. 박윤선 목사는 전임 김수태 목사가 지난 4월 담임목사로 취임한 한국 안양에 있는 우리성문교회 8명의 성도들을 초청하여 연합으로 선교를 벌인다. 안양에 있는 우리성문교회는 한국 C&MA 목사들이 최근 창립한 얼라이언스 한국총회(ACK) 총회장 정길진 목사가 설립한 교회이다.

 

3e90b4ca05bc6b6a5de9cdedc23ce108_1530097443_37.jpg
▲김수태 목사 등 우리성문교회 선교팀을 환영하는 박윤선 목사
 

3e90b4ca05bc6b6a5de9cdedc23ce108_1530097443_68.jpg
▲김현선 목사 등 여성으로 구성된 우리성문교회 파라과이 선교팀
 

김수태 목사가 “전임과 후임 목사가 이렇게 사이가 좋은 것은 드물다”라고 말하자, 박윤선 목사는 “저는 남가주에서 사역하다 뉴욕에 오니 같은 미국인데도 꼭 새로 이민 온 것 같았다. 김수태 목사님께서 뉴욕에서 오랫동안 존경받는 분이고 후배 목사들에게 코칭을 해주시니, 저도 힘들 때 전화해서 코칭을 받고 있다. 파라과이 선교도 제 능력으로 안되는데 김 목사님께서 비전을 주시고 해서 저는 단지 마음을 합한 것 뿐”이라고 겸손히 말했다. 

 

김수태 목사는 뉴욕에 와도 혹시 후임 목사에게 부담을 줄까 어린양교회에 방문과 성도들의 만남을 자제하고 있다. 박윤선 목사도 전임자를 배려하며 전임목사가 새롭게 취임한 교회 성도들을 파라과이 선교에 초대했으며, 그 성도들이 은혜받고 돌아가 교회에 헌신하도록 7월 8일(주일)에는 가현욱 박사(피츠버그대학교 재활과학&기술학과 교수)를 초청하여 집회도 연다. 어린양교회는 지난해 7월에는 김수태 목사가 주선한 22명 탈북 청소년 미국문화 체험활동을 100% 지원하기도 했다.

 

우리성문교회 파라과이 선교팀은 김수태 목사와 김현선 목사가 인도하고 있다. 선교기간 외에는 뉴욕과 뉴저지 기업가들과 크리스찬 지도자들을 만나 글로벌 리더로 수업을 받게 된다. 파라과이에서는 문화선교를 중심으로 진행되며 태권도 시범도 보일 예정이다. 어린양교회 선교팀들도 오전에는 현지 어린이들을 위한 영어교육, 오후에는 VBS, 저녁은 집회 등이 계획되어 있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3,361건 1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해외한인장로회 뉴저지노회 59회 정기노회 2018-09-11
해외한인장로회 뉴욕노회와 동북노회 정기노회 2018-09-11
세계찬양대합창제 후원의 밤 / 장애인등 250석 러브시트 후원 2018-09-10
뉴욕교협 45회기 회장/부회장 후보 단독 등록 - 정순원/양민석 목사 댓글(1) 2018-09-07
뉴저지교협, 증경회장들이 회장/부회장 공천하는 안 총회 상정 2018-09-07
아멘넷, 복음뉴스, CSN - 토크쇼 "프레스 ABC" 공동제작 댓글(3) 2018-09-07
김성국 학장 “끝까지 무오한 말씀으로만 신학교를 섬기겠다” 2018-09-06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뉴욕서노회 제83회 정기노회 2018-09-05
뉴저지 교협 - 원칙 지키고, 선거 제도 개선해야 2018-09-05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가든노회 여름수양회 - 키워드 “가족” 2018-09-01
평신도 사역자 양성하는 디딤돌아카데미/교협에서 수료증 발행키로 2018-08-31
롱아일랜드지역 목회자들, 황인철 목사 환송식 열고 아름답게 보내 댓글(2) 2018-08-28
제9회기 뉴저지목사회 시무 감사예배 및 이취임식 “예수님의 마음을 품고” 2018-08-27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뉴욕노회 2018 목회자수련회 2018-08-25
미주한인여성목 수련회 “여성사역자의 리더십은 엄마 리더십” 2018-08-25
앨리스 샤프 선교사와 유관순, 그리고 한국 기독교 선교유적지 조성 2018-08-24
다음세대 회복캠프, 2018 낮은울타리 축복의 샤워 캠프 USA 2018-08-22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뉴욕서노회 2018 목회자 가족수양회 2018-08-22
남침례회 뉴욕과 뉴저지 지방회 연합 목회자 가족 수양회 2018-08-16
배임순 목사 “어머니의 2가지 정체성” / 21차 어머니 기도회 2018-08-16
영생장학회 제2회 장학금 수여식 / 30명에게 5만7천여불 장학금 수여 2018-08-16
김진산 목사 “히브리어로 알아가는 성서의 땅” 2018-08-15
제6차 다민족선교대회 “천국에 갈 수 있다고 확신하십니까?” 2018-08-13
어려운 한인 입양인들에게 그리스도의 사랑을 전하는 월드 허그 파운데이션 2018-08-11
뉴저지 이보교 - 14교회 가입, 임원 구성, 창작뮤지컬 공연 협력 2018-08-10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 관리지침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