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 2세들을 위한 ‘크라이스트 커뮤니티 처치’ 설립 예배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판촉 상패 이규헌박사 제이미 설교
아멘넷 뉴스

한인 2세들을 위한 ‘크라이스트 커뮤니티 처치’ 설립 예배

페이지 정보

교회ㆍ2017-12-07 06:56

본문

한인 2세들을 위한 ‘크라이스트 커뮤니티 처치(Christ Community Church)’가 개척되어 12월 3일(주일) 오후 1시 반에 뉴저지 포트리에서 창립예배를 드렸다. 지난 7월부터 5가정과 1명의 대학생이 추요셉 목사(Rev. Joseph Chu)의 집에서 가정 교회를 시작해 예배를 드리며 교회 개척을 위하여 기도해 왔다. 

 

f5d57e92987b7420dc06fee1714037ea_1512647759_66.jpg
▲추요셉 목사
 

교회는 미국장로교(PCUSA)의 교회 개척 프로그램인 NWC(New Worshipping Community)의 재정지원을 받아 개척되었다. 추요셉 목사는 동부한미노회 소속으로 같은 노회 소속 뉴저지성은장로교회 예배당을 이용하여 예배를 드리고 있다.

 

추요셉 목사는 “뉴욕에 20만 이상, 뉴저지에 10만 이상의 한인들이 살고 있다. 뉴저지에 살고 있는 한인들의 60% 정도가 버겐카운티에 거주하고 있는데, 뉴저지에 살고 있는 한인들 대부분이 교회에 출석하지 않고 있다는 통계 자료가 있다”라며 "우리는 '새로운 교회를 개척하는 것은 천국 아래 가장 효과적인 복음전파 방법론이다'라고 한 C. Peter Wanger 교수의 가르침에 크게 확신을 얻었다“고 설명했다.

 

또 추 목사는 “우리 교회가 한인 2세들을 이끌어 줄 새로운 교회, 다양한 인종과 문화를 가진 사람들을 끌어들일 수 있는 교회가 되기를 기도한다”라며 “예수님께서는 마태복음 9장 37절에서 '추수할 것은 많되 일꾼이 적으니'라고 말씀하셨다. 우리 교회가 추수하는 일꾼의 역할을 감당할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비전을 밝혔다.

 

f5d57e92987b7420dc06fee1714037ea_1512647771_11.jpg
 

f5d57e92987b7420dc06fee1714037ea_1512647776_31.jpg
 

창립 예배는 Opening Praise, Children's Sermon, Announcements, Prayer, Sermon, Closing Praise, Benediction의 순서로 진행되었다. 설교는 Rev. Timothy Haahs(한국명 하형록 목사)가 맡았다. 베드로후서 1장 10-11절을 본문으로 하여 “Grand Entrance”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Christ Community Church (크라이스트 커뮤니티 처치)

121 Bridle Way, Fort Lee, NJ 07024

www.cccnj.online

josephjchu@ymail.com, 201-742-1099

 

사진제공 복음뉴스(BogEumNews.Com)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이춘우(choonwooo-lee)님의 댓글

이춘우(choonwoo… ()

Christ Community Church 창립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josephjchu 목사님. 진리의 등대를 높이 들어 복음전파의 사명을 잘 감당하시기를 기도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7,151건 1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남침례회 뉴욕과 뉴저지 지방회 연합 목회자 가족 수양회 새글 2018-08-16
박용규 교수 “옥한흠 목사는 메시지 한편에 생명을 걸었다” 새글 2018-08-16
배임순 목사 “어머니의 2가지 정체성” / 21차 어머니 기도회 새글 2018-08-16
영생장학회 제2회 장학금 수여식 / 30명에게 5만7천여불 장학금 수여 새글 2018-08-16
김진산 목사 “히브리어로 알아가는 성서의 땅” 새글 2018-08-15
박용규 교수 “설교만큼 삶이 아름다운 이동원 목사” 새글 2018-08-15
그레이스뉴욕교회(조항제 목사) 창립감사예배 새글 2018-08-14
정주성 목사가 “나무”라고 교회이름을 정한 이유 새글 2018-08-14
제6차 다민족선교대회 “천국에 갈 수 있다고 확신하십니까?” 2018-08-13
어려운 한인 입양인들에게 그리스도의 사랑을 전하는 월드 허그 파운데이션 2018-08-11
뉴저지 이보교 - 14교회 가입, 임원 구성, 창작뮤지컬 공연 협력 2018-08-10
[CSO 10주년] 젊은 신학생들의 심장을 움직인 작은 교회 어린 영혼들… 2018-08-08
2018 여름, 세계를 뜨겁게 품은 “4/14 윈도우 어린이선교” 2018-08-07
[CSO 10주년] 이석형 교수 “교인들의 숨고자 하는 경향”을 경계 2018-08-07
[CSO 10주년] 작은 두 교회 연합예배를 시작한 박근재 목사 2018-08-06
[CSO 10주년] 작은 교회의 큰 기쁨은 하나님의 역사를 가장 가까이서… 2018-08-06
분위기가 달라진 DMZ에서 진행된 제5회 국제청소년 평화순례 댓글(1) 2018-08-03
뉴저지초대교회 부임 1년 박형은 목사, 성도들 지지받아 위임목사로 2018-08-02
아마존 인터넷 쇼핑을 하면 뉴욕의 한인 자선기관을 돕는다? 댓글(2) 2018-08-01
뉴욕 총력전도 “짙은 어둠이 덮고 있는 뉴욕에 주의 빛을 비추라!” 댓글(1) 2018-08-01
동부개혁장로회신학교 신임 학장에 김성국 목사 2018-07-31
황인철 목사 “사도 바울을 세운 바나바의 심정으로” 댓글(11) 2018-07-31
뉴욕 성시화 대회 "NYPD가 뉴욕을 살릴 수도 지킬 수도 없다” 댓글(1) 2018-07-30
전 교회가, 전 복음을, 전 도시에 “2018 뉴욕 성시화 총력전도 대회… 2018-07-30
육체의 한계를 넘어 선교현장을 뛰어다니는 박인갑 목사 댓글(4) 2018-07-29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 관리지침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