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혜로 충만했던 여호수아장로교회의 ‘즉석’ 음악회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아멘넷 뉴스

은혜로 충만했던 여호수아장로교회의 ‘즉석’ 음악회

페이지 정보

교회ㆍ2017-11-23 07:30

본문

좋은 연주회를 준비했으니 교회에 나오라고 교인들에게 광고를 했는데, 연주자가 나타나지 않으면 어떤 상황이 전개될까? 이웃에 살고 있는 다른 교회의 교인들도 왔고, 인근 지역에서 목회하고 있는 동료 목회자들도 좋은 연주를 듣겠다고 찾아왔는데, 연주자가 나타나지 않으면 담임 목사는 어떠한 심정일까? 

 

03f8757f8eed4b3f9653ce79c446f00d_1511440241_6.jpg
▲왼쪽부터 : 고신남 선교사, 지민철 목사, 이만수 목사, 최무림 목사, 김영천 목사
 

연주회가 시작되기 15분 전 쯤에 여호수아장로교회에 도착했다. 기자를 발견한 이만수 목사가 다가왔다. "연주자가 안와요!" "왜요?"라고 물을 수가 없었다. 얼마나 답답한 심정일까? 예배 시작 시간은 다 되어 가는데 아직 설교자가 도착하지 않고 있을 때 계속해서 시계를 보며 초조해 했던 기억이 났다. 그래도 그 때는 설교자가 오고 있는 중이었다. 헌데, 연주자가 안 온단다.

  

상황을 알지 못하는 교인들과 외부에서 온 손님들은 11시가 되기를 기다리고 있었다. 앞 좌석을 바라보니 김영천 목사(필라 교협 직전 회장, 한마음교회 담임)가 보였다. 김영천 목사에게 설교를 부탁했나?

 

11시가 되자 이만수 목사가 단에 섰다. 찬송가 2곡을 같이 불렀다. 김영천 목사에게 기도를 부탁했다. 김 목사는 기도 중에 오늘 연주를 하기로 되어 있던 자매의 이름을 언급했다. 김 목사도 상황을 모르고 있음이 분명했다.  

 

이만수 목사가 단 아래에 섰다. 연주를 들으러 온 최무림 목사(체리힐 새행전교회 담임)와 지민철 목사(주님의교회 담임)를 앞으로 나오게 했다. 그 자리에서 중창단을 만드는 것이었다. 청중이 연주자로 바뀌고 있었다. 목사님은 테너, 목사님은 멜로디... 연습은 고사하고, 어떤 곡을 부를지 조차도 정해지지 않은 상태에서 "연주회"가 시작되었다.

 

한 곡이 끝나면 다음 곡을 정하고, 또 한 곡이 끝나면 다음 곡을 정하고, 그렇게 9곡을 불렀다. 7곡은 중창으로 2곡은 지민철 목사가 독창으로 불렀다. 최무림 목사의 축도로 연주회를 마쳤다.

 

급조된, 어떠한 리허설도 없이 무대에 선 중창단이었지만, 수준급의 연주 실력을 뽐냈다. 청중들은 힘찬 박수와 큰 아멘으로 화답했다.

 

하나님께서 하시는 일을 우리가 어떻게 측량할 수 있을까? 연주자가 왔으면, 세 목회자들의 은혜롭고 멋진 노래를 들을 수 없었을텐데... 그 연주자의 연주야 들을 수 있는 기회가 또 오겠지만, 오늘 아름다운 찬양을 들려주었던 세 목회자들의 찬양을 또 들을 수 있을까? 다른 회중들은 어떻게 느꼈는지 모른다. 본 기자에게는 감사하고 은혜로운 시간이었다.

 

여호수아장로교회(Joshua Presbyterian Church)는 1326 Monmouth Road, Eastampton, NJ 08060 에 위치하고 있다. 교회에 관한 문의는 전화 856-669-9406 이만수 목사에게 하면 된다. 주일 예배는 오전 11시에 드린다.

 

김동욱 기자 ⓒ 복음뉴스(BogEumNews.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1,082건 1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뉴욕한신교회 창립 32주년 감사예배 및 임직예배 2018-01-09
뉴욕남교회 박치순 원로목사, 96세를 일기로 소천 받아 2018-01-08
성호영 목사, 하나님이기뻐하시는교회 개척 2018-01-04
‘동양제일교회’에서 ‘친구교회’로 교회이름 변경 및 교회이전 2017-12-27
뉴욕모자이크교회의 ‘고요한 밤 거룩한 밤’ 2017-12-23
고 한진관 목사 환송예배 / 한인이민교회 역사에 큰 족적 2017-12-22
퀸즈연합장로교회 김형규 목사 은퇴 및 원로목사 추대 2017-12-18
퀸즈장로교회, 17년째 연말마다 사랑의 바구니 2017-12-12
“소자로 사는 자의 축복” 한영호 목사 퇴임 감사예배 2017-12-12
주님의교회(김웅태 목사), 창립 1주년 및 예배당 이전 감사예배 2017-12-11
뉴욕센트럴교회, 새예배당 입당 감사예배 2017-12-09
하늘비전교회, 지역주민 초청 창립감사 음악회 2017-12-08
한인 2세들을 위한 ‘크라이스트 커뮤니티 처치’ 설립 예배 댓글(1) 2017-12-07
빌립보교회 박희열 4대 담임목사 “다 주님이 하셨습니다” 2017-11-29
신성능 목사, 52년 목회 은퇴하고 빌립보교회 원로목사로 추대 댓글(1) 2017-11-29
한미교회가 하나되어 드려진 특별한 추수감사예배 2017-11-29
뉴져지은혜교회, 권사 임직 및 선교사 안수식 2017-11-24
은혜로 충만했던 여호수아장로교회의 ‘즉석’ 음악회 2017-11-23
뉴욕조선족교회 창립 10주년 감사예배 및 임직식 2017-11-20
뉴욕수정교회, 바쁘고 즐거웠던 추수감사주일 2017-11-20
그레이스벧엘교회(장학범 목사) "새로운 시작" 2017-11-16
베이직교회, KAPC 가입 및 이상만 담임목사 취임 감사예배 2017-11-13
하나님의성회 시온샘교회(이영미 목사) 창립감사예배 2017-11-13
“오늘은 참 기쁜 날” 든든한교회 남일현 담임목사 위임식 2017-11-09
뉴저지 아가페장로교회 제8회 열방복음축제 2017-11-07
세이비어교회, 정요한 목사 위임 + 장로임직 + 조직교회 구성 2017-11-07
좋은이웃교회 창립 12주년 감사예배 및 작은 음악회 2017-11-07
뉴욕영안교회, 힐링 찬양 콘서트 “한사람” 2017-11-07
남일현 담임목사 위임 “든든한교회에서 은퇴하고 싶다!” 2017-11-06
큰샘교회 임직예배 “임직자 통해 큰 부흥이 될 것 믿고 축하” 2017-11-05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 관리지침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