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저지교협 이병준 회장 "이단대처는 최우선 사업"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판촉 상패 이규헌박사 제이미 설교
아멘넷 뉴스

뉴저지교협 이병준 회장 "이단대처는 최우선 사업"

페이지 정보

신학ㆍ2015-03-26 00:00

본문

25.jpg
▲이병준 회장은 취임사를 하면서도 이단대처를 주요 사업으로 발표했다.

뉴욕과 뉴저지, 그리고 필라 지역의 한인교협들이 하나가 되어 이단을 대처하기 위해 2007년 결성한 미동부이단대책위원회(이하 미동부 이대위)가 교계 관계자들의 무관심으로 사실상 그 활동을 중단했다. 그동안 미동부 이대위 회장은 매년 뉴욕-필라-뉴저지 지역교협에서 돌아가며 맡았는데, 2014년 부터 회장을 맡아야 할 뉴욕교협의 비협조로 총회가 열리지 못하고 있다.

뉴저지 교협 회장 이병준 목사는 "빨리 미동부 이대위를 조직해서 이단대책에 대한 공동전선을 펴야 한다"고 뉴욕교협 측에 빨리 총회를 열 것을 촉구했다. 이병준 목사는 "이단대처는 교협이 해야 할 사업중 최우선 순위를 가진 사업"이라며 "뉴욕교협이 엉뚱한 것을 붙들고 있는 것이 아니라 지금 당장 해야 할 사업"이라고 강조했다.

이병준 목사는 "지금 어떤 기독언론은 이단때문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단들은 열심을 가지고 하는데 이성교회 교인들은 제대로 된 교육이나 경고 한 번 없이 이단의 위험성에 노출되어 있다"라며 미동부 이대위의 사업등을 통해 교회와 교인들이 각성할 수 있도록 지금 당장 미동부 이대위를 구성하자고 촉구했다.

미동부이단대책위원회는 뉴욕교협의 비협조때문에 정기총회를 열지 못하고 1년이상 그 활동을 중지하고 있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214건 1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지상낙원 가자"…신도들 감금·폭행한 신옥주 구속 댓글(4) 2018-07-27
뉴욕교계, 박옥수씨 계열 교회 집회위해 임대 준 KCS에 항의 2017-10-18
이정근 목사 신학논평 “영혼 취침설, 그리고 궁극적 구원론” 2017-03-18
정치적 외압이나 금권에 휘둘리지 않는 세이연 제6차 총회 2017-03-14
미주 남침례회 한인교회 ② 정이철 목사 조사보고서 2016-12-14
미주 남침례회 한인교회 ① 김성로 목사 조사보고서 2016-12-14
교협 산하 이단사이비대책협의회 정기총회 / 회장 이종명 목사 2016-11-21
이단대책 ② 교회사에서 미혹성이 가장 큰 이단 신천지 2016-05-29
이단대책 ① 한인교회들의 숙제 2가지 2016-05-02
미국장로교, 구원론에 대한 신학적 이슈 적극적인 해명 2016-03-15
제3의 길로 가는 연합감리교회 한인교회 동성애 대처 2016-01-25
교황의 미국방문으로 보는 카톨릭에 대해 알아야 할 10가지 2015-09-19
미기총 "미국 동성결혼 합법화에 대한 미주한인교계의 입장" 2015-07-10
뉴저지교협 이병준 회장 "이단대처는 최우선 사업" 2015-03-26
미동부 이대위 활동정지, 누가 책임져야 하는가? 2015-03-24
뉴욕교협 이단사이비대책협의회 신년 모임 2015-02-06
신옥주 목사, 안수기도 피해자로부터 6백만불 소송당해 2014-12-11
구원파 박옥수씨 뉴욕지교회 또 성경세미나 2014-11-26
예장 합신측 신옥주 목사 이단성에 대한 연구 보고서 2014-09-27
진목연 세미나, 모든 종교를 통합하는 천주교의 동향 2014-09-03
이종명 목사 이단대책 세미나 "3신을 주의하라!" 2014-07-31
이필찬 교수 "요한계시록의 666을 21세기에 적용하면" 2014-07-08
미주 남침례회 한인교회, 인터콥 신학사상 연구 보고 2014-06-25
김인환 총장 "WCC와 에큐매니시즘" 2014-06-18
김인환 총장 "이스라엘을 어떻게 보아야 하는가?" 2014-06-04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 관리지침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