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 부흥기도운동 시작 “첫날 기도, 세상에 대부흥이 오도록” > 뉴스

본문 바로가기


뉴스

1.1.1 부흥기도운동 시작 “첫날 기도, 세상에 대부흥이 오도록”

페이지 정보

교계ㆍ2020-11-01 05:40

본문

<1.1.1 부흥기도운동>이 시작됐다. 팬데믹 속에 패배와 절망 의식과 좌절 속에 있는 이 시대의 회복을 위하여 ‘미국 재부흥 운동 시즌2’로 <1.1.1 부흥기도운동>을 11월 1일부터 미국만이 아니라 전 세계적인 한인 디아스포라 연합 부흥 기도 운동으로 시작했다. 

 

매일 오후 1시에 미동부는 CTS뉴욕, 미서부는 GBS 글로벌 라디오, 그리고 SNS를 통하여 주어진 기도제목으로 함께 1분간 하던 일을 멈추고 다 같이 기도하는 것이다. 세계 각국의 이민교회의 영적인 리더 50명의 강사들이 매일의 기도제목을 제시한다.

 

7303d40793f75886ce4c15ff160aae6b_1604227245_03.jpg
▲부흥기도운동 대표 김호성 목사(CTS뉴욕 화면캡처)
 

첫날인 1월 1일에는 부흥기도운동 대표 김호성 목사가 기도제목을 제시했다. 먼저 김 목사는 “역사적인 1.1.1 부흥기도운동 시작을 선포합니다”라고 선언했다.

 

그리고 “2차 세계대전후 세상은 가장 어려운 국면을 맞았다 교회는 문을 닫고 경제가 무너지고 코로나의 두려움이 세상을 휩쓸고, 인류는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채 살아가야 하는 광경 앞에 사람들은 절망하고 있다. 이 난세를 해결할 유일한 방법으로 역대하 7:14는 말씀하고 있다. 하나님의 얼굴을 구하라. 이 땅을 고치시리라. 부흥기도운동은 세계 속 750만 한인 디아이스포라가 매일 오후 1시 1분간 하나님의 얼굴을 구해 이 난세가 고침받고 회복하고 부흥이 일어나도록 연합으로 기도하는 부흥운동입니다. 매일 오후 1시로 알람을 맞추고 하나님의 얼굴을 구합시다. 오늘의 기도제목은 이 세상에 대 부흥이 오도록 다 같이 기도하겠습니다”라며 기도제목을 제시했다.

 

1.1.1 부흥기도운동 매일의 제목을 받는 방법은 다음과 같다.

 

오픈 카톡방: https://open.kakao.com/o/geFfV8Bc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VisionICM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111revivalprayer/

CTS 뉴욕 유튜브 채널: 

https://www.youtube.com/channel/UCpRBvWzZiCDKy7RRee8ucYQ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8,909건 7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뉴저지밀알선교단, 제16회 밀알 추수감사절 후원의 밤 2020-11-29
미동부기아대책 2020년 해외아동결연 후원자의 날 2020-11-26
연방대법원, 뉴욕주의 예배 수용인원 제한 막아 2020-11-26
교계의 모범을 보인 뉴욕교협 증경회장단 정기총회 2020-11-24
제10회 CCV 말씀축제 “팬데믹도 막을 수 없는 어린이들의 하나님사랑” 2020-11-24
후러싱제일교회, 팬데믹 성경필사본 추수감사 제단에 놓아 2020-11-24
48주년 뉴저지연합교회 임직식, 18명의 교회일꾼을 세워 2020-11-23
45주년 뉴욕우리교회 임직식, 15명의 교회일꾼을 세워 2020-11-23
프라미스교회, 1천5백 명의 지역 주민들을 위한 구제식품 나눔 2020-11-21
교협 주소록이 <뉴욕의 새벽을 여는 사람들>로 변하는 이유 2020-11-21
강민수 목사 “청교도의 감사생활-하나님으로 인한 감사” 2020-11-21
뉴욕 교협과 목사회, 유례없는 상호협력 “같은 집” 선언 2020-11-20
미국인들은 팬데믹 추수감사절에 누구와 무엇에 감사하나? 2020-11-20
뉴저지 34기 실버미션스쿨 화상 선교훈련에 23명 수료해 2020-11-19
호성기 목사 “청교도의 기도생활, 종교생활 아닌 생활신앙” 2020-11-19
오덕교 교수 “NO 내로남불, 바뀐 사람을 통해 개혁된다” 2020-11-19
뉴욕목사회 제49회기 정기총회 어떻게 진행됐나? 2020-11-19
‘포스트 코로나 시대와 교회의 미래’ 남가주 공개 포럼 2020-11-18
뉴저지교협 제34회기 시무예배 및 이취임식 “섬기는 교협” 2020-11-18
뉴욕목사회 김진화 회장 “화평함과 거룩함으로의 변화를 소원” 댓글(1) 2020-11-17
이성철 목사 ① 청교도 예배회복과 주일성수 2020-11-17
뉴저지목사회, 어려운 목회자 돕기 사랑나눔 운동 전개 2020-11-17
아름다운교회, 3대 담임목사 청빙 79% 찬성에도 부결 2020-11-16
뉴욕과 뉴저지 교회들, 몇 명까지 예배가 가능한가? 2020-11-16
뉴욕목사회 정기총회-회장 김진화, 부회장 마바울 목사 2020-11-16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