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영송 목사와 A.R. 버나드 목사 대화 동영상 "인종차별과 정의"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소독 상패 제이미혜택 제이미 설교
아멘넷 뉴스

황영송 목사와 A.R. 버나드 목사 대화 동영상 "인종차별과 정의"

페이지 정보

교계ㆍ2020-06-26 07:46

본문

흑인 조지 플로이드의 인종차별적인 죽음 후에 그 후폭풍이 미국 전역을 몰아쳤다. 긴장감이 흐르던 6월 11일 인스타그램 생방송을 통해 뉴욕수정교회 황영송 목사와 뉴욕의 대표적인 흑인 목회자인 A.R. 버나드 목사(Christian Culture Center)가 "인종차별과 정의"라는 주제로 30분간 대화를 나누었다. 뉴욕수정교회는 대화내용에 한국어 자막을 붙여 동영상을 공개했다. 

 


▲[동영상] 황영송 목사와 A.R. 버나드 목사 대화

 

자세한 대화내용은 동영상을 보면 된다. 지금 소개하는 것은 버나드 목사가 전한 “인종차별에 반대하며 하는 다섯 가지 행동지침”에 대한 내용이다. 버나드 목사는 “이런 상황에서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은 무엇인가?”라는 질문을 많이 듣는다며 “모든 상황에 적용할 수 있는 정답은 없다. 다섯 가지 중에 자신의 은사와 기질과 성향에 가장 잘 맞는 것을 하면 된다”고 했다. 다음은 다섯 가지 행동지침이다.

 

첫째, 기도로 시작해야 한다. 성경을 믿는 사람들은 눈에 보이는 자연세계 뒤에 존재하는 영적인 세계를 믿는다. 그 권세들은 사람들과 사회조직에 영향을 미쳐 악을 생산하고 강화하는 일을 한다. 악은 거짓과 불의와 혼돈을 만들어 낸다. 그래서 우리는 기도를 하여 배후에서 일하는 영적인 권세를 물리쳐야 한다. 우리는 결코 기도의 능력을 간과하거나 무시해서는 안된다. 기도는 세상의 흐름을 바꾸어 놓는다. 오늘날 우리 사회의 영적 분위기는 분노, 한, 상처와 불안으로 차 있는데 이런 상황 속에 기도는 매우 중요하다. 

 

둘째, 권리옹호이다. 인종주의와 차별을 강화하는 모든 정책과 실천과 과정, 그리고 법률이 사라지도록 시민적 지지를 보내야 한다. 공정한 시민사회와 정의를 위한 새로운 정책, 새로운 구조와 시스템, 새로운 실천방안들을 지지할 수 있어야 한다. 공평하고 도덕적이며 정의롭고 공정한 사회를 적극적으로 지지할 수 있어야 한다. 

 

셋째, 행동이다. 행동은 침묵하지 않고 시민으로서 소리를 내는 것이다. 현상태의 기득권 질서가 바꾸지 않고는 버틸 수 없도록 만드는 것이다. 불의한 것들이 변화하지 않고 버티는 것이 더 이상 불가능하도록 목소리를 내는 것이다. 각자 자신의 위치에서 목소리를 내는 것이다. 잠언 31:8에서 말씀한다. 가난한 자, 소외된 자, 차별을 받는 자들을 위해 외치라는 것이다. 그것이 하나님이 우리에게 주신 책임이다. 

 

넷째, 항의시위이다. 시위는 단체로 조직화되어 함께 모여 목소리를 만들어 내는 것이다. 어떤 일에 대한 목적이 같은 사람들이 함께 모이는 것이다. 이러한 일을 계획하고 조직하는 일은 누구나 할 수 있는 일은 아니다. 열정이 있고 그 일에 참여하도록 부름을 받았다고 느끼는 사람들이 이일에 나서야 한다. 

 

마지막으로 공동체 개발이다. 망가진 사회구조를 어떻게 다시 세울 수 있을까? 어떻게 하면 모든 사람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 환경을 만들 수 있을까? 어떻게 평등한 사회를 만들 수 있을까? 앞서 말한 4가지 외에 필요한 것은 바로 발전시키는 것이다. 하나님이 나를 지으신 부르심을 깨닫고 선택해야 한다. 모든 사람들이 시위하고 행진하기는 어렵다. 각자의 플랫폼에서 다른 방법으로 목소리를 낼 수 있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092a71d01e51e30170b0270da1c044bc_1593171973_41.jpg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8,486건 1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뉴욕장로교회 ‘이웃사랑 나눔행사’ 5백개 하트 나누어 새글 2020-08-04
자마 중보기도컨퍼런스, 김춘근 교수 "이 땅을 고치소서" 새글 2020-08-04
UMC 한인목협, 포스트 팬데믹 연속 온라인 세미나 개최 새글 2020-08-03
UMC 웹비나, 김정호 목사 “팬데믹에서 샬롬으로” 새글 2020-08-03
김정호 목사 "코로나 이 난리통 하나님은 어디 계신가?" 댓글(1) 2020-08-02
2020 할렐루야대회, 영적인 엠파이어 빌딩을 건축하자 2020-07-31
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 후원 줄었지만 멈추지 않는 사역 2020-07-29
미국교회는 마스크 착용이 필수일까? 달라진 미국교회 현황 2020-07-27
프라미스교회, 1천일 기도대행진을 마치다 2020-07-25
팬데믹으로 2020년 현장예배 포기한 미국교회 늘어가 2020-07-25
세기총, 2차 마스크 7만장 해외동포에게 전달 2020-07-24
뉴욕할렐루야대회, 강사 마이클 조 선교사 / 9월 18~20일 2020-07-24
이종식 목사 “온라인 예배는 더욱더 힘든 영적 싸움의 자리” 2020-07-23
위대한 신학자 제임스 패커를 추모하며 2020-07-23
장석진 목사 “코로나 선물인 ZOOM 영상시대의 도래” 2020-07-22
손민석 CTS 국장 “유튜브 저작권과 온라인 툴 120% 활용하기” 2020-07-22
황영송 목사 “팬데믹이후 놓치지 말아야 할 교회 3가지 변화” 2020-07-21
팽정은 전도사 “자녀들을 이해하는 4가지 포인트” 2020-07-21
"교회는 2천년 동안 필수적이었다" 캘리포니아 교회 소송제기 2020-07-21
팬데믹 속에서 퀸즈장로교회 여름성경학교 어떻게 진행하나? 2020-07-20
미대통령 후보 조 바이든, 그의 신앙은? 2020-07-20
패밀리터치, 이사장 이취임식 / 현미키 이사장 취임 2020-07-20
백한영 목사 “코로나 팬데믹시대 그리스도께 대한 거룩한 부담 더욱 필요” 2020-07-16
팬데믹 공포, 온라인 집단 상담으로 큰 도움 받을 수 있어 2020-07-15
현장예배 재개한 프라미스교회, 방심 않고 다음 상황에 대비 댓글(1) 2020-07-14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