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오모 주지사 “10명까지 현장예배 가능하다” 발표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아멘넷 뉴스

쿠오모 주지사 “10명까지 현장예배 가능하다” 발표

페이지 정보

교계ㆍ 2020-05-20

본문

02fe72af8b9717aa6bdc5de6697c2d19_1590004030_93.jpg
 

쿠오모 뉴욕주지사는 5월 20일(수) 일일 브리핑에서 최대 10명까지 종교 모임을 재개 할 수 있다고 발표했다. 마스크를 쓰고 사회적인  거리를 두는 조건으로 21일(목)부터 가능하다. 또 더 많은 인원이 참가가능한 드라이브인 및 주차장 종교모임도 허용했다.

 

쿠오모 주지사가 종교 지도자들에게 “가능한 한 빨리 종교 예식을 다시 시작하고 싶어한다는 것을 알고 있다”라고 말했다.

 

또 쿠오모 주지사는 “이번 코로나19 사태로 사람들이 스트레스를 받고 불안하고 혼란스러울 때 종교 예식이 매우 위로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우리는 어떻게 해야 하는지 알아 내야하며, 안전하게 현명하게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뉴욕타임스는 최대 10명까지 종교 모임 허용은 특히 유대인 종교의식과 밀접한 관계가 있다고 보도했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아멘넷 시각게시물 관리광고안내
후원안내
ⓒ 아멘넷(USAamen.net)
카톡 아이디 : usaamen
(917) 684-0562 / USAamen@gmail.com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