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교협, 5월 7일 ‘국가 기도의 날’ 기도회 연다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상패 제이미혜택 제이미 이바나바건축 설교
아멘넷 뉴스

뉴욕교협, 5월 7일 ‘국가 기도의 날’ 기도회 연다

페이지 정보

교계ㆍ2020-04-30 09:28

본문

뉴욕교협(회장 양민석 목사)이 5월 7일(목) 오전 9시부터 10시30분까지 미전역에서 동시에 열리는 ‘국가 기도의 날(National Day of Prayer)’ 기도회를 뉴욕에서도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발표했다. 

 

715b8e5b44d33f91683c24d3cbb7fa6c_1588253292_89.jpg
 

코로나19 사태로 회중없이 설교자 송병기 목사(증경회장)를 비롯하여 10여명의 순서자들만 지난 부활절새벽연합예배같이 뉴욕그레잇넥교회에서 모여 기도회를 인도하며,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으로 방송된다. 예정된 시간에 “뉴욕교협 국가기도회”으로 검색하면 채널을 찾을 수 있다.

 

‘국가 기도의 날(National Day of Prayer)’ 기도회는 미국 각 지역에서 열리는데 뉴욕지역은 뉴욕교협이 주최한다. 그리고 자마, 뉴욕목사회, 대한민국조찬기도회 뉴욕지부가 주관한다. 또 평신도(이사회, 장로연합회), 여성(미주한인여성목, 글로벌뉴욕여성목), 기도모임(목회자기도회, 사모기도회), 기타 교계기관(이민자보호교회, 청교도복음연구회) 등이 후원한다.

 

‘국가 기도의 날(National Day of Prayer)’은 매년 5월 첫째 목요일로, 1952년 이래 한 해도 빠짐없이 국가를 위해 기도하는 전통을 지켜오고 있다. 제69회 기도회인 올해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온라인으로 기도회가 진행되며, 주제는 “온 땅에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하박국 2:14)”라는 내용으로 진행된다. 

 

앞서 뉴저지 교협(회장 장동신 목사)도 5월 7일(목) 오전 10시에 온라인(유튜브)으로 기도회가 진행된다고 발표한 바 있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715b8e5b44d33f91683c24d3cbb7fa6c_1588253293_06.jpg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4,129건 1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안성국 목사 소천 받아 - 교계의 사랑과 관심 속에 2020-07-02
미동부국제기아대책, 팬데믹속에서도 해외아동지원 멈추지 않아 2020-06-26
황영송 목사와 A.R. 버나드 목사 대화 동영상 "인종차별과 정의" 2020-06-26
"기억하라!" 6.25 전쟁 70주년 맞아 특별기도회 열려 2020-06-25
미남침례회 뉴욕한인지방회 3개월 만에 정기모임 가져 2020-06-25
김창길 목사 “6.25 동란과 94일 - 순교자 아버지를 기억하며” 2020-06-25
동부개혁장로회신학교 제31회 졸업예배 및 학위 수여식 2020-06-23
“빨리 가려면 혼자가고, 멀리 가려면 함께 가라” 2020-06-23
웨체스터한인교협, 투병 안성국 목사에게 1만불 전달 2020-06-23
김정호 목사 "인생의 위기를 하나님의 기회로" 2020-06-21
미국장로교, 원주민과 흑인 총회장 선출 / 이문희 장로는? 2020-06-20
이민자보호교회 “연방대법원의 DACA 폐지 위헌결정 환영” 2020-06-20
22일에 뉴욕시 재개방 2단계 - 주지사와 시장 의견 갈려 2020-06-17
뉴욕교협, '할렐루야 대회' 말고 '할렐루야 포럼' 연다 2020-06-16
뉴저지교협,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타주 교회도 돕는다 2020-06-16
철저한 예방지침 아래 재개방하는 롱아일랜드 지역교회들 2020-06-16
전 목사회 회장 고 김상태 목사 발인예배와 하관예배 2020-06-15
연방대법원, 이번에는 810만 LGBT 근로자 손들어 주다 2020-06-15
황영송 목사와 흑인 목사의 대화 “교회가 사회정의의 전면에 나서야” 2020-06-13
코로나바이러스와 취소 문화, 코로나바이러스와 취소 문화 2020-06-13
조성훈 목사 “인종차별, 시대의 아픔을 끌어안고 변화시켜야” 2020-06-12
미국인의 27%만이 트럼프를 '신앙인'으로 본다 2020-06-12
김상태 전 목사회 회장, 64세를 일기로 소천 받아 2020-06-11
롱아일랜드 25% 예배시작 “예배는 시행착오를 용납치 않아” 2020-06-10
뉴저지, 즉시 실내예배 50명 또는 수용인원 25%까지 가능 2020-06-09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